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리뷰] 8비트 감성이 물씬 풍기는 액션 게임 쿠나이

[ 등록일시 : 2020-02-11 09:41:56 ]


PC용 스팀에서 구매할 수 있는 쿠나이는 딱 봐도 과거 패밀리 컴퓨터 시절의 감성이 물씬 풍기는 8비트풍의 레트로 그래픽을 사용한 액션 게임이다. 단순한 그래픽과 캐릭터, 그리고 단순해 보이는 게임 구성. 최근의 화려한 그래픽과 복잡해진 게임 구성과 비교하면 확실히 레트로풍의 게임은 시시하게 느껴질 수 있다. 블록버스터급 게임이 줄줄이 발매되고 있지만 놀랍게도 레트로풍의 게임은 꾸준하게 발매되고 있다. 조용하게, 팬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다. 과연 2D와 단순한 그래픽의 쿠나이는 레트로풍 게임의 조용한 인기 속에서 어떠한 평가를 받을까?

단순한 그래픽의 게임이지만 쿠나이의 플레이 소감은 한마디로 말해서 꽤 재미있다! 라는 느낌이다. 쿠나이는 고대 전사의 영혼이 들어간 전투 로봇 태비가 자신의 존재 이유를 찾기 위해 모험을 하는 게임이다. 닌자들이 사용하는 여러 무기나 도구를 사용하여 적을 공격하고, 여러 함정들을 피하며 스테이지를 진행해 나가야 한다. 특히 스토리를 진행할수록 태비를 업그레이드하며 다양한 스킬을 사용할 수 있고, 새로운 무기도 얻을 수 있다. 최초에는 근접 공격만 가능하지만 나중에는 서브 머신건이나 런처 같은 무기로 원거리 공격을 할 수도 있다.



쿠나이의 특징 중 하나는 양 손의 무기를 사용하여 벽을 탈 수 있다. 마치 이러한 게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벽타기 점프 같은 느낌으로. 그래서 이를 잘 활용해서 스테이지를 돌아다니며 탐험해야 한다. 주인공 태비는 로봇이기 때문인지 배터리가 체력으로 표시된다. 적에게 공격을 당하면 배터리가 줄어들고, 배터리가 모도 소모되면 태비가 파괴된다. 하지만 반대로 적을 공격하면 배터리가 조금씩 충전되기 때문에 손쉽게 체력을 회복할 수 있다. 체력 게이지가 있어서 쉽게 안죽을 것 같지만 잠시만 한눈을 팔면 금방 파괴되곤 한다. 그래도 적을 파괴하면 다시 체력을 회복시킬 수 있다는 것이 다행이다. 또 적을 죽이면 떨어지는 동전을 모아서 스킬을 업그레이드하거나 무기를 구입할 수 있다. 이단 점프나 대쉬 같은 스킬도 게임을 진행하다 보면 얻게 된다.

그래픽 때문에 라이트한 게임처럼 보이기 때문에 상당히 쉬운 게임일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는데, 의외로 만만한 게임이 아니다. 일단 쿠나이를 통해 벽을 타고 이동하는 것이 의외로 난이도가 있고, 개발사에서는 오픈 월드 게임이라고 이야기할 정도로 필드가 상당히 넓다. 오픈 월드라고 개발사는 이야기하지만 사실 일반적인 오픈 월드 게임처럼 여러 퀘스트나 즐길거리가 있는 것은 전혀 아니고, 그냥 스테이지가 굉장히 넓다! 라고 생각하면 될 것이다. 그리고 넓은 스테이지를 갖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도조차 갖고 있지 않아 난이도가 더욱 높게 느껴진다. 심지어 저장조차 특정한 곳에서만 할 수 있어서 생각보다는 어려운 게임이다. 게임을 플레이하다가 지도를 얻으면 물음표가 표시되어 다음 목적지를 알려준다.



스테이지의 구성은 과거 80년대에 유행하던 게임들과 비슷하다. 전기가 흐르는 구역이나 강제 스크롤을 통해 압사되지 않도록 조심하며 진행하는 구간, 그리고 플레이어를 발견하면 총을 발사하는 적이나 자폭하는 적을 만나고, 다양한 개성과 공격 패턴을 가진 보스와 전투를 펼치게 된다. 보스전도 생각보다 만만치 않은데, 적의 공격 패턴이나 혹은 플레이어가 보스를 공격하는 방법을 찾는 것도 까다롭다. 하지만 그러한 것들을 찾고, 적을 물리치는 것이 이 게임의 재미 중 하나일 것이다.

