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이슈] 명일방주 VS. 카운터사이드, 기자들의 선택은?

[ 등록일시 : 2020-02-13 17:25:32 ]

2020년 초,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가장 큰 관심사를 이야기하면서 빠지지 않는 것 중 하나는 ‘명일방주’와 ‘카운터사이드’가 치열하게 격돌 중인 캐릭터 게임 대결에서의 승자가 누가 될 것인가에 대한 궁금증이다.
 

두 게임은 플레이 방식이나 이야기를 풀어가는 방법, 그리고 캐릭터의 성장 방식까지 다른 부분이 많이 존재하지만, 다양한 등장 캐릭터의 개성을 내세웠다는 점과 캐릭터를 뽑아 덱을 구성해 진행한다는 점, 유저층이 어느 정도 겹친다는 점, 그리고 핵심 개발자들의 이력이나 서비스 일정 등에 있어서도 비슷한 부분이 많아 대결 구도는 어느 정도 예견되었던 것이 사실이다.

그렇다면 두 게임 모두 플레이해본 게임와이의 기자들은 이들 게임에 대해 어떻게 평가를 내리고, 두 게임 중 어느 쪽에 손을 들어줄까? 게임 플레이에 대한 기자들의 소감을 들어보았다.

◇ 이재덕 편집장 - 명일방주는 '짠돌이', 카운터사이드는 '욜로족?'

‘명일방주’는 짠돌이다. 이것도 어렵고 저것도 어렵고, 이래도 실패, 저래도 실패...오기가 나서 공략 방법을 찾게 되는 게임이다. 그런데 하루 하루 지나면서 경험치나 다른 아이템을 모으다 보면 조금씩이라도 진도가 나가는 걸 보면 신기할 따름이다. 이렇게 밸런스를 잘 맞췄나 싶다. 

‘카운터사이드’는 넘친다. 초반에 주는 것이 많아 넉넉하다. 여유롭다는 점에서는 '욜로족' 같다. 어쩌다보니 10개가 넘는 채용 슬롯을 모두 다 열어버렸다. 골드가 부족해서 다 돌리지 못했지만 대부분의 자원이 넉넉했고, 스테이지 진행도 크게 어렵지 않았다. 특히 자동전투는 명일방주에 비해 뛰어났다. 일하면서 자동으로 돌려놓는 기능은 굿이다. 

끝을 봐야 하는 성격은 아니라 최근 두 작품 모두 킵해두고 있었는데, 다시 불을 붙인 것은 주변 지인들 때문이다. ‘명일방주’를 하면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 보니 다시 시작하게 됐고, 또 이것저것 뚫다 보니 목표가 분명해진다. 하나가 막히면 다른 것이 뚫리고, 그로 인해 강화를 하면 본편이 뚫리는 등, 어떻게든 계속 하게 되는 것이 ‘명일방주’다. ‘카운터사이드’가 부족한 부분이다. 

◇ 김형근 기자 - 게임은 플레이 매 순간 재미가 느껴져야 한다

캐릭터 게임의 경우 중심을 어디에 두어야하는지에 대해 많은 고민이 존재하고 이에 대해 각 게임사들은 저마다의 방식으로 해답을 제시하지만 대부분은 게임의 재미와 캐릭터의 개성을 부각시키는 것에서 성공과 실패가 결정되곤 한다. ‘명일방주’와 ‘카운터사이드’ 모두 이런 질문에 대해 많은 고민을 했음이 게임을 플레이하는 동안 느껴진다.

두 게임 모두 전략적인 플레이를 강조하고 있지만 ‘명일방주’는 같은 클래스의 캐릭터라도 해도 유닛마다의 특성을 명확하게 구현해 전투의 전개 상황에 따라 적절한 유닛을 실시간으로 배치하도록 했고, ‘카운터사이드’는 최적의 팀 구성과 맵에 각 팀을 어떻게 배치하느냐에 따라 전황이 바뀌어지도록 했다.  

사실 재미란 유저 개개인의 취향에 관계되는 것이기 때문에 어느 것이 더 좋다는 이야기를 하기는 어렵지만 ‘카운터사이드’의 배치에 전략이 집중되는 방식 보다는 ‘명일방주’처럼 진행 상황에 따라 유기적으로 반응하는 것이 게임 플레이 중 조금 더 긴박감을 느끼게 했다. 그리고 최적의 상황을 찾아야 했기에 각 상황에 맞는 캐릭터를 찾다보니 캐릭터에 대한 애착도 크게 느껴졌다. 

물론 모바일게임이라는 점을 고려했을 때 오랜 시간 화면에 몰입해야 하는 것이 독이 될 수는 있지만, 아예 방치형 게임이 아닌 이상에야 어느 정도는 유저가 게임 내에 관여할 수 있는 여지가 있었으면 하기에 두 게임 중 하나를 굳이 골라야 한다면 조작의 재미가 조금 더 확실한 ‘명일방주’ 쪽에 손을 들어주고 싶다.

