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사이버펑크 2077, 공동 창업자 개선 약속에도 유저들 ‘재택근무 탓 핑계’

[ 등록일시 : 2021-01-14 17:59:04 ]

지난해 말 출시 이후 콘솔 버전의 퀄리티에 심각한 문제로 유저들로부터 질타를 받고 있는 CD 프로젝트 레드의 신작 게임 사이버펑크 2077’의 현재 상황 CD 프로젝트 공동 창업자인 마르친 이빈스키가 직접 나섰다.

 

마르친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최근 공개된 영상에 직접 등장해 지금의 상황에 이르게 된 이유 등에 대해 해명했다. 영상을 시작하며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CD프로젝트의 창업 이념인 게이머들과의 직접적인 소통정직함을 믿고 게임을 예약 구매해주셨지만 PC 버전과는 달리 콘솔 버전이 원하는 품질에 미치지 못해 이를 공개적으로 인정하기 위해 영상을 제작했으며, 저와 경영진 모두가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또한 발매 후 개발진에 쏟아진 온갖 비난과 협박에 대해 최종 결정권자는 자신과 경영진이며 게임 출시 역시 자신과 경영진이 내렸지만 결코 이런 사태를 의도한 것은 아니었다. 개발진들은 다들 정말 뛰어난 인재이며 열심히 일한 만큼 그들에게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묻지 말아달라.”고 호소했다.

 

 ▲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가 상황을 직접 설명했다(출처=이빈스키 공동 창업자 영상캡처)



이어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사이버펑크 2077’이 겪고 있는 문제는 무엇이며 왜 이러한 일이 생기게 되었는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사이버펑크 2077’은 수많은 커스텀 오브젝트 뿐만 아니라 상호작용 시스템과 매커니즘 등 엄청난 규모의 콘텐츠와 시스템을 담고 있으며, 게임의 각 요소가 하드웨어적으로 부담이 적은 평평한 지역에 넓게 배치된 것이 아니라 하나의 대도시 안에 밀집 배치되어 자신들에게도 매우 큰 도전이었다.”고 이야기했다. 그럼에도 자신들이 하드웨어의 차이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해 먼저 PC에서 멋진 도시를 만들고 이를 콘솔, 특히 구세대 기종에 맞춰 조정하는 어려운 방법을 택했다고 밝힌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시간이 지날수록 자신들이 이 과정을 너무 쉽게 생각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고백했다.

 

특히 사이버펑크 2077’의 콘솔버전이 가진 문제 중 하나로 도시의 밀집도는 높고 구세대 콘솔의 디스크 대역폭은 낮았기에 게임 내 스트리밍 시스템을 계속 개선해야 했다.”고 지적한 뒤, “수정과 개선 작업을 진행한 후 실시한 내부 테스트에서 유저들이 게임에서 겪은 문제가 드러나지 않았으며, 출시일이 다가올수록 게임은 매일 크게 개선되었기에 데이 제로업데이트로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믿었다.”고 밝혔다.

 

또한 리뷰용 키의 제공 일정이 다르게 진행된 것에서도 PC 버전의 경우 완벽하지는 않았지만 원하는 완성도에 올라왔기에 12월 첫 주에 리뷰키를 전달했지만, 구세대 콘솔의 경우 마지막 순간까지 품질 개선을 위해 노력했으며, ‘데이 제로업데이트를 통해 개선될 것이라 생각해 조금 늦은 128일에 전달하게 됐다고 해명했다.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이러한 실수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인해 작업 형태를 재택근무로 전환했기 때문이라 주장했으며, 재택근무로 인해 영상통화나 이메일로 업무가 진행되며 놓치는 부분이 생겼으며 작업 진행 단계에서도 애로사항이 많았다고 이야기했다.
 

 ▲ 2021년 업데이트 로드맵도 함께 공개됐다(사진= 사이버펑크 2077 홈페이지)


한편 앞으로의
사이버펑크 2077’의 개선 계획에 관해서는 “‘사이버펑크 2077’을 오랫동안 지원할 것인 만큼 게임을 꾸준히 관리할 것이라며 10일 이내로 첫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수주 내로 더 큰 규모의 업데이트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출시 직후에 공개할 예정이던 무료 DLC의 경우 게임 개선과 업데이트에 집중하기 위해 출시시기를 연기하기로 했으며 앞으로 수개월에 걸쳐 더 많은 정보를 공개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현재 하위 호환을 통해 서비스되는 엑스박스 시리즈와 플레이스테이션5 등 차세대기 버전 업데이트의 경우 2021년 하반기 중 무료로 제공될 것이라 발표했다.

