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무리한 개발 일정과 기획변경… ‘사이버펑크 2077’은 예견된 실패였나?

[ 등록일시 : 2021-01-19 14:19:45 ]

2020년 최대 기대작 중 하나인 CDPR의 ‘사이버펑크 2077’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높은 기대를 받고 있는 게임이지만 수준 이하의 완성도와 버그 등으로 논란이 발생했고 투자자들은 집단 소송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블룸버그 기자인 제이슨 슈라이어는 지난 16일, 익명을 요구한 CDPR 전현직 직원과의 인터뷰를 통해 ‘사이버펑크 2077’의 개발 과정에서 나타난 문제점을 공개했다. 




 

제이슨 슈라이어가 블룸버그에 기고한 글을 보면 CDPR이 게임 출시 후 밝힌 게임 플레이 도중의 여러 버그가 사내 테스트에는 나타나지 않았다는 말은 거짓말이며, 개발자들은 수많은 공통적인 문제점을 발견했으나 이를 해결할 시간이 주어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사이버펑크 2077’은 2012년에 첫 공개했으나 실제적인 개발은 2016년 연말에야 시작됐다고 밝혔다. 2016년 연말, 아담 바도스키가 PD를 맡은 후 게임 플레이와 스토리의 상당 부분을 교체하면서 ‘위쳐 3’의 상급 개발자와 의견 충돌이 발생했고, 일부 개발자들은 퇴사했다.

 

이후 새로운 엔진 개발이 병행되면서 게임 개발은 진행이 늦어졌고, 초과근무는 의무가 아니라고 했으나 실제로는 초과근무에 대한 압박을 받아왔다고 폭로했다. 그럼에도 게임 개발은 더디게 진행됐고 CDPR은 2020년 4월로 출시를 연기했다. 그러나 당시에도 내부 개발자들은 2022년은 되어야 완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으나 경영진들은 개발 일부를 축소하면서 더 빠른 출시를 요구했다. 그 결과 게임 속의 여러 기능이 삭제되고 도시 규모가 축소됐다.

 

지난 2018년 E3에서 공개했던 게임 데모도 가짜였으며 당시 CDPR은 게임 시스템을 확정하지 않은 상태로서, 당시 데모에서 보여준 여러 기능은 최종판에서는 누락됐다. 개발자들은 이 데모를 만드는데 몇 개월을 소모했고, 이는 시간 낭비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또한 개발 관리의 미숙함도 드러났다. ‘위쳐 3’는 240명이 개발했으나 ‘사이버펑크 2077’은 500명이 넘는 인원이 개발했다. 하지만 대규모 인원 관리에 익숙하지 않아 개발 관리는 체계적이지 못했고 이로 인해 몇 팀은 개발 도중 고립되기도 했다. 또한 코로나 19 사태로 인해 개발진들은 자택근무를 하면서 개발은 더 늦어졌고, 콘솔 개발킷에 접근할 수 없게 되면서 플레이스테이션 4나 엑스박스 원에서 이 게임이 어떻게 실행될지 알 수 없는 상황이 됐다. 결국 외부 테스트 결과 콘솔 게임기에서의 문제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하지만 경영진은 2020년 10월, ‘사이버펑크 2077’의 골드 디스크행을 발표했으나 개발자들은 당시에도 디버깅 작업을 진행하고 있었다.

 

결국 2020년 12월 출시된 ‘사이버펑크 2077’은 수많은 버그와 많은 문제점으로 원성을 사게 된다. 유저들의 악평 속에 CDPR은 결국 사과를 했고, 환불 약속과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의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발표했다. 결국 지속적인 사후 지원을 통해 버그를 수정하고, 게임을 완성하는 방법만이 남은 것이다.

 

한편 ‘사이버펑크 2077’의 감독을 맡은 아담 바도스키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해당 기사를 반박했다. 그가 게시한 반박문을 보면 E3 쇼에서 공개한 데모와 실제 게임이 다를 수 있고, 게임 제작 도중 사양이 변경되는 것은 창조 과정의 일부로 테스트 결과에 따라 반영되는 것이다. 구 콘솔 게임기의 문제는 잘 알고 있고 버그를 수정하기 위해 많은 노력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사이버펑크 2077’의 논란 속에 폴란드의 소비자 보호 기관인 UOKiK는 향후 패치를 모니터링 하기로 결정하고, CDPR이 이를 제대로 이행하지 않을 경우 작년 소득의 10%까지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고 했다. 폴란드의 불공정 시장 관행에 대한 대응법은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는 기업이 제품 계약을 체결하기 전이나 체결한 후 일반 소비자의 구매 판단을 왜곡하거나 왜곡할 수 있다면 부당하다고 4조 1항에 명시하고 있다. 폴란드는 불공정한 시장 관행에 대한 대응법 제 6조에 의하면 월평균 매출액과 12개월 회계연도를 기준으로 벌금은 10%를 초과할 수 없다고 되어 있다.

 


 

   이준혁 기자 | jhlee@gamey.kr
0

   17  
  이준혁 기자
  3391P
총 덧글수 ( 0개 )

[인터뷰] ‘몬스터헌터 라이즈’는 ‘RE 엔진’ 최초 적용 휴대형 게임, 발전 체감할 것

취재기사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44

캡콤의 인기 헌팅 액션 프랜차이즈 ‘몬스터헌터’ 시리즈의 최신작인 ‘몬스터헌터 라이즈’의 출시가 어느덧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몬스터헌터 라이즈’는 전통적인 헌팅 액션을 즐..

