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창세기전M' 김태곤 상무 "자식이 하나 더 생겼다"

[ 등록일시 : 2018-10-16 19:02:03 ]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10월 25일 출시 확정​​

엔드림 김태곤 상무가 '창세기전'을 자신의 ‘자식’으로 인정했다. 임진록과 거상, 영웅의 군단 등의 작품을 개발해온 그가 '창세기전' IP 신작을 인생 족적에 부끄럽지 않을 작품으로 남기겠다는 포부를 밝힌 것.
 

카카오게임즈는 16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의 10월 25일 출시를 못 박았다. 또 게임 소개와 마케팅 및 창세기전 팬층을 끌어안을 전략도 소개했다.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창세기전은 RPG에 전략이 섞이면서 각 장르의 장점이 칼날처럼 잘 살아나고 RPG의 단점이 감춰진 게임"이라며 "게임의 리듬감이 다른 모바일게임보다 훨씬 좋았다. 게이머들에게 큰 기쁨을 줄 수 있을 것"이라라는 말로 환영사를 대신했다.

조이시티 조성원 대표

이어 조이시티 조성원 대표는 "창세기전은 한국 게이머들의 마음속에 가장 깊이 새겨진 IP다. 이 중요한 IP를 꺼내 3년 가까이 개발했다. IP에 대한 추억과 애정이 많다보니 고생이 많았고 신중했다. 카카오와의 인연은 처음인데, 게임에 대해 좋은 평가를 해줬고 준비하는데 많은 도움을 줬다. 시장에 큰 족적을 남기고, 장기적으로 고객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엔드림 김태곤 상무

게임 소개는 김태곤 상무가 직접 맡았다. 김태곤 상무는 "자식이 하나 더 생겼다" 는 말로 창세기전 IP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표현했다. 김 상무는 "창세기전의 본질은 인물과 스토리"라며 “성격의 일관성과 특징은 잘 살아있다. 스토리에서 눈물 흘렸다는 유저들이 많았는데, 이를 구현하기 위해 애썼다"고 말했다.



창세기전 1&2(1995, 1996)

김 상무의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몇 가지 특징이 있다. 우선 장르적 특징. 창세기전 1편이 1995년, 충무공전2가 1996년이니 출시 연도가 비슷하다. 비슷한 시기 RPG를 대변했던 타이틀과 전략을 대변했던 타이틀을 개발한 자신이 두 게임을 합쳐 '창세기전 전략게임'을 선보이는 이번 상황을 두고 '운명같은 인연'이라고 표현했다. 또 기존 창세기전의 특징에 영지와 필드의 매니징 요소까지 더해 '잘 버무렸다'고 자평했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전쟁의 커스텀 스토리

하지만 스토리는 그래도 부족하다고 느꼈다고 고백했다. 그래서 준비한 것이 두 번째 특징인 스토리 커스터마이징이다. 유저가 직접 스토리를 만들어 공유하고, 즐길 수 있는 '커스텀 스토리'라는 툴을 제공한다.

창세기전 신작 주식 시스템

세 번째는 주식 시스템이다. 길드가 회사가 되고, 길드장이 대표이자 대주주가 된다. 길드원이 노력하여 자산을 쌓고, 배당을 하며, 상장을 통해 다른 유저와 거래도 가능한 시스템이다. 김 상무는 "원작에 없던 시스템이라 걱정을 했는데 기우였다. 유저들은 자신이 좋아하는 캐릭터에 집중했다"며 주식 시스템에 대한 큰 이질감이 없었다는 점을 피력했다.