 

영상을 마무리하며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는 “CD프로젝트는 이번 사태에 대해 매우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문제를 바로잡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여전히 저희는 놀라운 게임을 만들고 싶고 게이머들과 열린 소통을 하고 싶다. 최우선 목표는 플랫폼에 상관없이 사이버펑크 2077’을 즐길 수 있도록 조치하는 것이며, ‘사이버펑크 2077’ 외에도 많은 것들을 준비하고 있으니 준비 되는대로 이야기하겠다.”고 이야기하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하지만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의 영상에 대해 유저들은 여전히 시큰둥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들은 개발 기간을 수차례 연기하면서 나온 결과물에 대해 하드웨어의 차이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해 어려운 개발 방법을 선택했기에 이러한 문제가 생겼다고 이야기한다면 결국 자신들이 개발 능력에 문제가 있음을 인정한 것이라며 창업 이념이 게이머들과의 직접적인 소통정직함이라고 했지만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는데 엄청난 시간이 걸렸고 설명 과정이나 내용 역시 직접적인 소통이라고 보기도 어렵다.”고 주장했다.

 

또한 상황에 대한 이유로 코로나로 인한 재택근무 핑계를 대는 것은 결국 개발진들에게 화살을 돌리기 위한 것 아니냐.”영상 서두에서 최종 결정권자는 자신과 경영진이며 개발진들에게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묻지 말아달라.”는 이야기를 스스로 부정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이 외에도 “‘사이버펑크 2077’의 문제에 대한 이유와 해결책을 밝히는 자리에서 다른 게임을 준비하고 있음을 공개하는 것 역시 책임있는 모습과는 거리가 있다.”며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와 CD프로젝트의 제대로 된 문제 해결 의지에 의문을 품기도 했다.

 

이처럼 이빈스키 공동 창업자의 영상이 공개되었음에도 사이버펑크 2077’ 사태에 대한 유저들의 반응이 진정되지 않고 있어 앞으로도 문제 해결 과정에서 잡음은 끊임없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김형근 기자 | noarose@gamey.kr
0

   19  
  김형근 기자
  5120P
총 덧글수 ( 0개 )

[인터뷰] ‘몬스터헌터 라이즈’는 ‘RE 엔진’ 최초 적용 휴대형 게임, 발전 체감할 것

취재기사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44

캡콤의 인기 헌팅 액션 프랜차이즈 ‘몬스터헌터’ 시리즈의 최신작인 ‘몬스터헌터 라이즈’의 출시가 어느덧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몬스터헌터 라이즈’는 전통적인 헌팅 액션을 즐..

본소프트, 온라인게임 '조선협객전' 이름 뺏겼다...모바일게임서 '격돌'

취재기사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77

'조선협객전'을 서비스중인 본소프트가 '조선협객전'이라는 이름을 뺏겼다. 게임나우에서 미리 선점을 했기 때문이다. 게임나우에서 '조선협객전M'의 사전등록을 진행중이고, 본소프트..

e스포츠 소식 쏟아진 한주...어떤 일 있었나?

취재기사 | 2일 전 | 게임와이 | 54

코로나로 아직은 오프라인 경기를 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e스포츠의 열기가 뜨겁다. 오프라인으로 진행되던 게임 경기가 온라인에서 더욱 활발하게 펼쳐지고 있다. 2월 마지막 주 e스포..

연어의 귀환...‘꾸준함’과 ‘신뢰’로 다시 찾게 되는 모바일 RPG 3종

취재기사 | 2일 전 | 김형근 기자 | 66

2021년 초 다시 한 번 유저들의 인기를 얻고자 신규 업데이트를 진행하는 모바일 MMORPG들의 기세가 예사롭지 않다. 연초 신작 게임들의 출시 행렬에 잠시 조용한 시간을 보내긴 했..

