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모바일게임, 이야기가 재미있어야 플레이도 즐겁다

[ 등록일시 : 2020-02-03 13:37:08 ]

게임에는 많은 흥미 요소들이 있다. 장르, 게임성, 캐릭터 등등...그 중에 높은 중요도를 지닌 것이 바로 스토리다. 스토리는 게이머들의 지속적인 플레이를 유도할뿐만 아니라 다양한 2차 창작의 소재가 되기도 하는 등, 게임에서는 빠질 수 없는 요소 중 하나다. 이번 기사에서는 캐릭터 중시 미소녀, 미소년 게임에서 어떤 스토리를 다뤘으며 그 스토리에 대한 매력을 한번 짚어봤다.



넥슨이 서비스 할 예정인 카운터사이드는 현대에서 펼쳐지는 판타지 장르인 어반 판타지 장르를 표방했다. '이면세계'가 존재하는 가상의 현대를 배경으로 현실 세계를 '노멀사이드'와 이면세계인 '카운터사이드'가 존재하며, 유저는 민간 군사 기업 코핀컴퍼니의 사장이 되어 카운터사이드에서 현실로 침범하는 '침식체'와 싸우는 설정이다.
먼저 전설적인 카운터인 힐데를 중심으로 이수연, 나유빈의 과거 이야기가 전개되는 튜토리얼을 거쳐 본편에서는 힐데와 새로운 카운터 유미나, 주시윤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아울러 주인공들이 몸담고 있는 회사 코핀컴퍼니는 창립멤버인 힐데가 잠깐 자리를 비운 사이 재정 악화로 폐업 직전이라는 설정과 함께 유미나가 카운터가 된 사연, 힐데와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소녀의 관계, 침식체들과 적대세력인 리플레이서 신디케이트와 벌어지는 에피소드들이 주요 포인트다.

카운터사이드와 같이 현대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는 시프트업이 제작한 데스티니 차일드가 있다. 악마들이 서로 마왕이 되기 위해 지상에서 쟁탈전을 벌인다는 설정과 인간이나 동물을 매개로 차인드가 태어난다는 설정으로 보아 어반 판타지라기보단 어반 오컬트에 가깝다.
데스티니 차일드의 도입부는 마왕의 후손인 주인공이 평온한 인간세상에서 알바와 연금으로 생활을 이어나가지만, 서큐버스인 모나가 나타나 마왕쟁탈전에 참가하지 않으면 연금이 끊긴다는 협박으로 인해 어쩔 수 없이 참가한다는 참신하고 색다른 전개가 펼쳐진다. 
하지만 데스티니 차일드의 스토리에서 제일 흥미롭고 방대한 부분은 각각의 차일드가 가진 사이드 스토리다. 성장 시스템인 어펙션을 할수록 캐릭터의 스토리가 하나씩 해금되는 시스템으로 스토리를 읽기위해 자연적으로 성장을 해나간다는 점이 흥미롭다.


현재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미소녀 디펜스게임 '명일방주'는 멸망하고 있는 세계를 다룬 포스트 아포칼립스적인 스토리를 다루고 있다. 총괄 프로듀서인 해묘의 개인 동인지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명일방주는 미지의 광석 오리지늄을 통해 비약적인 발전을 이룩함과 동시에 오리지늄으로 인해 발병하는 광석병이라는 위협을 맞이한 세계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감염자를 치료하고 구제하는 목적을 지닌 제약회사 로도스 아일랜드와 오랜세월 억압당한 광석병 감염자들의 급진적 테러집단인 리유니온의 갈등, 광석병 치료에 핵심적인 열쇠를 지닌 소녀 미샤의 등장으로 인한 각 세력들의 지각변동이 주요 스토리다. 
특히 주인공이자 유저가 플레이하게 되는 캐릭터 '박사'는 로도스 아일랜드에 몸담고 있는 연구원으로 게임 시작시점으로는 기억을 상실했다는 설정이다. 
유저들은 스토리 상에서 캐릭터들의 대사를 근거로 박사가 미샤와 함께 명일방주 세계관의 갈등을 해소할만한 열쇠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미소녀RPG '프린세스 커넥트:리다이브'는 첫 장면의 임팩트가 강렬하다. 
첫 장면부터 주인공 파티가 패동황제에게 전멸하는 튜토리얼로 시작되는 프린세스 커넥트:리다이브는 시간을 되돌려 다시 세상을 구하는 여정을 떠난다는 루프물의 성격을 담고 있다. 기억을 모두 잃은 주인공과 주변인물들이 다시 만나가면서 모험을 떠나는 스토리를 텍스트와 애니메이션으로 잘 풀어냈으며, 여기에 사이드 스토리를 통해 주인공이 만나게 되는 미소녀들과의 인연을 쌓아가는 내용도 함께 담고있다.