길드 카슈미르 대회

향후 업데이트 계획도 나왔다. 방향은 '길드 단위의 협동/경쟁 콘텐츠'에 포커싱이 됐다. '카슈미르 대회'로 말랑말랑한 길드 대회의 맛을 선보이고, '유적쟁탈전'으로는 하드코어한 느낌을 살릴 예정이다. 또 특별한 전장에서 다른 서버의 길드와 서버전을 벌이는 '폭풍도'를 통해 궁극의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외에도 AI로 움직이는 대규모전투인 NPC길드와의 전쟁 콘텐츠도 선보인다. 김 상무는 "사내에서 AI 연구를 활발하게 하고 있다. AI 종류가 다양해서 심심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창세기전 신작 개발진과 운영진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의 현재 사전등록자 150만 명을 넘겼고, 10월 25일 출시가 확정됐다. 개발사인 엔드림은 위메이드 등으로부터 50억 원의 투자를 받아 자금도 빵빵하다. 여기에 플랫폼 퍼블리셔인 카카오가 퍼블리싱을 맡아 실패하기 힘든 조건을 갖췄다. 어쩌면 자신보다 더 잘 나가는 '창세기전'을 자식으로 받아들인 김태곤 상무의 창세기전 신작이 '새로운 창세기전'으로 팬들에게 진정으로 인정받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5997P
총 덧글수 ( 0개 )

넥슨, 탄탄한 신작 라인업으로 '불확실성' 의혹 털 것

핫뉴스 | 2019-03-12 | 이재덕 기자 | 10763

200만 사전등록 '크아비앤비M', MMORPG '트라하'에 기대​ 넥슨이 상반기 출시할 신작 모바일게임 10종을 공개했다. 매각을 앞둔 상황이서 어수선한 분위기일 텐데도 변함없이 '다양성'이..

렙업 빨라졌나? 달라진 '아인하사드'...유저 반응은?

핫뉴스 | 2019-03-11 | 이재덕 기자 | 10789

용옥 '비싸다' 의견에 '검토후 조정' 답변...실제 조정 여부는?​​리니지M의 렙업이 빨라진다. 89레벨에서 90레벨이 되는데 4년이 걸리지만 새로운 업데이트를 통해 9개월로 단축시킨다는..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2)-네오위즈

핫뉴스 | 2019-03-10 | 최명진 기자 | 10779

◇ 네오위즈 소개2007년 창립한 네오위즈는 PC온라인 게임 유통사로 시작해 PC게임 포털인 피망을 운영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웹보드 규제 등의 이슈로 자체 개발의 비중을 늘려 가..

'이브'와 사랑에 빠진 펄어비스...행복할까?

핫뉴스 | 2019-03-08 | 이재덕 기자 | 10854

​'검은사막' 하나로 외롭게 십년 세월을 보낸 펄어비스가 새로운 짝을 찾았다.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이브온라인의 개발사 CCP게임즈다. 작년 9월 펄어비스는 2,500억 원에 CCP게임..

[핸즈온] '이오스나이츠' vs '검은사막 모바일'

핫뉴스 | 2019-03-06 | 이재덕 기자 | 10767

블록체인게임 '이오스나이츠'와 모바일게임 '검은사막M'. 도저히 연관성도 없고, 비교할 구석이 없는 이 두 게임의 비교라니....의아할 수도 있다. 두 게임을 비교하는 이유는 공교롭게..


다시 일본 게임 전성 시대. 일본 게임은 어떻게 부활했나?

핫뉴스 | 2019-03-04 | 이준혁 기자 | 10808

◇비디오 게임의 기틀을 만든 일본 게임 1970년대 후반, 스페이스 인베이더를 시작으로 한 일본의 비디오 게임은 전 세계를 휩쓸었다. 반면 1980년대 초반, 미국은 아타리 쇼크의 발..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1)-그라비티

핫뉴스 | 2019-02-28 | 최명진 기자 | 10831

◇그라비티 소개1998년 악튜러스를 개발 중이던 현 IMC게임즈 김학규 대표의 개발팀을 2000년 4월에 김정률 전 회장이 인수해 법인화한 회사가 그라비티다.2002년 서비스를 시작한 라그나..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일본 출시…현지 반응 ‘호평일색’

핫뉴스 | 2019-02-28 | 최명진 기자 | 10806

펄어비스가 26일 모바일MMORPG ‘검은사막 모바일’의 일본 서비스를 시작했다. 반응은 말 그대로 폭발적이다. 검은사막 모바일의 이러한 인기는 출시 전부터 예견됐다. 1월 31일부터 진행..

