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애플 1위-구글 2위 ‘바람의나라: 연’, 무엇이 유저 눈길 끌었나?

[ 등록일시 : 2020-07-23 17:41:02 ]

넥슨의 신작 모바일게임 ‘바람의나라: 연’의 기세가 무섭다. 지난 7월 15일 서비스를 시작한 ‘바람의나라: 연’은 7월 16일 애플 앱스토어 게임 매출 1위에 올랐으며, 서비스 1주일 만인 7월 22일, 구글 플레이스토어의 게임 부문 매출 순위에서 ‘리니지2M’을 밀어내고 2위에 오르며 성공적인 데뷔를 알렸다. 
 

게임의 처음 공개된 이후 출시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던 만큼 기대와 함께 걱정도 많았지만 게임이 출시된 이후의 반응은 이러한 걱정이 무색할 만큼 빠른 상승세와 높은 인기를 보였다. 그렇다면 ‘바람의나라: 연’을 플레이하는 유저들은 게임의 어떤 점을 장점으로 생각하고 있을까?

우선 ‘바람의나라’라는 이름, 즉 IP(지식재산권)가 가지고 있는 파워가 유저들로 하여금 신작 게임에 자연스럽게 유저들을 이끈 것으로 보인다. ‘바람의나라’는 한국 온라인게임에 있어 최장수 온라인게임으로 기록 중인 게임이며 그 역사는 현재까지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그만큼 많은 유저들이 이 게임을 거쳐 갔으며 시간이 지나 모바일로 신작이 등장하며 다시 한 번 유저들로부터 관심을 받았을 것으로 추측된다. 

실제로 ‘바람의나라’ 또는 ‘바람의나라: 연’이라는 이름은 서비스 시작이 다가오며 국내 주요 포털의 검색어 관련 주목도 순위에서 빠르게 상승하는 모습을 보여줬으며, 서비스 시작일이 포함된 7월 3주차에는 기존 강자인 ‘리니지’마저 제치기도 했다.

또한 ‘바람의나라: 연’은 유저들로부터 ‘원작의 충실한 재현’이라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었다. 이는 넥슨이 게임의 가장 큰 특징으로 내세웠던 점 중 하나로 그래픽 요소는 물론 등장 지역 맵과 NPC, 게임 인터페이스, 스토리, 퀘스트 등 게임진행 중 등장하는 다양한 요소들을 원작 온라인게임과 최대한 흡사하게 구현해놓고 있다. 

여기에 60레벨 후반대부터 본격적으로 ‘그룹사냥’이 요구되는 점 역시 ‘바람의나라: 연’의 원작 재현도를 한층 높여주어 많은 원작 유저들에게 다시 한 번 과거의 향수를 느끼며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게 했다.

반면 게임의 진행에 있어 PC와 스마트폰의 플레이 환경이 100% 동일하지 않다는 점을 고려해 편의성을 철저히 대비한 점 역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바람의나라: 연’은 여느 모바일 MMORPG와 마찬가지로 자동 사냥 및 퀘스트 진행 기능을 지원하며, 특정 기능을 사용하게 되면 설명 및 실습 기능을 통해 해당 기능을 제대로 이해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자동이동 기능 이용시 다른 유저 캐릭터 또는 몬스터와 겹치지 않고 통과하도록 해 이동 중 몬스터나 다른 캐릭터에 걸려 공격을 당하지 않도록 하는 등 많은 편의성 요소들이 탑재되어 있다.

이 외에도 색다른 재미를 추구하기 위해 퀘스트 내에 조사, 점령이라는 시스템을 추가하고 이를 통해 플레이의 패턴을 보다 다양화 한 점, PC 원작의 등장 요소들 중 업데이트로 인해 사라졌거나 용도가 바뀐 요소들 중 일부를 모바일 환경에 맞게 새롭게 재활용한 점 등이 유저들로부터 꾸준히 언급되고 있다. 

  

   김형근 기자 | noarose@gamey.kr
0

   18  
  김형근 기자
  4720P
총 덧글수 ( 0개 )

피파 온라인 4, 라이브 간담회 통해 4시간 가까이 열띤 토론 이어져

취재기사 | 2일 전 | 김형근 기자 | 132

넥슨이 축구 온라인게임 ‘피파 온라인 4’의 서비스에 대한 유저들의 목소리를 듣고 해결책을 찾기 위한 라이브 간담회를 개최했다. 1월 15일 저녁, 온라인을 통해 개최된 라이브 간..

[기행] 울프킹 1분대 끊는다...'블레스 언리쉬드 PC' 글로벌 CBT '북적북적'

취재기사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119

네오위즈 블레스언리쉬드의 글로벌 CBT가 15일 시작됐다. 이번 CBT는 비공개로 진행되며 당첨자들에게만 테스터의 기회가 주어진다. 인트로 영상이 끝나고 본격적인 여..

[기자수첩] 청약 앞둔 모비릭스는 '멀대' 같다

취재기사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150

모비릭스가 19일부터 공모주 청약에 들어간다. 약 5년 전인가, 게임 업계 간부였던 한 지인은 모비릭스를 칭찬하느라 입이 마를 정도였다. 유저풀(User Pool)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말..

비상! 코로나로 ‘확찐자’ 증가! 게임으로 운동하자

취재기사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144

코로나 19가 1년 이상 지속되고, 야외 활동에 제약이 생긴 지금 오랜만에 만난 사람을 보면 체중이 증가한 사람들을 가끔 볼 수 있다. 이른바 ‘확찐자’. 집에만 있고, 운동량이 줄어들어..