대작 게임들이 하루가 머다 하고 꾸준하게 발매되고 있는 요즘, 의외로 소박한 8비트, 혹은 16비트풍의 레트로 게임이 그러한 대작 틈바구니에서 살아남고, 또 인기를 얻는 것을 보면 참 신기하다. 쿠나이 역시 전반적으로 레트로 게임, 인디 게임을 좋아한다면 만족할 수 있는 게임이다. 아쉬운 점은 태비의 성장 요소가 생각보다 많지 않고, 넓은 맵을 갖고 있음에도 아이템을 수집하는 재미가 약하다는 것. 그냥 적을 죽이며 돈을 모으는 정도 외에는 다른 요소가 없다. 악마성 드라큐라 같은 게임처럼 스테이지를 탐험하고, 수집하는 요소가 많았으면 완성도가 훨씬 높았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그리고 조작 난이도가 높아서 키보드 보다는 게임 컨트롤러로 플레이하는 것을 추천한다. 키보드로의 조작은 스트레스를 받을 가능성이 높을 것 같다. 현재는 PC용으로 발매됐지만 스위치용으로도 2월 20일부터 닌텐도 이샵을 통해 발매된다. 쿠나이는 가격이 저렴하고, 과거 80년대 감성을 잘 표현하고 있으니 레트로 게임 팬들은 도전해 봐도 좋을 것 같다.


   이준혁 기자 | jhlee@gamey.kr
0

   15  
  이준혁 기자
  1921P
총 덧글수 ( 0개 )

[핸즈온] 3D 그래픽으로 더 화려하게 돌아온 ‘샤이닝 니키’의 첫 테스트

집중분석 | 3시간 전 | 김형근 기자 | 7

24일 첫 번째 테스트를 시작한 ‘샤이닝 니키’는 페이퍼게임즈의 인기 모바일게임 ‘아이러브 니키’의 후속작이다. 이 게임은 미라클 대륙의 멸망을 막기 위해 680년 전으로 시간이동을 ..

[분석] "나의 왕자님은 어디에" 10대 소녀 인생게임

집중분석 | 9시간 전 | 최명진 기자 | 58

연애 시뮬레이션 장르는 여러 파생 장르를 만들어내면서 발전해온 장르 중 하나다. 일반인들은 남자주인공을 중심으로 모이는 미소녀들과의 이야기를 그린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을 많..

[리뷰] 기괴하고 난해하지만 슈터의 재미를 선사하는 '컨트롤 얼티밋 에디션'

집중분석 | 10시간 전 | 이준혁 기자 | 56

작년 여름에 발매됐던 '컨트롤’의 완전판이 발매됐다. 이른바 ‘컨트롤 얼티밋 에디션’으로, 플레이스테이션 4용으로 발매됐다. 이 게임은 작년에 발매된 게임에 2개의 DLC(파운데이션, A..

[핸즈온] 재미는 있지만 스마트폰의 작은 화면이 아쉬운 ‘그랑사가’ 첫 테스트

집중분석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96

엔픽셀의 기대작 ‘그랑사가’가 23일부터 첫 번째 비공개 테스트를 통해 유저들과의 첫 만남을 진행 중이다. ‘그랑사가’는 멀티 플랫폼 MMORPG를 표방하고 있는 게임으로 하나의 캐릭터만..

[핸즈온] 숨겨진 함정의 긴장감이 재미로 다가오는 ‘엔드리스 이스케이프’

집중분석 | 2일 전 | 김형근 기자 | 98

‘엔드리스 이스케이프’는 국내 개발사 511게임즈에서 스팀을 통해 선보인 캐주얼 어드벤처 게임으로 보물을 찾아 미로로 구성된 성에 들어갔던 주인공이 성에서 탈출하기 위해 펼치는 모..


​[핸즈온] 카툰풍 미소녀 MMORPG라고? 소울워커 아카데미아

집중분석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86

일단 참 잘 만들었다. 캐릭터들이 다 예쁘고 사랑스럽다. 전투도 자연스럽고, 스킬도 이펙트가 있으며, 이것저것 할 것도 많아 보인다. 레벨도 쑥쑥 잘 오른다. 이것이 소울워커 아..

[칼럼] 넷마블 '제2의 나라' VS 미호요 '원신'

집중분석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125

넷마블 '제2의 나라' VS 미호요 '원신' 두 게임, 카툰 풍 그래픽이 닮았다. ‘원신’은 테스트로 몇 번 플레이 해 본 상태에서 넷마블의 '제2의 나라' 영상을 보니 푸른 필드를 배..