◇ 최명진 기자 - ‘카운터사이드’ & ‘명일방주’...창과 방패의 격돌?

사실 ‘명일방주’의 경우 처음엔 크게 기대를 하지 않았다. 일찍 질려버렸던 ‘소녀전선’처럼 기자의 마음에는 들지 않겠거니라고 생각했지만 큰 오산이었다. 다양한 캐릭터도 볼거리 중 하나였지만 단연 ‘명일방주’의 장점은 간만에 게임다운 게임을 하는 기분을 들게 하는 게임성과 난이도다. 다만 난이도의 경우 순발력과 전략을 요구하는 시스템은 마음에 들었지만, 일부 사람들은 너무 어려운 난이도로 인해 ‘명일방주’를 놓거나 아니면 아예 시작할 엄두를 내지 못하는 경우도 보게 됐다.

‘카운터사이드’의 경우, 캐릭터들의 설정이나 외형, 무엇보다 스토리가 참 매력적인 게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CBT 당시에는 전투는 뒷전으로 미뤄두고 스토리 다시보기를 몆 번이고 할 정도로 마음에 쏙 들었던 기억이 있다. 아울러 2D라이브 기술로 만들어진 캐릭터들의 경우 제작자가 덕후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요소를 전부 꿰뚫고 있다고 생각될 정도로 기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에 ‘카운터사이드’에서 약간의 불만이 나올 요소라고는 전투를 비롯한 게임성 밖에 없다. 오토 기능의 존재로 인해 재미가 반감되는 것과 함께 기자의 불편한 의문을 들게 한 것은 바로 '전역 화면'이다. 이 ‘전역 화면’에서의 플레이는 실제 전투보다 훨씬 지루하면서도 템포가 늘어지는 경향이 있어 '없어도 될 것 같은데?'라는 의문을 불러왔다.

수년간 덕질을 해온 기자에겐 두 게임 모두 인생 게임의 반열에 들 만한 수작이다. 어느 하나 선택하라고 한다면 참으로 어려운 일이지만 기다림에서 오는 즐거움의 크기와 게임과 만났을 때의 만족도를 생각한다면 기자는 6:4로 ‘카운터사이드’의 편을 들어주고 싶다.   

   김형근 기자 | noarose@gamey.kr
0

   17  
  김형근 기자
  3710P
총 덧글수 ( 0개 )

"내 계정은 괜찮아?" 2년간 98억 번의 게임 계정 탈취 공격

핫뉴스 | 4시간 전 | 이재덕 기자 | 18

게임업계가 사이버 범죄자들의 주요 공격 대상이 되고 있다. 이런 추세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더 가속화되어 사이버 범죄자들이 공격할 수 있는 대상이 더 많아졌다. 지난 2년간 ..

"내가 만드는 스토리" 스토리게임 3종 분석해 보니...

핫뉴스 | 1일 전 | 이재덕 기자 | 82

"내가 게임 스토리를 만든다고?" 그게 가능할까 싶지만 그런 일이 실제 일어났다. 넷마블이 출시하는 방탄소년단(BTS) 게임 ‘BTS유니버스 스토리’가 그렇다. 사용자가 직접 게임 제..

기대작 ‘BTS 유니버스 스토리’ 서비스 앞두고 iOS 사전 다운로드 시작

핫뉴스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88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의 하반기 기대작 중 하나인 ‘BTS 유니버스 스토리’가 24일 정식 서비스 개시를 앞두고 23일부터 iOS 버전의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했다. 이는 애플 앱스토어에..

애플-에픽 분쟁 '그날'...포트나이트 DAU 진실은 '이것'

핫뉴스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153

애플과 에픽게임즈의 소송 판결이 9월 28일로 다가 온 가운데 특정 기간의 포트나이트 트래픽이 중요한 변수가 되고 있다. 에픽게임즈는 9월 4일 캘리포니아 북부지구 연방지방법..

​애플-에픽 수수료 분쟁 점입가경...에픽, 맥용 '포트나이트' 종료하며 강경 대응

핫뉴스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143

애플과 에픽게임즈의 신경전이 지속되고 있다. 애플이 앱스토어에서 '포트나이트'를 삭제한 것을 두고 소송을 걸자 애플은 그 소송이 일명 '노이즈 마케팅'이라 불리는 홍보 마케..


[핸즈온] 뮤 IP '진홍지인' 성공 가능성 분석

핫뉴스 | 3일 전 | 이재덕 기자 | 133

우선 설치 과정이 없어 좋다. 게임 실행하면 몇 기가바이트의 추가 설치 용량이 부담스럽다. 하지만 '진홍지인'은 이 과정이 생략됐다. 그러고도 이렇게 그래픽 퀼리티 좋은 게임을 즐길..