사이버펑크 2077, 공동 창업자 개선 약속에도 유저들 ‘재택근무 탓 핑계’

취재기사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152

지난해 말 출시 이후 콘솔 버전의 퀄리티에 심각한 문제로 유저들로부터 질타를 받고 있는 CD 프로젝트 레드의 신작 게임 ‘사이버펑크 2077’의 현재 상황 CD 프로젝트 공동 창업자인 마..


[기자수첩] 루카스필름게임즈 출범과 ‘스타워즈’ 게임의 미래는 어떻게 될까?

취재기사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141

지난 12일, 디즈니가 ‘스타워즈‘ IP를 통해 제작하는 게임을 총괄하는 ‘루카스필름게임즈’를 출범시켰다. 향후 ‘루카스필름게임즈’는 ‘루카스필름’이 권리를 갖고 있는 게임에 대해 해당..

류금태의 '카운터사이드', 1주년에 2부 스토리 더하며 '재출격'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91

넥슨이 14일 인기 미소녀 모바일게임 '카운터사이드' 서비스 1주년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해 새로운 스토리를 비롯한 다양한 업데이트를 예고했다. '카운터사이드'는 현실세계 '..

[기자수첩]게이머들의 트럭은 아직 멈추지 않는다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90

앝은 인맥이긴하지만 주변의 80%가 타입문 팬들이었던 탓에 기자 또한 어린 시절부터 자연스레 타입문의 세계에 빠져들 수 밖에 없었다. 아마도 페이트 그랜드 오더(이하 페그오)에 빠져..

영화 '몬스터헌터' 드디어 한국 상륙! 2월 개봉 예정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85

캡콤의 유명 프랜차이즈 ‘몬스터헌터’를 기반으로 제작된 영화 ‘몬스터헌터’가 2021년 2월 국내 개봉한다. 배급사인 소니 픽처스는 13일 자사의 SNS를 통해 ‘몬스터헌터’의 티저 포스터 ..

교수인가 깡패인가.. 도굴꾼인가 학자인가.. 인디아나 존스 이야기

취재기사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79

본명 : Henry Walden Jones Junior부친 : Henry Jones Sr (중세연구가로 스코틀랜드 생)모친 : Anna출생 : 1899년 7월 1일 뉴저지주 프린스턴에서 출생언어 : 27개 국어 가능. 영어, 불..


베데스다 신작 ‘인디아나 존스’, 티저 영상 속 담긴 메시지는 무엇?

취재기사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306

제니맥스 미디어 산하 게임 퍼블리셔인 베데스다 소프트웍스가 한국 시간으로 1월 13일 새벽 ‘인디아나 존스’를 주제로 한 신작 게임의 정보를 공개했다. 베데스다의 SNS 채널을 통..

정체가 수상한 中 게임 '다크가디언즈' 해도 될까?

취재기사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149

▲홈페이지 주소 7pa.com를 입력했을 때 나타나는 경고문 오는 29일 원스토어에는 '다크 가디언즈'라는 게임이 출시될 예정이다. 역대급 판타지 대전 MMORPG를 내세운 ..

[그땐 그랬지] 2D 대전 격투 게임을 극한까지 끌어올린 '킹 오브 파이터즈(KOF)' 시리즈

취재기사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164

캡콤의 ‘스트리트 파이터 2’가 등장하자 아케이드 게임은 대전 격투 게임의 열풍에 휩싸였다. ‘스트리트 파이터 2’의 어마어마한 성공에 여러 게임 회사들은 너도 나도 대전 격투 게임을..

[게임 대 게임] ‘라스트 오브 어스 2’ 대 ‘사이버펑크 2077’…’병림픽’ 결과는?

취재기사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176

지난 2020년에는 많은 기대작이 출시될 예정이었고, 그 중 가장 기대가 컸던 게임은 바로 ‘라스트 오브 어스 2’와 ‘사이버펑크 2077’이었다. 하지만 이 게임은 출시전까지는 굉장한 기대..

온라인게임종주국’ 먹칠…MMORPG 탑10에 한국 게임 달랑 하나

취재기사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374

1996년 ‘바람의 나라’에 이어 1998년 ‘리니지’로 부흥기를 맞이한 한국은 ‘온라인게임 종주국’으로 꼽힌다. 하지만 20여년이 지난 현재 2021년 최고의 MMORPG를 가리는 자리에 한국 게..


전세계 최다 다운, 최대 매출 게임 2019 vs 2020

취재기사 | 6일 전 | 이재덕 기자 | 124

작년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다운로드 받은 모바일게임은 어떤 것일까? 전세계적으로 많은 앱 분석 기관이 존재하다. 앱토피아(apptopia)도 그 중 하나다. 앱토피아가 7일 공개한 전세..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논란 속 유저 투표 포함 ‘올해의 게임’ 200개 이상 수상

취재기사 | 7일 전 | 김형근 기자 | 131

지난해 가장 논란에 휩싸였던 게임 중 하나인 너티 독의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는 한층 발전된 기술과 게임성을 자랑하면서도 유저들이 기대했던 것과는 전혀 다른 게임 전개를 보여..

기모노도 중국거?...한복 논란 '샤이닝니키' 日 상륙!

취재기사 | 2021-01-08 | 이준혁 기자 | 172

작년 11월, 한복이 중국 의상이라는 주장을 받아들여 국내 유저들에게 큰 비난과 함께 서비스를 중단했던 페이퍼게임즈의 ‘샤이닝니키’가 일본에서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지난 8일, 페..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