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리뷰] “내가 양산형이라고” 독특한 MMORPG 전설의 귀환, ‘암드히어로즈2’

[ 등록일시 : 2017-11-28 12:00:17 ]

암드히어로즈. 대륙에서 건너온 게임인데 이 게임은 몇 주 동안 각종 스토어 상위권을 휩쓸며 존재감을 자랑했다. 글로벌에서도 5천만 다운로드를 기록했으니, MMORPG 장르로는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수치다.

일반적으로 '슈퍼배드'나 '서브웨이서퍼'와 같은 캐주얼게임은 10억 다운로드를 넘볼 정도지만 모바일 MMORPG가 이렇게 많은 다운로드를 기록한 사례는 찾기 힘들다.


 


이 타이틀이 이렇게 인기를 끌 수 있었던 비결은 기본적인 그래픽이나 타격감 말고도 '유저들과의 그럴듯한 파티플레이'였다. 혼자서 사냥하는 것도 즐거웠지만 점차 난이도가 올라가서 힘들 때 때마침 던전 입구의 유저와 파티를 맺고 던전을 들어갔더니 '식은 죽 먹기'처럼 난이도가 내려간다.

이것이 필자가 기억하는 ‘암드히어로즈’의 가장 큰 재미다. 온라인게임을 하면서 느꼈던 파티플레이시의 강력한 재미가 모바일에서 그대로 구현되어 유저들에게 인기를 모았던 것이다.

 


 

이런 타이틀의 차기작이 출시된다 하니 당연, 관심이 높을 수밖에 없었다. ‘암드히어로즈2’가 출시되고, 대륙에서는 당연 인기순위 탑클래스에 들었고, 국내에서도 구글 인기 3위까지 오르며 ‘암드히어로즈’가 단순한 신작이 아니라 하나의 IP임을 입증했다.

초반에는 1편과 같이 파티플레이 요소가 많아서 '함께 하는 재미'를 ‘암드히어로즈2’의 가장 큰 특징으로 잡았는데, 30레벨을 넘기고 보니 생각이 달라진다. 바로 최근 출시되고 있는 넥슨의 타이틀이나 ‘소녀전선’에서 느껴졌던 '착한게임'의 모습이 '암드히어로즈2'에서도 보인다는 점이다.


 


30레벨까지 오는데 별다른 허들이 없었다. 퀘스트에 레벨 제한이 있어 개인이나 파티플레이 던전을 돌도록 유도하는 부분은 있었으나 컨텐츠 소모를 위한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고, 실제 과금 유도는 다른 액션RPG나 MMORPG에 비해서 훨씬 적었다. 거의 없다시피 했다.

‘암드히어로즈2’에서도 뽑기 요소는 있다. 그러나 전통적인 MMORPG이기 때문에 수집형 RPG와는 방식에 차이가 있다. 히어로즈 조각이나 완전체 영웅을 뽑는 것이 아닌 영령을 소환하는 방식이다. 소환한 영령은 캐릭터의 각종 능력치를 올려주는 역할을 하는데, 소환한 영령의 업그레이드도 가능하다. 이 영령 뽑기를 10연속으로 두 번이나 뽑을 수 있다는 것은 착한 게임의 범주에 들 만한 일이다.



특이한 것은 소지하거나 활용할 수 있는 영령 개수에 제한이 없다는 점이다. 소환하면 할수록 능력치가 불어나는 형태인데, 무한한 능력치를 보장한다. 다만 재화가 무한하지 않기 때문에 플레이어의 스타일일에 따라 능력치를 보며 육성해야 하고 기존 스킬에 서브스킬로 장착 사용할 수가 있으며, 일정 확률로 발동한다. 다른 게임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형태다.


 



다음은 두말할 것도 없이 수동 전투방식을 통한 컨트롤의 재미다. 물론 자동전투는 있지만 게임 내내 유저가 손을 써야 하는 스테이지나 전투 콘텐츠가 다수 존재한다. 특히 총 4명의 플레이어가 협력하여 정예 던전을 공략하는 '시련마굴'이나 디펜스게임의 묘미가 살아나는 '여신전쟁'은 상당히 인상적이다. 전투력에 기반하기 때문에 게임이 크게 잘못될 염려는 없지만, 단합이 되지 않는다면 상당한 화(?)를 부르기도 하고, 누군가 위험할 때 도와주면 감사하고 든든한 마음이 솟아나는 '함께 하는 재미'가 있다.

