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리뷰] 질릴 틈 없는 JRPG, ‘드래곤 퀘스트 11: 지나간 시간을 찾아서’

[ 등록일시 : 2018-09-10 23:17:08 ]

‘​드래곤 퀘스트 11: 지나간 시간을 찾아서(이하 드래곤 퀘스트 11)’ 한국어판이 9월 4일 PS4로 출시됐다. 

‘드래곤 퀘스트 11’은 JRPG의 대명사로 불리는 ‘드래곤 퀘스트’ 시리즈 신작이다. 지난 2017년 7월 출시된 일본에서는 시리즈 중 가장 높은 그래픽과 풍부한 콘텐츠로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실제로 ’드래곤 퀘스트 11’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바로 그래픽이다. ‘드래곤 퀘스트 11’은 현실적이고 실사 같은 그래픽은 아니지만, 깔끔하고 그림 같은 그래픽으로 ‘드래곤 퀘스트’만이 가진 분위기를 잘 살려냈다. 

지역마다 사막, 숲, 초원 등 특색이 있어서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우거진 숲이나 항구 도시를 보고 있으면 마치 동화 속에 들어온 듯한 기분이 들 정도다. 

방대한 양의 스토리와 콘텐츠도 재미를 더한다. ‘드래곤 퀘스트 11’은 ‘용사의 환생’인 주인공이 오명을 벗고 세계를 구해내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다. 

‘드래곤 퀘스트 11’와 같은 JRPG 류 게임들은 한 게임에 긴 이야기를 담고 있다. ‘드래곤 퀘스트 11’은 메인 스토리도 감동적이거나 재치있는 이야기로 구성돼 있지만, 모든 이야기가 선택지나 분기점이 없는 ‘일자형’으로 진행된다. 최신 RPG에 익숙해져있는 유저들은 자칫 지루하다고 느낄 수도 있는 부분이다. 



‘드래곤 퀘스트 11’에는 이런 지루함을 덜어주기 위해 여러가지 콘텐츠가 있다. 마을 주민들이 의뢰하는 ‘서브 퀘스트’, 말을 타고 경주하는 ‘레이스’, 맵 곳곳에 있는 표적 표지판을 맞추는 ‘보우 건’ 등이다. 

게임 진행과 관련 없이 소소하게 즐길 수 있는 콘텐츠도 있지만, 게임 진행에 중요한 미니 게임도 있다. 그 중 하나는 바로 ‘제작’이다. 메인 스토리를 빨리 진행하다보면, 돈이 모이는 주기보다 장비 교체 주기가 짧아 직접 ‘제작’할 일이 많다. 



장비를 만들기 위해서는 재료가 필요하다.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도 있지만, 필드를 구석구석 돌아다니며 찾아야하는 재료도 있다. 

제작에 필요한 재료들은 필드 곳곳에 위치한 ’보물 상자’와 ‘반짝반짝’에서 등장한다. ‘보물 상자’는 한 번 열면 더 이상 아이템이 나오지 않지만, ‘반짝 반짝’은 일정 시간이 흐르면 다시 얻을 수 있다. 

장비를 만들 재료를 찾으러 가는 것도 일이지만, 재료를 모아오면 ‘제작’ 미니 게임에 힘을 쏟아야 한다. 미니 게임의 결과가 장비의 성능을 좌우하기 때문이다. 적당한 품질로 만들었더라도 ‘담금질’ 과정을 통해 장비 품질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기 때문에 부담은 크지 않은 편이다. 



장비를 맞추고 모험을 다니다 보면 새로운 ‘캐릭터’가 등장한다. 각 캐릭터는 등장할 때마다 각자의 이야기를 품고 있어 호기심을 불러 일으킨다. 스토리를 진행하면서 각 캐릭터의 성격을 더 자세히 알 수 있고, ‘동료’ 탭을 이용해 게임 힌트를 얻는 대화도 나눌 수도 있다. 

각 캐릭터는 사용할 수 있는 무기나 기술도 다르다.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주인공은 여러 캐릭터와 동료가 된다. 그러나 전투에는 최대 4명까지만 참여할 수 있다. 전투 이전에도 참여할 캐릭터를 선택할 수 있고, 전투 중에도 참여 중인 캐릭터를 교체할 수 있다. 전투 중 적의 특성이나 공격 등이 특정 캐릭터에게 불리할 때, 다른 캐릭터를 투입해서 전투를 다른 방향으로 이끌어나갈 수 있다. 