본소프트, 온라인게임 '조선협객전' 이름 뺏겼다...모바일게임서 '격돌'

취재기사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80

'조선협객전'을 서비스중인 본소프트가 '조선협객전'이라는 이름을 뺏겼다. 게임나우에서 미리 선점을 했기 때문이다. 게임나우에서 '조선협객전M'의 사전등록을 진행중이고, 본소프트..

e스포츠 소식 쏟아진 한주...어떤 일 있었나?

취재기사 | 2일 전 | 게임와이 | 57

코로나로 아직은 오프라인 경기를 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e스포츠의 열기가 뜨겁다. 오프라인으로 진행되던 게임 경기가 온라인에서 더욱 활발하게 펼쳐지고 있다. 2월 마지막 주 e스포..

연어의 귀환...‘꾸준함’과 ‘신뢰’로 다시 찾게 되는 모바일 RPG 3종

취재기사 | 2일 전 | 김형근 기자 | 67

2021년 초 다시 한 번 유저들의 인기를 얻고자 신규 업데이트를 진행하는 모바일 MMORPG들의 기세가 예사롭지 않다. 연초 신작 게임들의 출시 행렬에 잠시 조용한 시간을 보내긴 했..

​베스파 거래정지, 상폐 우려에 20% 떡락....6월 출시 신작 파괴력은?

취재기사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110

베스파가 작년 연결 재무제표 기준 2020년 매출액 682억 원, 영업손실 318억 원을 기록했다. 20일 실적 발표 소식에 베스파의 주가는 20% 급락했다. 베스파의 2020년 매출은 전..


우주의 왕자가 돌아온다! 'UFO로보 그렌다이저' 게임화 발매 예정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26

추억의 애니메이션 '그렌다이저'가 슈퍼로봇대전 참전이 아닌 단독 게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그렌다이저 IP를 보유하고 있는 일본의 다이나믹 기획 주식회사와 '아스테릭스 & 오벨..

[기자수첩] 게임 ‘결재 태도’가 어때서…’운영 태도’나 똑바로 할 일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20

최근 게임 사용자와 게임 업계 사이에 가장 화제가 되고 있는 것은 바로 '확률형 아이템'이다. 이 확률형 아이템 때문에 게이머들과 게임사들은 한치도 물러서지 않는 소모전을 계속하..

​[인터뷰] 'V4', 구상은PD & 손화수 디렉터 "게임의 전반적인 개선과 함께 서비스 장기화 발판 마련하겠다"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07

넷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 ‘V4’ 가 대표 개발진의 교체와 함께 23일 온라인 간담회 '브이포토크온'을 통해 대규모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에 교체된 주..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5용 VR 시스템 개발 중

취재기사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102

▲ SIE가 지난 2016년 선보인 PS4용 PS VR(사진=SIE)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이하 SIE)가 자사의 최신 비디오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5(이하 PS5)용 VR 시스템을 준비 중이라고 최근 ..

'V4'의 새로운 서사시의 시작...신규 업데이트 '오디세이 Act.1' 공개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106

넥슨이 23일,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V4'의 온라인 생방송 '브이포토크온'에서 대규모 업데이트인 '오디세이 Act.1'을 공개했다. 이번 '브이포토크온'에서는 새롭게 'V4'의 ..


‘2020년 매출 82% 성장’ 로블록스, 뉴욕증권거래소 3월 10일 직접 상장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853

샌드박스 오픈 월드 롤플레잉 게임 플랫폼 ‘로블록스’를 개발 및 서비스 중인 로블록스 코퍼레이션(이하 로블록스)이 오는 3월 10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직접 상장(DPO)할 예정이다...

​무려 6만 7000원짜리 게임이 한시적 무료...어떤 게임?

취재기사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108

무려 6만 7000원에 달하는 명품 게임이 한시적으로 무료에 판매 중이다. 에픽게임즈는 2월 19일부터 자사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7주차 무료 배포 타이틀로 '앱솔루트 리프트(..

[인터뷰] 디아블로 이모탈, 3편의 액션성과 MMO의 재미를 모두 담은 게임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43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가족과 함께 한 포켓몬GO 투어: 관동지방 체험기

취재기사 | 5일 전 | 최명진 기자 | 126

나이언틱이 지난 20일 증강현실게임 '포켓몬고'의 이벤트 '포켓몬고 투어: 관동지방(이하 관동투어)'를 개최했다. 이번 관동투어는 지난해 개최했던 '포켓몬고 페스트 2020'과 마찬가..

[인터뷰] 다양한 직업과 스킬트리, 모험요소로 ‘디아블로 4’의 재미 완성할 것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39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디아블로2 레저렉션' 출시 소식에 유명 유튜버 줄줄이 '메인 콘텐츠 포기 선언'

취재기사 | 5일 전 | 최명진 기자 | 107

20일부터 이틀에 걸쳐 개최된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에서 발표된 ‘디아블로2: 레저렉션(Diablo II: Resurrected)’의 반응이 뜨겁다. '디아블로2: 레저렉션'..

[인터뷰] 하스스톤 “모드 별로 게임의 재미 확장되는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것”

취재기사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152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인터뷰] 원작의 팬과 신규 유저 모두를 고려해 '디아블로2: 레저렉션' 개발한다

취재기사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177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