 




또 ‘암드히어로즈2’에는 특기할만한 콘텐츠가 여럿 있는데, 그중 낚시게임과 두더지게임이 빠질 수가 없다. 이는 1편부터 이어오는 ‘암드히어로즈’ 시리즈만의 '독창적'인 콘텐츠다. 낚시를 할 수 있으면 세월을 낚는듯한 느낌이 들고, 두더지게임을 하고 있으면 스트레스가 풀리기도 한다.

낚시를 해서 잡은 물고기는 요리의 재료가 된다. 또 던전에서 사냥을 하면 활력이 생겨나고, 이 활력은 자연스럽게 요리/재봉/제련/연금/세공의 제작 요소에 소비할 수 있도록 유기적으로 연결시켰다.


 



생산한 물건들은 경매장을 통해서 내다 팔수가 있으니 두 번 세 번 게임 콘텐츠들을 연결시켜 둔 셈이다. 이렇게 유저들끼리 생산한 물건을 서로 공유하며 게임이 작은 사회가 되도록 했고, 그 속에서 유저들은 전통시장의 상인들처럼 활발한 게임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1편에서 2편으로 넘어오며 꽤 많은 변화가 생겼다. 가장 큰 변화는 1편의 함께 하는 재미는 살리면서 다양한 콘텐츠를 넣은 것인데, 그러면서도 ‘암드히어로즈’만의 개성은 잘 살리고 있다. 또 깔끔한 그래픽과 화려한 전투는 기본, 많은 콘텐츠를 전환 버튼으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UI도 개선됐다. ‘암드히어로즈2’는 양산형처럼 보일 수 있지만 파면 팔수록 새로운 콘텐츠가 생겨나는 깊이감이 있는 게임이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4177P
총 덧글수 ( 0개 )

[프리뷰]밀리터리풍의 모바일 전략 게임 ‘배틀붐’

집중분석 | 2018-02-23 | 김민희 기자 | 4040

치열한 머리싸움의 재미를 담은 모바일 신작 네시삼십삼분의 ‘배틀붐’이 27일 출사표를 던진다. 배틀붐은 다양한 군사 유닛들을 조합하여 상대방의 기지를 점령하는 밀리터리풍의 게임으..

메탈기어 서바이브(MGS) 시연회 반응... "쫄깃 대신 통쾌"(영상)

집중분석 | 2018-02-08 | 이재덕 기자 | 3402

"코지마 히데오 없는 메탈기어는 ‘앙꼬 없는 찐빵’이다. 하지만 슈크림처럼 맛있는 메탈기어가 완성됐으니 많이 즐겨 달라"8일 서울 양천구 목동 유니아나 목동 사옥에서 코나미 신작 '..

[프리뷰]이세계 MMORPG ‘시그널’

집중분석 | 2018-02-07 | 김민희 기자 | 4222

신스타임즈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 ‘시그널’은 애니메이션 풍의 감성적인 그래픽과 함께 독특한 전투 시스템도 존재한다.무기 장착을 통해 클래스 전환이 가능하여 타 게임에서 찾..

[리뷰] 샌드박스로 즐기는 모바일 MMORPG, 듀랑고

집중분석 | 2018-01-31 | 김효진 기자 | 4143

지난 25일 출시된 모바일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이하 듀랑고)’가 인기다. ‘듀랑고’는 ‘마인크래프트’나 ‘게리모드’ 등과 같은 ‘샌드박스’류의 게임으로, 정해진 방법이나 스토리 ..

[프리뷰]정통 무협 PC MMORPG ‘천애명월도’

집중분석 | 2018-01-24 | 김민희 기자 | 3159

넥슨은 2018년 첫 온라인 신작 ‘천애명월도’의 공개 시범 테스트를 1월 25일 시작한다. ‘천애명월도’는 텐센트 산하 오로라스튜디오에서 개발한 PC MMORPG로, 중국에서 먼저 출시되어 2..


[프리뷰]커뮤니케이션 RPG ‘라그나로크: 포링의 역습’

집중분석 | 2018-01-19 | 김민희 기자 | 3497

‘라그나로크: 포링의 역습’은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IP를 이용한 모바일 게임으로, 원작의 특유한 세계관과 설정을 살린 캐주얼 방치형 RPG이다. 이미 중국에서 ‘선경전설: 천천타파리’로..

[프리뷰] 세상에 없던 게임, 10년 장수 게임이 목표, 듀랑고

집중분석 | 2018-01-19 | 김효진 기자 | 2059

넥슨의 모바일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가 오는 25일 발매를 앞두고 있다. 10년 장수 게임을 목표로 하겠다는 ‘야생의 땅: 듀랑고’가 내세우고 있는 장점은 무엇인지, ‘야생의 땅: 듀..