캐릭터들은 동료가 되기 전에 임시적으로 전투에 참여한다. 이 때 해당 캐릭터에게 명령하거나 장비를 착용 시키는 등, 직접적인 조작은 불가능하다. 하지만 캐릭터가 사용하는 무기나 스킬을 관찰하고, 신규 캐릭터 합류 전에 앞으로 어떻게 전력을 배치하고 장비를 착용시킬 지 미리 고민해볼 수 있다. 



최신작 다운 그래픽과 콘텐츠로 무장한 ‘드래곤 퀘스트 11’은 질릴 틈 없이 재미있는 요소들로 꽉 채워진 모습이었다. 

60시간 이상 이어지는 긴 플레이 타임과 스토리로 올드 팬들을 만족시키는 것은 물론, 동화같은 그래픽과 적당한 난이도 덕분에 한 번도 ‘드래곤 퀘스트’ 시리즈를 플레이해 본 적 없는 신규 유저들에게도 좋은 입문작이 되어줄 게임이다. 
   김효진 기자 | hjkim@gamey.kr
0

   16  
  김효진 기자
  2570P
총 덧글수 ( 0개 )

[프리뷰] ASMR 자극하는 트라하 티저...'트라하'의 힐링 요소는?

집중분석 | 50분 전 | 김효진 기자 | 4

탐사, 요리, 공예, 낚시, 대장 등 게임 속 '힐링' 요소 소개 지난 6일, 넥슨이 자사의 신작 모바일 MMORPG ‘트라하’ 사전 예약 영상을 ‘ASMR’ 컨셉으로 공개해 화제다. 넥슨이 공개한 ‘..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엔씨소프트 – 시장이 어려울 땐 대장주

집중분석 | 4일 전 | 이다윗 기자 | 88

어려운 시장 여건 속에서 지난 번에 추천했던 ‘NHN엔터테인먼트’가 실적을 바탕으로 소폭 상승했다. 결국 실적 기반의 우량주에 장기적인 투자가 요구되는 타이밍이다. p.p1..

[리뷰] ‘자연재해’부터 ‘흑사병’까지! 문명6 신규 확장팩 ‘몰려드는 폭풍’

집중분석 | 5일 전 | 김효진 기자 | 106

2월 14일, 2K의 문명6 신규 확장팩 ‘몰려드는 폭풍’이 판매를 시작한다. ‘몰려드는 폭풍’이 이전의 문명6 확장팩들과 가장 다른 점은 바로 ‘환경 효과’다. 홍수부터 화산 폭발, 가뭄, 허..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펄어비스 – 모범생같은 우량주

집중분석 | 2019-02-08 | 이다윗 기자 | 268

상장사들의 4분기 실적 시즌이다. 4분기 실적과 작년 실적이 공시되고 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실적에 따라 주가도 영향을 받는다. 그래서 실적을 발표함과 동시에 새로운 게임의 출시,..

[리뷰] “최고다” 부활한 공포 게임의 대명사 바이오 하자드 2 RE

집중분석 | 2019-01-29 | 이준혁 기자 | 363

지금으로부터 21년 전인 1998년 1월 21일, 바이오 하자드 2가 플레이스테이션으로 발매됐다. 1탄이 큰 성공을 거둔 덕분에 2탄은 개발 초기부터 많은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하지만 그 ..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NHN엔터테인먼트 – 어려운 시장 상황에는 기술 중심

집중분석 | 2019-01-25 | 이다윗 기자 | 471

p.p1 {margin: 0.0px 0.0px 0.0px 0.0px; text-align: justify; font: 12.0px '.Apple SD Gothic NeoI'; color: #454545} span.s1 {font: 12.0px 'Helvetica Neue'} ..

