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매출 4위, 등대회사의 위엄, 요괴(★★★★☆)

[ 등록일시 : 2017-04-11 17:51:46 ]

넷마블이 NTP에서 신작을 발표할 때 '요괴'도 라인업에 속해 있었다. 당시 '요괴'라는 이름을 들었을 때 생각났던 것이 '귀혼온라인'. 캐릭터가 귀혼 만큼 귀여웠다면 관심이 많이 갔겠지만, 당시는 5등신 귀신들만 가득해서 별다른 호감은 없었다. 하지만 출시 이후 구글 최고매출 '4'까지 올랐다. 지금껏 세븐나이츠 등 액션RPG를 통해 어떻게 매출을 올려야 하는지 아는, 등대회사(구로의 등불, 넷마블)의 저력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이것이 등대회사의 저력인가

 

넷마블식 요괴를 만난다

 

 

 

빙의 시스템에도 불구, 이보다 익숙할 순 없다

 

넷마블은 '요괴'라는 작품을 통해 '빙의 시스템'을 선보였다. 빙의란 일명 '귀신이 씐다'고 하는 그 상태를 말한다. 캐릭터를 바꾸는 태그시스템은 흔히 있었지만 요괴가 캐릭터의 몸 속에 들어가버리는 '빙의' 시스템은 모바일게임에서 흔치 않은 시스템이다.

 

이런 독특한 시스템에도 게임 진행은 상당히 익숙하다. 넷마블을 비롯한 많은 게임사의 액션RPG의 느낌이 너무 강렬해서 이건 어떻게 하는 거지와 같은, 새롭게 익힐 만한 내용이 별로 없다는 얘기다.

 

전투는 3명의 캐릭터로 진행하지만 빙의를 위해서는 별도의 '요괴' 3마리도 함께 전투에 나간다. 따라서 6명이 일심동체가 되어 싸우게 되는데 자동전투를 지원해서 별도의 '빙의' 버튼을 눌러주지 않아도 쿨타임이 돌아왔을 때 자동으로 빙의를 하면서 전투를 한다.

 

빙의를 하면 각 요괴의 스탯에 따라서 전투의 관련 능력치가 올라가는 것이 특징이다.

 

빙의가 가장 큰 특징

 


6명이 싸우는, 다소 정신 없는 전투

 

끝도 없이 퍼주는 것이 '요괴' 인기의 비결

 

'요괴'라는 색다른 소재의 선택은 있었으나, 전투 방식이나 캐릭터 육성 요소, 자동전투, 자동스킬, 그 어느 것 하나 별다른 특징 없이 기존 액션RPG와 다를 바가 없다. 그런데도 어떻게 구글 매출 4위까지 기록할 수 있었을까?

 

물론 광고비가 가장 큰 역할을 헸겠지만 외부적인 요소 말고, 게임 내의 인기 요소를 꼽으라면 '한 없이 퍼주는 후덕함'이다. 이 후덕함이 요괴가 큰 인기를 얻는데 일조했다는 생각이다.

 

열어볼 것이 계속 생긴다

 

지금껏 모바일게임에서 가장 많이 퍼준다는 느낌이 있었던 게임은 11연속 뽑기를 두 번 정도 할 수 있게 해주었다. 요괴는 그 이상이다. 무과금 유저라 하더라도 11연속 뽑기를 3번에서 4번 이상 할 수 있고, 심지어 무기까지도 11연속 뽑기를 두 번 이상 할 수 있다. 이렇게 퍼 줘서 남는 게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다.

 

그 효과는 서서히 나타났다. 비슷한 시기에 출시된 게임 대비, 구글매출 순위에서 올라가는 속도는 느렸지만 가장 높이 올라간 것이다. 결국 많이 퍼 주면서 유저들에게 '캐릭터 업그레이드'에 대한 욕구를 심어주었고, 결국 과금으로 연결된 것이다.

 

무과금러도 5성 캐릭터 가져~

 


요괴도, 장비도, 팡팡 터진다

 

 

전투 2배속이 없어서, 지루하다고?

 

'귀신'을 소재로 하고 있지만, '요괴'는 그래픽과 일러스트, 캐릭터 모두 유저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깔끔하고 귀여우며, 움직임도 자연스럽다는 것이다

 

다만 단점으로 지적되고 있는 몇 가지는 '지루하다'는 것. 100개의 지역을 2배속도 없이 지루하게 바라만 봐야 한다는 것이 문제라는 것이다. 하지만 별 3개로 클리어한 곳에서는 '연속전투'가 가능해서 에너지와 인벤토리가 허락하는 한 계속 돌릴 수가 있다.