[칼럼] 음식물 섭취 금지에 애들은 가라...PC방 여나마나

핫뉴스 | 5일 전 | 유정현기자 | 187

▲ 기존 PC방, 노래방, 학원 등의 핵심 방역 수칙 내용지난 14일부터 방역 당국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를 2.5단계에서 2단계로 완화하여 현재 수도권은 2단계 거리두기 방침이 적용되..

[차세대게임기 특집] 뭐 사지? 당신의 고민을 날려줄 구매 포인트 두 가지

핫뉴스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206

2020년 내내 화제가 됐던 차세대 게임기의 전모가 거의 공개됐다. 9월 17일, 새벽에 진행된 소니의 쇼케이스를 마지막으로 차세대 게임기에 대한 궁금증은 거의 풀렸다. 게임기의 성능, ..

‘PS5’ 11월 12일 출시, 한국 초기 출시국가 포함돼 18일 예약 시작

핫뉴스 | 7일 전 | 김형근 기자 | 218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Sony Interactive Entertainment, 이하 SIE)의 차세대 비디오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 5’의 출시 일자가 11월 12일로 확정됐다. SIE는 한국 시간으로 9월 17..

"그냥 운영해주세요" '오버히트' 섭종 못내 아쉬운 유저들

핫뉴스 | 7일 전 | 이재덕 기자 | 220

넷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중인 오버히트가 사용자들의 아쉬움을 뒤로한 채, 오는 11월 11일 서비스를 종료한다. 2017년 11월 25일 출시됐으니 약 3년이다. 오버히트는 다른 서..


[칼럼] 중국 하청 업체로 전락한 일본….한국이 배울 점은?

핫뉴스 | 2020-09-16 | 이준혁 기자 | 232

중국은 일본을 넘어 세계 최고의 게임 시장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자체 개발 게임은 찾아보기 힘든 중국이었지만 지금은 세계 최정상을 달리고 있다. 한때 세계 최정상이었던 일본의 ..

[기획] 몰입도 높은 '스토리 게임', 모바일게임 주류되나?

핫뉴스 | 2020-09-11 | 이준혁 기자 | 424

국내 상당수 게임. 특히 온라인 시대가 되면서 게임의 스토리는 생각보다 비중이 높지 않고 세계관이나 퀘스트 구성이 비중이 오히려 높았다. 하지만 게임 장르가 다변화되면서 국내 게..

[기자수첩] 개발사 직원의 일탈, 공든 탑 무너뜨린다

핫뉴스 | 2020-09-11 | 김형근 기자 | 261

최근 네오플의 액션 온라인게임 ‘던전앤파이터’에서 제기된 슈퍼 계정 논란이 사실로 밝혀졌다. 많은 유저들로부터 의심을 받아온 유저가 네오플 직원임이 결국 밝혀진 것이다. 최근 발..

[기획] 옷입히기 게임 광풍.... 옷입히기 놀이는 30년 전에도 있었다

핫뉴스 | 2020-09-11 | 이준혁 기자 | 309

1990년대까지 어린이라면 남자는 딱지나 구슬 치기, 여자는 인형 놀이와 인형 옷갈아 입히기가 누구나 거쳐가는 통과 의례였다. 지금은 스마트폰 덕분에 과거에 비해 퇴색되기는 했지만..

[기획] 게임 '분류' 어떻게 할 것인가?

핫뉴스 | 2020-09-10 | 이재덕 기자 | 246

도서관을 가면 한국십진분류표라는 것을 볼 수 있다. 철학, 종교, 문학, 역사와 같이 책을 어떻게 분류할 것인가를 나누어 둔 것인데, 게임에도 이러한 분류라는 것이 필요하다. 게임에..


​카카오게임즈 상장...거래 2분만에 '따상'

핫뉴스 | 2020-09-10 | 이재덕 기자 | 290

카카오게임즈가 10일 코스닥 상장 2분만에 30%가 폭등, 상한선을 기록했고 일명 '따상'으로 출발했다. '따상'이란 신규 상장 종목이 첫 거래일에 공모가 대비 두 배로 시초가가 형성된 ..

"원신 닮았네?" 스팀 전세계 매출 1위 달성한 이 MMORPG는?

핫뉴스 | 2020-09-08 | 이재덕 기자 | 512

9월 출시 예정 대작 게임 '원신'의 카툰풍 그래픽을 닮은 MMORPG가 등장, 스팀 1위를 달성하는 등 게임 업계의 관심이 뜨겁다. 일본 게임 개발사 포켓페어(Pocket Pair)가 2020년 9월..

"기업 부스 없다" 지스타 결국 '온라인'....사용자들의 반응은?

핫뉴스 | 2020-09-07 | 이재덕 기자 | 341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하기로 했던 지스타가 결국 온라인 위주의 행사로 진행하기로 결정됐다. 한국게임산업협회는 7일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오프라..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