해외 게임사 탑10 기상도 (1)-텐센트

핫뉴스 | 2019-02-28 | 이재덕 기자 | 10797

​싣는 순서-텐센트 소개-텐센트 2018년 실적 분석-텐센트 2019년 출시 게임-텐센트 종합 전망 ◇ 텐센트 소개텐센트는 세계 1위 게임사다. 작년 상반기 기준, 11조를 벌었으니 연간 23조..

"게임 영역 넘어선다" 엔씨 '리니지M'이 보여줄 미래는?

핫뉴스 | 2019-02-27 | 이재덕 기자 | 10829

-기술 혁신 '장점'...신규 유저 유입 콘텐츠 부족이 '문제'엔씨소프트가 모바일 1위 게임 리니지M의 '진화'를 천명했다. 시간과 공간, 조작의 한계를 넘는 진화를 이루겠다는 것. 구체적..


블리자드, 오버워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 공개...불사필드 활용법은?

핫뉴스 | 2019-02-27 | 최명진 기자 | 10768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의 하이퍼FPS 오버워치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가 모습을 드러냈다.블리자드코리아는 2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

압도적 긍정적 ‘환원(Devotion)’, 하루만에 평가 곤두박질 이유는?

핫뉴스 | 2019-02-24 | 유정현기자 | 10746

공포 게임 ‘반교’로 유명한 대만 ‘레드 캔들 게임즈(RedCandleGames)’의 신작 ‘환원’이 출시 후 스팀에서 ‘압도적으로 긍정적’ 평가를 유지하며 순탄한 행보를 보이던 중 23일 갑작스러..

하이엔드 MMORPG ‘트라하’, 신규 IP 장기흥행 노린다

핫뉴스 | 2019-02-21 | 이준혁 기자 | 10750

오래가는 MMO….넥슨의 절실함, 통할까? 모아이 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트라하의 완성이 코 앞에 다가왔다. 트라하는 언리얼 4 엔진을 사용하고, PC용 고퀄리티 게임..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10)-카카오게임즈

핫뉴스 | 2019-02-20 | 최명진 기자 | 10775

◇카카오게임즈 소개남궁훈 대표가 2015년 7월 엔진을 인수하면서 카카오의 지원을 통해 1년 동안 다음게임을 비롯한 여러 기업들과 합병을 추진했다. 이에 2016년 4월 통합법인을 출범..

[인터뷰] 엔진코인 이단비 대표 "엔진유니티SDK 3월 출시"

핫뉴스 | 2019-02-18 | 이재덕 기자 | 10880

"게임만 가져오세요. 블록체인을 붙여드립니다"게임에 블록체인을 붙이는 일이 쉬울 줄 알았다. 하지만 실제 기존 게임에 블록체인이 연동된 게임은 많지 않다. 이는 기존 게임에 블록체..


진성(眞成) 유저 절실한 넥슨 '트라하'...과연 헤비유저 비율은?

핫뉴스 | 2019-02-14 | 이재덕 기자 | 10773

플랫폼을 막론하고 게임에서 진성 유저는 게임을 움직이는 코어(Core)와 같다. 게임의 정책이 진성 유저 몇명에 의해 바뀔 수도 있는 이유는 상위 1%의 진성 유저가 매출의 90%를 좌지우..

배그·포트나이트 제쳤다..'에이펙스레전드' 폭발적 인기 비결은?(영상)

핫뉴스 | 2019-02-13 | 이재덕 기자 | 10770

EA 산하 리스폰엔터테인먼트의 신작 에이펙스레전드(Apex Legends)가 폭발적 인기다. 2월 5일 깜짝 등장힌 에이펙스레전드는 출시 1주일만에 플레이어수가 2,500만 명, 동접은 200명까지..

넥슨, 2018년 매출 2.5조 원, 순이익 1.1조...실적도 몸값도 최대치?

핫뉴스 | 2019-02-12 | 이재덕 기자 | 10828

회사 매각 이슈로 뜨거운 넥슨이 작년 매출을 공개했다 넥슨은 작년 매출 2조 5,296억 원에 영업이익 9,806억 원, 순이익은 1조 735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8%, 영업이익은 ..

  1|   2|   3|   4|   5|   6|   7  |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