​베스파 거래정지, 상폐 우려에 20% 떡락....6월 출시 신작 파괴력은?

취재기사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109

베스파가 작년 연결 재무제표 기준 2020년 매출액 682억 원, 영업손실 318억 원을 기록했다. 20일 실적 발표 소식에 베스파의 주가는 20% 급락했다. 베스파의 2020년 매출은 전..


우주의 왕자가 돌아온다! 'UFO로보 그렌다이저' 게임화 발매 예정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26

추억의 애니메이션 '그렌다이저'가 슈퍼로봇대전 참전이 아닌 단독 게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그렌다이저 IP를 보유하고 있는 일본의 다이나믹 기획 주식회사와 '아스테릭스 & 오벨..

[기자수첩] 게임 ‘결재 태도’가 어때서…’운영 태도’나 똑바로 할 일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20

최근 게임 사용자와 게임 업계 사이에 가장 화제가 되고 있는 것은 바로 '확률형 아이템'이다. 이 확률형 아이템 때문에 게이머들과 게임사들은 한치도 물러서지 않는 소모전을 계속하..

​[인터뷰] 'V4', 구상은PD & 손화수 디렉터 "게임의 전반적인 개선과 함께 서비스 장기화 발판 마련하겠다"

취재기사 | 3일 전 | 최명진 기자 | 106

넷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 ‘V4’ 가 대표 개발진의 교체와 함께 23일 온라인 간담회 '브이포토크온'을 통해 대규모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에 교체된 주..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5용 VR 시스템 개발 중

취재기사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99

▲ SIE가 지난 2016년 선보인 PS4용 PS VR(사진=SIE)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이하 SIE)가 자사의 최신 비디오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5(이하 PS5)용 VR 시스템을 준비 중이라고 최근 ..

'V4'의 새로운 서사시의 시작...신규 업데이트 '오디세이 Act.1' 공개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105

넥슨이 23일,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V4'의 온라인 생방송 '브이포토크온'에서 대규모 업데이트인 '오디세이 Act.1'을 공개했다. 이번 '브이포토크온'에서는 새롭게 'V4'의 ..


‘2020년 매출 82% 성장’ 로블록스, 뉴욕증권거래소 3월 10일 직접 상장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852

샌드박스 오픈 월드 롤플레잉 게임 플랫폼 ‘로블록스’를 개발 및 서비스 중인 로블록스 코퍼레이션(이하 로블록스)이 오는 3월 10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직접 상장(DPO)할 예정이다...

​무려 6만 7000원짜리 게임이 한시적 무료...어떤 게임?

취재기사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108

무려 6만 7000원에 달하는 명품 게임이 한시적으로 무료에 판매 중이다. 에픽게임즈는 2월 19일부터 자사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7주차 무료 배포 타이틀로 '앱솔루트 리프트(..

[인터뷰] 디아블로 이모탈, 3편의 액션성과 MMO의 재미를 모두 담은 게임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43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가족과 함께 한 포켓몬GO 투어: 관동지방 체험기

취재기사 | 5일 전 | 최명진 기자 | 126

나이언틱이 지난 20일 증강현실게임 '포켓몬고'의 이벤트 '포켓몬고 투어: 관동지방(이하 관동투어)'를 개최했다. 이번 관동투어는 지난해 개최했던 '포켓몬고 페스트 2020'과 마찬가..

[인터뷰] 다양한 직업과 스킬트리, 모험요소로 ‘디아블로 4’의 재미 완성할 것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39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디아블로2 레저렉션' 출시 소식에 유명 유튜버 줄줄이 '메인 콘텐츠 포기 선언'

취재기사 | 5일 전 | 최명진 기자 | 107

20일부터 이틀에 걸쳐 개최된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에서 발표된 ‘디아블로2: 레저렉션(Diablo II: Resurrected)’의 반응이 뜨겁다. '디아블로2: 레저렉션'..

[인터뷰] 하스스톤 “모드 별로 게임의 재미 확장되는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것”

취재기사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152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인터뷰] 원작의 팬과 신규 유저 모두를 고려해 '디아블로2: 레저렉션' 개발한다

취재기사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176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가 한국 시간으로 2월 20일부터 첫 온라인 팬 행사인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을 이틀에 걸쳐 개최했다. ..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