 

또 팀레벨에 따라서 컨텐츠가 정해져 있어 상위 콘텐츠를 즐기기 위해서는 많은 노가다와 시간을 필요로 한다. 또 캐릭터와 빙의를 하는 요괴와의 궁합도 연구해볼 대상이다.

 

2배속이 없다

 

레벨이 올라야 새로운 컨텐츠가 열린다

 

글을 맺으며...

 

기대했던 것보다는 재미가 있어서 계속 끌렸던 작품이다. 요괴라고는 하지만, 적응이 되면 귀엽고, 계속 퍼붓는 아이템 물량 공세에 초반 몰입도가 높은 작품이다. 전투를 계속 지켜보는 것이 지루할 수 있고, 넷마블 게임의 틀 안에 갇혀 있기 때문에 독창성은 찾기 힘들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29  
  이재덕 기자
  36537P
총 덧글수 ( 0개 )

[프리뷰]스타일링을 통한 연애 성공기 '유나의옷장 for kakao'

집중분석 | 3일 전 | 김민희 기자 | 53

스타일링이라는 기본 토대 위에 주인공의 미래를 개척하고, 직접 의상을 제작하고, 자신만의 파티를 개최하고, 강한 상대에게 도전하는 등 이용자가 주체적으로 만들어 갈 수 있는 다..

가장 대륙스러운 게임, '아크로드어웨이크(CBT)'(★★★☆☆)

집중분석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50

웹젠의 주가가 연일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17일 CBT가 시작된 아크로드어웨이크에 업계의 이목이 집중됐다. 웹젠이 선보이는 모바일 MMORPG '아크로드어웨이크'는 4Q 웹젠의 ..

'자동' 쏙 뺀 3D '라그나로크M(선경전설RO)'(★★★★☆)

집중분석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120

가장 '라그나로크'다운 '라그나로크'가 나왔다. 중국 상하이드림스퀘어와 심동네트워크가 합작해서 만든 '선경전설 RO: 영원한 사랑의 수호'가 해외에 출시되어 대만 매출 1위에 오르는 ..

[프리뷰]MMORPG를 주선하다! ‘주선 for Kakao’

집중분석 | 4일 전 | 김민희 기자 | 69

이펀컴퍼니가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MMORPG ‘주선 for Kakao’는 수 많은 문파가 각각의 정의를 내세우며 세력을 넓혀나가는 중원대륙을 배경으로 한다. 청운문에 속해 다양한 사건사고..

[프리뷰]엉뚱매력방치형 RPG, ‘영웅대작전’

집중분석 | 4일 전 | 김민희 기자 | 80

‘영웅대작전’은 모바일 기기를 가만히 방치해 두어도 영웅이 혼자서 성장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방치형 RPG이다. -손 떼고 보기만 해도 재미있다. 영웅..


최장 추석 연휴, 가장 많이 즐긴 게임 '꿈의집'(★★★★★)

집중분석 | 2017-10-11 | 이재덕 기자 | 221

9월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장장 열흘에 달하는 최장 추석 연휴가 지나갔다. 이 기간 동안 가장 많은 사람이 즐긴 게임은 플레이릭스게임즈의 ‘꿈의집(Homescape)’이라는 게임이다.'꿈의..

WOW와 아이온의 '진영전'을 모바일에서, 액스(AXE)

집중분석 | 2017-09-29 | 이재덕 기자 | 610

진영전이 특징인 오픈필드 MMORPG '액스'기대작이었던 ‘액스’가 나오고 나서 가장 많이 들었던 말이 '리니지2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같다'는 얘기다. 고전게임 느낌이 강한 '리니지M'..

[리뷰] 화려한 연출로 단점을 가렸다, ‘로스트 아크’

집중분석 | 2017-09-25 | 김효진 기자 | 680

스마일게이트의 MMORPG ‘로스트 아크(Lost Ark)’가 지난 24일을 마지막으로 2차 CBT(Closed Beta Test)를 종료했다. 이번 CBT에서는 이제까지 공개했던 ‘로스트 아크’만의 화려한 연출과..