하지만 인연 스토리를 해금하다 보면 어딘가 의문스러운 프로필이 등장한다. 소녀들의 현대적인 모습이 등장하는 것이다. 이는 프린세스커넥트 리다이브의 전작 '프린세스 커넥트!'에서 이어지는 내용으로 프린세스 커넥트 시리즈의 전체적인 장르는 바로 VR게임 속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게임 판타지 장르라고 볼 수 있다.

이처럼 게임은 모두 저마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위에서 소개한 게임들이 스토리를 비롯한 여러 요소가 화제가 되면서 준수한 성적을 거둔점을 생각하면 신작인 카운터사이드의 흥행도 기대해볼만한 상황이다. 

커다란 줄기의 메인 스토리와 가지라고 볼 수 있는 사이드 스토리나 캐릭터 설정 등 게임 본연의 재미뿐만 아니라 다양한 흥미요소를 찾아보는 재미를 함께 즐겨보는건 어떨까? 

   최명진 기자 | ugaia@gamey.kr
0

   19  
  최명진 기자
  5501P
총 덧글수 ( 0개 )

[핸즈온] 3D 그래픽으로 더 화려하게 돌아온 ‘샤이닝 니키’의 첫 테스트

집중분석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78

24일 첫 번째 테스트를 시작한 ‘샤이닝 니키’는 페이퍼게임즈의 인기 모바일게임 ‘아이러브 니키’의 후속작이다. 이 게임은 미라클 대륙의 멸망을 막기 위해 680년 전으로 시간이동을 ..

[분석] "나의 왕자님은 어디에" 10대 소녀 인생게임

집중분석 | 2일 전 | 최명진 기자 | 80

연애 시뮬레이션 장르는 여러 파생 장르를 만들어내면서 발전해온 장르 중 하나다. 일반인들은 남자주인공을 중심으로 모이는 미소녀들과의 이야기를 그린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을 많..

[리뷰] 기괴하고 난해하지만 슈터의 재미를 선사하는 '컨트롤 얼티밋 에디션'

집중분석 | 2일 전 | 이준혁 기자 | 73

작년 여름에 발매됐던 '컨트롤’의 완전판이 발매됐다. 이른바 ‘컨트롤 얼티밋 에디션’으로, 플레이스테이션 4용으로 발매됐다. 이 게임은 작년에 발매된 게임에 2개의 DLC(파운데이션, A..

[핸즈온] 재미는 있지만 스마트폰의 작은 화면이 아쉬운 ‘그랑사가’ 첫 테스트

집중분석 | 3일 전 | 김형근 기자 | 112

엔픽셀의 기대작 ‘그랑사가’가 23일부터 첫 번째 비공개 테스트를 통해 유저들과의 첫 만남을 진행 중이다. ‘그랑사가’는 멀티 플랫폼 MMORPG를 표방하고 있는 게임으로 하나의 캐릭터만..

[핸즈온] 숨겨진 함정의 긴장감이 재미로 다가오는 ‘엔드리스 이스케이프’

집중분석 | 3일 전 | 김형근 기자 | 113

‘엔드리스 이스케이프’는 국내 개발사 511게임즈에서 스팀을 통해 선보인 캐주얼 어드벤처 게임으로 보물을 찾아 미로로 구성된 성에 들어갔던 주인공이 성에서 탈출하기 위해 펼치는 모..


​[핸즈온] 카툰풍 미소녀 MMORPG라고? 소울워커 아카데미아

집중분석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97

일단 참 잘 만들었다. 캐릭터들이 다 예쁘고 사랑스럽다. 전투도 자연스럽고, 스킬도 이펙트가 있으며, 이것저것 할 것도 많아 보인다. 레벨도 쑥쑥 잘 오른다. 이것이 소울워커 아..

[칼럼] 넷마블 '제2의 나라' VS 미호요 '원신'

집중분석 | 4일 전 | 이재덕 기자 | 136

넷마블 '제2의 나라' VS 미호요 '원신' 두 게임, 카툰 풍 그래픽이 닮았다. ‘원신’은 테스트로 몇 번 플레이 해 본 상태에서 넷마블의 '제2의 나라' 영상을 보니 푸른 필드를 배..

[핸즈온] 빛과 어둠, 그리고 그림자가 만들어내는 퍼즐이 매력적인 ‘네바에’

집중분석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52

CFK에서 최근 PC와 닌텐도 스위치 플랫폼으로 선보인 신작 ‘네바에’는 인디 개발사 알페라츠가 선보인 네 번째 게임이다. 이 게임은 어떤 이유로 인해 빛이 사라져 어둠에 휩싸인 마을에..