[핸즈온] 빛과 어둠, 그리고 그림자가 만들어내는 퍼즐이 매력적인 ‘네바에’

집중분석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143

CFK에서 최근 PC와 닌텐도 스위치 플랫폼으로 선보인 신작 ‘네바에’는 인디 개발사 알페라츠가 선보인 네 번째 게임이다. 이 게임은 어떤 이유로 인해 빛이 사라져 어둠에 휩싸인 마을에..

[리뷰] 계절을 변화시키며 게임을 진행하는 ‘아리와 사계절의 비밀’

집중분석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115

‘아리와 사계절의 비밀’은 제목처럼 한편의 동화책을 읽는듯한 분위기의 게임이다. ‘젤다의 전설: 야생의 숨결’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는 이 게임은 동회책에서나 볼 수 있..

[핸즈온] 강렬한 비트에 맞춰 총을 쏘는 독특한 인디게임 ‘BPM: 불릿츠 퍼 미닛트’

집중분석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215

영국의 AWE 인터렉티브에서 최근 선보인 ‘BPM: 불릿츠 퍼 미닛트(BPM: Bullets Per Minute, 이하 BPM)’는 다양한 요소들을 한데 모아 개성 넘치는 하나의 결과물로 이끌어낸 인디 게임이..


[칼럼] 우주 최강 '손오공'이 나오는 게임을 찾다보니...

집중분석 | 4일 전 | 이재덕 기자 | 222

사람들은 어릴 적 참 궁금한 것이 많다. 어떨 때는 가장 싸움을 잘하는 '무언가'가 궁금할 때가 있다. 태권브이와 마징가Z의 대전 결과가 궁금해지기 한다. 그러한 인간의 생각이 '전투..

[리뷰] 죽음과 희생으로 성장하는 이색 SRPG ‘아더사이드’

집중분석 | 5일 전 | 이준혁 기자 | 217

‘아더사이드’는 턴제 전략 RPG에 로그라이크를 합친 듯한 이색적인 게임이다. 챕터별로 던전을 돌며 수행하고, 보스에 도전하고, 다음 챕터를 진행하는 방식의 게임이다. 기존의 턴제 전..

[핸즈온] 방치형 프린세스메이커? ‘아이들 프린세스’

집중분석 | 2020-09-17 | 이준혁 기자 | 246

과거 어린 공주를 성인이 될 때까지 육성하는 ‘프린세스 메이커’ 시리즈가 커다란 인기를 얻었다. 그런 육성 요소에 롤플레잉 게임 같은 성장 요소를 잔뜩 추가하고 방치형 게임으로 탄..

[리뷰] 인기 드라마 피키 블라인더스, 전략 게임으로 탄생

집중분석 | 2020-09-16 | 이준혁 기자 | 224

BBC와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 중인 TV 드라마 피키 블라인더스는 실존했던 영국의 범죄조직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1차 대전 이후를 배경으로 하고 있고, 2013년에 첫 방영된 이후 ..

[핸즈온] 비슷한 모습 속 몰입도 높은 콘텐츠로 채워진 ‘일루전 커넥트’

집중분석 | 2020-09-15 | 김형근 기자 | 259

디피스톰에서 개발하고 창유에서 서비스하는 신작 모바일게임 ‘일루전 커넥트’는 현실과 꿈의 세계의 경계에서 악몽으로부터 현실 세계를 지키는 조직의 이야기를 다룬 수집형 롤 플레잉..


[리뷰] 어린이 팬이 더 기다렸을 마블 어벤저스. 하지만…

집중분석 | 2020-09-14 | 이준혁 기자 | 263

2017년에 깜짝 공개되며 기대를 모았던 마블 어벤저스. 전 세계적으로 마블 영화의 인기가 대단했기 때문에 게임으로 제작되는 마블 어벤저스 역시 단번에 기대도가 높아졌다. 그리고 2..

[핸즈온] 전작과 비슷한 모습에 미묘하게 바뀐 체험이 더해진 현세대기용 ‘NBA 2K21’

집중분석 | 2020-09-14 | 김형근 기자 | 262

비디오게임 기기에 있어 세대가 바뀌는 시기가 되었을 때, 가장 애매한 입장에 놓이는 쪽 중 하나가 바로 매년 새로운 제품이 출시되는 스포츠 게임들일 것이다. 특히 현세대기와 차세대..

건담 종합 선물세트 ‘기동전사 건담 익스트림 버서스 맥시 부스트 온’ 체험기

집중분석 | 2020-09-10 | 최명진 기자 | 310

수많은 로봇 애니메이션에 등장하는 로봇 중 누가 더 강력한가에 대한 이야기는 항상 있어왔다. ‘슈퍼로봇대전’ 시리즈나 ‘SD건담 G 제네레이션’ 시리즈에서는 이 로봇들이 전부 협력하..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