[프리뷰]함께 즐기는 사냥 액션 MMORPG, '테일즈헌터'

집중분석 | 2017-09-22 | 김민희 기자 | 616

‘테일즈헌터’는 수준 높은 3D 그래픽으로 구현된 모바일 MMORPG로, 혼자서 즐기는 다른 게임과 달리 친구들과 함께 플레이할 수 있는 기사단 시스템을 도입해 재미를 높인 것이 특징..

[프리뷰] 포격 액션 대전 게임, ‘붐버스타 for Kakao’

집중분석 | 2017-09-18 | 김민희 기자 | 731

‘붐버스타 for kakao’는 어릴적 PC에서 즐겼던 포격 액션 대전 게임을 모바일로 그대로 옮겨담은 것이 특징이다. 모바일에서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만큼 강한 긴장감을 선사하고 같은 팀..


[프리뷰] 대립과 경쟁, 필드, 액션성의 MMORPG '액스(AXE)'

집중분석 | 2017-09-13 | 이재덕 기자 | 878

‘아이온’의 어비스나 ‘WOW’의 PK지역에서 PK, 일명 '뒷치기'를 당할 때의 섬뜩한 느낌은 누구나 한번쯤은 경험해 봤을 MMORPG의 대표적인 콘텐츠다. 반대로, 능력치를 강화하여 수많은..

[리뷰] 플래시 게임의 명작이 스마트폰으로, 황소날리기

집중분석 | 2017-09-09 | 신상화 기자 | 1163

게임을 다운받기는 싫고, 간단한 게임을 하고 싶다면 플래시 게임이 제격이다. 특히 후레쉬맨 같은 플래시 게임은 한 번 플레이하면 시간 가는 줄 모를 정도다. 이렇게 심플한 게임성의 ..

[리뷰] 2K 신작 ’NBA 2K18’, 유저들의 휴식처 ‘더 네이버후드’

집중분석 | 2017-09-04 | 김효진 기자 | 1239

투케이(2K)의 신작 ’NBA 2K18’의 미디어 간담회가 14일 신논현역 인근의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개최됐다. 미디어 간담회 현장에서는 간단한 '게임 시연회'도 함께 진행됐다.이번 게..

[리뷰] 인디게임도 IP가 된다. '거지키우기: 누워서 달리기(★★★★☆)

집중분석 | 2017-08-31 | 이재덕 기자 | 1223

거지키우기 캐릭터를 활용한 3번째 게임이 출시됐다. 거지키우기1, 거지키우기2에 이어 출시된 '거지키우기: 누워서 달리기'는 1, 2편과 달리 얼마나 먼 거리를 달리는가를 겨루는 모바..

이거 엔씨 게임 맞아? '아라미 퍼즈벤처'(★★★★☆)

집중분석 | 2017-08-24 | 이재덕 기자 | 1247

'린저씨'라는 강렬한 남성 문화를 만들어 낸 엔씨소프트가 '아라미 퍼즈벤처'로 여심 공략에 나섰다. 반응은 '엔씨 게임답지 않다'는 분위기다."과금 요소가 적고, 대부분 광고를 보는 ..


[프리뷰]모바일 MMORPG의 시작과 끝, ‘클랜즈:달의그림자’

집중분석 | 2017-08-18 | 김민희 기자 | 1300

시선게임즈 코리아가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모바일 MMORPG ‘클랜즈:달의그림자(이하 클랜즈)’는 고려 시대의 실제 역사를 바탕으로 한 문파 중심의 탄탄한 스토리로 구성되어 있다. ..

[프리뷰]‘AxE (액스, Alliance x Empire)’

집중분석 | 2017-08-18 | 김민희 기자 | 1373

‘AxE(액스)’는 광활한 오픈 필드에서 진행되는 진영 간 대립 구조의 대규모 ‘분쟁전(RvR, Realm vs Realm)’과 PK를 특징으로 하는 Full 3D 모바일 MMORPG다. ‘AxE(액스)’는 ‘신성제국..

[프리뷰]‘테일즈런너R’

집중분석 | 2017-08-18 | 김민희 기자 | 1259

‘테일즈런너R’은 12년째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인기 온라인게임 ‘테일즈런너(Tales Runner)’를 모바일 플랫폼에서 구현한 캐주얼 액션 러닝 게임이다. 원작 고유의 감성, 세계관, ..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