[리뷰]’댄스빌’, 춤, 노래 못해도 상관없다! 인싸되기 딱 좋은 세상

집중분석 | 2019-01-21 | 최명진 기자 | 542

9일, 컴투스가 야심차게 선보인 샌드박스 플랫폼 ‘댄스빌’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춤과 노래가 주가 되는 게임은 모두 리듬 게임이라는 고정관념을 완전히 탈피하고, 춤과 노래를 제작..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신년특집: 올해는 해외시장(홍콩편)

집중분석 | 2019-01-18 | 이다윗 기자 | 648

게임유저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해외 증권거래소 중 하나로 미국, 일본에 이어 홍콩증권거래소를 들 수 있다. 홍콩 증권거래소(香港交易所 / Hong Kong Stock Exchange)는 도쿄 증권거래..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신년특집: 올해는 해외시장(미국편)

집중분석 | 2019-01-11 | 이다윗 기자 | 668

게임주는 한국이든 일본이든 미국이든 신작의 출시 일정과 그에 따른 반응이 주가에 크게 영향을 주며 다른 주가들에 비해 전반적인 경제흐름에 대한 영향은 다소 덜한 편이다. ..

[프리뷰]샌드박스 플랫폼 '댄스빌'

집중분석 | 2019-01-07 | 김민희 기자 | 644

컴투스가 2019년 1월 초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댄스빌'은 언어가 통하지 않아도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춤’과 ‘음악’을 소재로 한 샌드박스 플랫폼으로, 게임 속에서 ..


[프리뷰] 2019년 새해벽두부터 공포가 찾아온다. 바이오 하자드 2 RE

집중분석 | 2019-01-05 | 이준혁 기자 | 846

90년대까지만 해도 공포 게임이 인기 장르가 될 것이라고 생각했던 사람들은 거의 없었다. 하지만 단 한 개의 게임이 모든 것을 바꿔 버렸다. 캡콤 출신의 전설적인 개발자 중 한명인 ..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신년특집: 올해는 해외시장(일본편)

집중분석 | 2019-01-04 | 이다윗 기자 | 732

연초 벽두부터 게임계에 빅뉴스가 터졌다. 성사여부를 떠나 넥슨의 매각설이 그 주인공이다. 사실 규모로 본다면 쉽게 매각이 이루어지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지만 도이치증권과 모건스..

[프리뷰] 신과함께 덕춘이 등장" 완미세계표 대작 RPG '신세계'

집중분석 | 2019-01-04 | 김민희 기자 | 749

플레이위드가 오는 1월 중 정식 출시 서비스 예정인 ‘신세계(중국 서비스 명: 윤회결)’는 중국의 유명 개발사인 완미세계가 개발한 모바일 RPG 게임이다. 신세계에서 유저는 중국을 포함..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연말결산

집중분석 | 2018-12-31 | 이다윗 기자 | 901

2018년 주식시장이 마감됐다. 코스피는 연초 대비 17.7%, 코스닥은 20.2% 하락했다. 결국 올해는 주식 시세 차익으로 이익을 실현하기는 어려운 한 해였다는 것이다. p.p1 {..

[다음주가 기대되는 게임주] 웹젠 – 다시 중국이다

집중분석 | 2018-12-21 | 이다윗 기자 | 773

2018년 한 해가 저물어 가고 있다. 증시 기준으로만 보자면 코스피와 코스닥 양쪽 모두 연초 대비 약 83% 수준으로 내려 앉았다. 쉽게 이야기하면 올해 모든 주식의 평균을 내어 보면 20..


[리뷰] 정통 MMORPG '아스텔리아' 리뷰

집중분석 | 2018-12-21 | 김효진 기자 | 764

넥슨의 신규 MMORPG, ‘아스텔리아’가 지난 13일부터 OBT에 돌입했다. ‘정통 MMORPG’가 아스텔리아의 주요 슬로건이었던 만큼, 그에 걸맞는 재미를 담아냈는지 살펴봤다. ■ 타겟팅 전투‘..

[공략] "65레벨 각성 가즈아!" 복귀 검린이를 위한 꿀팁 5가지

집중분석 | 2018-12-19 | 김효진 기자 | 679

‘펄어비스’가 지난 5일 ‘검은사막 모바일’에 ‘각성’ 시스템이 포함된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기존 PC 검은사막에도 존재했던 ‘각성’은 기본 클래스보다 더 강력한 클래스로 성장할..

[프리뷰] "탱딜힐+아스텔" 아스텔리아 특징 4가지

집중분석 | 2018-12-12 | 김효진 기자 | 978

넥슨의 신작 MMORPG ‘아스텔리아’가 12월 13일 오픈 베타를 앞두고 있다. ‘마스터들의 MMORPG’로 불리는 ‘아스텔리아’는 어떤 게임인지, 특징 4가지를 살펴봤다. 먼저 첫 번째 특징으로..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