[리뷰] 계절을 변화시키며 게임을 진행하는 ‘아리와 사계절의 비밀’

집중분석 | 5일 전 | 이준혁 기자 | 117

‘아리와 사계절의 비밀’은 제목처럼 한편의 동화책을 읽는듯한 분위기의 게임이다. ‘젤다의 전설: 야생의 숨결’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는 이 게임은 동회책에서나 볼 수 있..

[핸즈온] 강렬한 비트에 맞춰 총을 쏘는 독특한 인디게임 ‘BPM: 불릿츠 퍼 미닛트’

집중분석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220

영국의 AWE 인터렉티브에서 최근 선보인 ‘BPM: 불릿츠 퍼 미닛트(BPM: Bullets Per Minute, 이하 BPM)’는 다양한 요소들을 한데 모아 개성 넘치는 하나의 결과물로 이끌어낸 인디 게임이..


[칼럼] 우주 최강 '손오공'이 나오는 게임을 찾다보니...

집중분석 | 6일 전 | 이재덕 기자 | 228

사람들은 어릴 적 참 궁금한 것이 많다. 어떨 때는 가장 싸움을 잘하는 '무언가'가 궁금할 때가 있다. 태권브이와 마징가Z의 대전 결과가 궁금해지기 한다. 그러한 인간의 생각이 '전투..

[리뷰] 죽음과 희생으로 성장하는 이색 SRPG ‘아더사이드’

집중분석 | 7일 전 | 이준혁 기자 | 222

‘아더사이드’는 턴제 전략 RPG에 로그라이크를 합친 듯한 이색적인 게임이다. 챕터별로 던전을 돌며 수행하고, 보스에 도전하고, 다음 챕터를 진행하는 방식의 게임이다. 기존의 턴제 전..

[핸즈온] 방치형 프린세스메이커? ‘아이들 프린세스’

집중분석 | 2020-09-17 | 이준혁 기자 | 253

과거 어린 공주를 성인이 될 때까지 육성하는 ‘프린세스 메이커’ 시리즈가 커다란 인기를 얻었다. 그런 육성 요소에 롤플레잉 게임 같은 성장 요소를 잔뜩 추가하고 방치형 게임으로 탄..

[리뷰] 인기 드라마 피키 블라인더스, 전략 게임으로 탄생

집중분석 | 2020-09-16 | 이준혁 기자 | 231

BBC와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 중인 TV 드라마 피키 블라인더스는 실존했던 영국의 범죄조직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1차 대전 이후를 배경으로 하고 있고, 2013년에 첫 방영된 이후 ..

[핸즈온] 비슷한 모습 속 몰입도 높은 콘텐츠로 채워진 ‘일루전 커넥트’

집중분석 | 2020-09-15 | 김형근 기자 | 264

디피스톰에서 개발하고 창유에서 서비스하는 신작 모바일게임 ‘일루전 커넥트’는 현실과 꿈의 세계의 경계에서 악몽으로부터 현실 세계를 지키는 조직의 이야기를 다룬 수집형 롤 플레잉..


[리뷰] 어린이 팬이 더 기다렸을 마블 어벤저스. 하지만…

집중분석 | 2020-09-14 | 이준혁 기자 | 266

2017년에 깜짝 공개되며 기대를 모았던 마블 어벤저스. 전 세계적으로 마블 영화의 인기가 대단했기 때문에 게임으로 제작되는 마블 어벤저스 역시 단번에 기대도가 높아졌다. 그리고 2..

[핸즈온] 전작과 비슷한 모습에 미묘하게 바뀐 체험이 더해진 현세대기용 ‘NBA 2K21’

집중분석 | 2020-09-14 | 김형근 기자 | 265

비디오게임 기기에 있어 세대가 바뀌는 시기가 되었을 때, 가장 애매한 입장에 놓이는 쪽 중 하나가 바로 매년 새로운 제품이 출시되는 스포츠 게임들일 것이다. 특히 현세대기와 차세대..

건담 종합 선물세트 ‘기동전사 건담 익스트림 버서스 맥시 부스트 온’ 체험기

집중분석 | 2020-09-10 | 최명진 기자 | 314

수많은 로봇 애니메이션에 등장하는 로봇 중 누가 더 강력한가에 대한 이야기는 항상 있어왔다. ‘슈퍼로봇대전’ 시리즈나 ‘SD건담 G 제네레이션’ 시리즈에서는 이 로봇들이 전부 협력하..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