[프리뷰]모바일 MMORPG ‘천녀유혼 for kakako’

집중분석 | 2018-01-11 | 김민희 기자 | 3322

‘천녀유혼 for kakao’는 중국은 물론 국내에서도 큰 흥행을 거두었던 영화 ‘천녀유혼’의 스토리를 기반으로 개발된 모바일 MMORPG이다. 영화 원작을 배경으로 다루고 있는 만큼 이용자..

[4인 크로스 프리뷰] ‘검은사막 모바일’ 기대 포인트 4가지

집중분석 | 2017-12-27 | 김효진 기자 | 2334

‘펄어비스’가 서비스하는 ‘검은사막 모바일’의 출시가 임박한 가운데, 4명의 게임 전문 기자들이 ’검은 사막 모바일’의 기대 포인트를 짚어봤다. ◆ ‘검은 사막(PC)’를 보는 듯한 높은 이..

[프리뷰] PC게임 인기 잇는다...'검은사막모바일' 4가지 특징

집중분석 | 2017-12-26 | 이재덕 기자 | 2089

펄어비스의 주가가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고 있다. ‘천정을 뚫는다’는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펄어비스의 주가가 이렇게 고공행진을 계속하는 이유는 1월 출시될 '검은사막 모바일'..


[프리뷰]모바일 감성 RPG ‘루시드사가’

집중분석 | 2017-12-18 | 김민희 기자 | 4204

스마트브리즈가 서비스 예정인 ‘루시드사가’는 매력넘치는 캐릭터를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는 캐릭터 수집 RPG이자 모바일 감성 RPG이다. 200명의 영웅이 6가지의 클래스로 나뉘면서 다..

[프리뷰]24시간 라이브 전략게임 ‘삼국지라이브’

집중분석 | 2017-12-12 | 김민희 기자 | 4027

‘삼국지라이브’는 실시간 국가전의 재미를 한 층 높인 삼국지 소재의 모바일MMOSLG(Massive Multiplayer Online Simulation Game)이다.24시간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국가전은 박진감 넘치..

[프리뷰]콤보액션 모바일 RPG ‘드래곤스피어

집중분석 | 2017-12-06 | 김민희 기자 | 3957

엔터메이트가 서비스 예정인 ‘드래곤스피어:악몽의주인(이하 드래곤스피어)’은 화려하고 강력한 콤보액션을 즐길 수 있는 액션 RPG이다. 여러 직업의 특성을 활용하면서 다양한 플레이 ..

[리뷰] 한국어 지원으로 더 친근해졌다,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

집중분석 | 2017-12-04 | 김효진 기자 | 3689

닌텐도 스위치의 견인 타이틀 중 하나인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가 지난 1일 ‘닌텐도 스위치’의 국내 정식 출시와 함께 모습을 드러냈다. 결코 한국어로 만날 수 없을 것 같았던 ‘슈퍼 ..

[기획] 그래픽, 스토리, 콘텐츠 3박자 빛났다, ‘오버히트’

집중분석 | 2017-11-29 | 신상화 기자 | 3564

지난 11월 26일 넷게임즈의 신작게임 ‘오버히트’가 구글플레이로 사전 오픈되었다. 넥슨이 퍼블리싱하며, 언리얼4엔진을 차용하여 높은 퀄리티의 그래픽을 자랑한다. ‘오버히트’는 높은 ..


[리뷰] “내가 양산형이라고” 독특한 MMORPG 전설의 귀환, ‘암드히어로즈2’

집중분석 | 2017-11-28 | 이재덕 기자 | 2963

암드히어로즈. 대륙에서 건너온 게임인데 이 게임은 몇 주 동안 각종 스토어 상위권을 휩쓸며 존재감을 자랑했다. 글로벌에서도 5천만 다운로드를 기록했으니, MMORPG 장르로는 결코 무..

[리뷰] 닌텐도에서의 재미 그대로, 모바일 ‘동물의 숲: 포켓 캠프’

집중분석 | 2017-11-24 | 김효진 기자 | 4130

최근 국내외 유저들의 관심을 사로 잡고 있는 모바일 게임이 있다. 바로 ‘동물의 숲’ 시리즈 최초의 모바일 게임, ‘동물의 숲: 포켓 캠프(Animal crossing: Pocket Camp)’다. ‘닌텐도(Ni..

[리뷰] ‘심즈 4'에서 키우는 애완동물, '고양이와 강아지’

집중분석 | 2017-11-17 | 김효진 기자 | 5048

지난 11월 10일부터 '심즈 4'에서도 애완동물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애완동물’ 확장팩은 심즈 시리즈에서 빼놓을 수 없는 확장팩들 중 하나지만, '심즈 4'에서는 유독 출시까지 오랜 ..

  1|   2|   3|   4|   5|   6|   7  |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