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액션 지존 '블레이드' 1편과 2편, 무엇이 달라졌나?

[ 등록일시 : 2018-07-05 17:09:38 ]

1편은 ‘투박해도 액션 충만‘, 2편은 ‘세련미 뿜뿜’


모바일 액션게임 지존으로 꼽히는 ‘블레이드’의 후속작인 '블레이드2'가 출시됐다. 매출 7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유지중이다. 4년 전 출시되어 모바일게임 시장을 휘어잡았던 '블레이드'에 비하면 부족한 성적이지만, MMORPG가 대세인 현 시장에서 액션RPG로 이 정도의 성적을 올린다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고, 이마저도 ‘블레이드’ 후속작이라 가능한 일이다.

그렇다면 과연 모바일게임 액션 지존으로 꼽히는 '블레이드' 1과 그 후속작을 비교하면 어떤 느낌일까? 두 개의 게임을 직접 비교해 봤다.


세련미 넘치는 '블레이드2'

◇ 1편과 2편의 4년간의 차이는 '시장의 변화'

두 게임 사이에 4년의 시간동안 생긴 큰 변화는 퍼블리셔다. 개발사는 액션스퀘어로 동일하지만 퍼블리셔가 네시삼십삼분에서 카카오게임즈로 교체됐다. 네시삼십삼분이 퍼블리싱 사업을 축소했기 때문이다.

또 '시장'도 큰 변화 중의 하나로 꼽힌다. ‘블레이드’ 1편은 출시되자마자 매출 1위를 달성했지만 지금은 매출 7위에 그쳤다. 시장이 '액션'에서 'MMORPG'로 바뀐 탓이다. 게임의 재미야 호불호가 갈리겠지만 MMORPG 장르가 매출은 훨씬 앞선다. 이런 시장 흐름 때문에 자칫하면 '블레이드2'가 MMORPG로 나올 뻔도 했지만 개발사는 여전히 '액션'을 고집했다.

‘블레이드’ 1편은 출시 당시, 여러모로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남겼다. 언리얼엔진3를 이용한 화려하고 역동적인 그래픽으로, 출시 8일 만에 양대 마켓 1위를 달성했고, 수 주 동안 매출 1위, 단일 게임 매출 1천억 원 돌파라는 기록을 남겼다.


◇ 그래픽과 UI 등 다양한 1, 2편의 변화

4년간의 차이는 실로 엄청 났다. 스마트폰으로 게임을 보다가 피처폰 게임을 보는 정도의 차이는 아니지만, 일반적인 패키지 게임의 1편과 4편을 보는듯한 느낌이다. 1년에 한 편씩 출시한다 하면 4년 전의 시리즈를 되돌아봤을 때 느껴지는 그 '고루함'이 블레이드 1편에는 있다.

너무 오래 되서 1편의 가물가물하지만 '액션'하나 만큼은 만족스러웠던 기억이 있다. 당시 나왔던 게임에 비해 캐릭터가 큼직큼직하고 스킬의 반경이 커서 보는 즐거움이 있었던 것이다.

2편을 즐기다가 다시 1편을 즐겨보니, 1편의 전체적인 UI는 상당히 복잡하고 복잡한 느낌이다. 실제 플레이를 해보면 2편이 훨씬 복잡한 시스템을 갖추고 있지만, 1편이 더 복잡해 보이는 이유는 그동안 복잡한 것은 감추고 유저가 필요로 할 때만 불러오는 UX, UI가 잘 발달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것도 마을 화면이나 메뉴를 열었을 때만 해당되고, 게임 플레이화면에 들어가면 거의 변화가 없다. ‘블레이’드 1편의 UI도 깔끔하고 심플해서 게임에 집중하기 좋다. 유저가 액션을 충분히 느낄 수 있는 좋은 구조다.

1명의 캐릭터와 '반격' 시스템의 차이

2편에서 유저들에게 가장 많이 들었던 불만 사항 중의 하나가 '여러 명의 캐릭터'다. 또 '반격'도 2편에서 달라진 점으로 꼽힌다. 여러 명 키우기 힘들고, 반격이 잘 안 들어간다는 것인데, 반대로 1편은 1명을 빠르게 키우는 맛이 있고, 반격도 잘 먹힌다.

2편에서는 일반적인 스테이지 전투에서 '반격'을 거의 사용한 적이 없지만, 1편에서는 '반격'이 잘 먹혀서 애용하게 된다. 단점도 있다. 빠르게 콘텐츠가 소모되기 때문에, 다른 캐릭터를 육성할 수 있는 혜택(?)이 없다. 그런데 이렇게 빠른 콘텐츠 소모에도 1편이 4년 이상 서비스를 이어오고 있다는 것 자체가 놀라운 일이다.

또 다른 체감 상의 차이는 한 스테이지의 플레이 시간이 상당히 짧다는 것. 2편에 비해 약 1/3 정도로 짧은 느낌이다. 따라서 빠른 속도로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수 있다. 어차피 '오토전투'를 사용하는 것은 동일하기 때문에 빨리 끝나는 것이 오히려 장점이다.

한편, 아이템 강화는 같은 부위의 아이템끼리만 강화할 수 있다는 능 강화 재료에 제한이 있다는 점은 불편했다. 또, 스테이지가 끝나고 3개의 상자 중에서 선택을 하는 장면이 존재하는 것도 2편과의 차이점이다. 당시 액션는 대부분 이 방식을 도입했다는 점에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 과연, 블레이드 1편이 더 나은가?

블레이드 2편을 평가하며 '블레이드 1편이 더 나았다'는 유저도 있다. 물론 그럴만한 요소는 있다. 그래픽이나 UI는 조잡하기 그지없지만 액션 자체는 느낌 있게 표현했다. 자동전투로 HP가 간당간당하면 '반격' 버튼이 누르고 싶을 정도로 액션성이 살아 있고, 적을 쓰러트릴 때마다 '토토독' 하는 사운드와 함께 동전이 들어오는 장면은 쾌감을 불러일으킨다.

반면, 2편은 1편의 액션성은 유지하면서도 세련미를 더했다. 이것저것 유저들이 즐길 만한, 그러면서도 에테르 등 과금으로 연결시킬 만한 콘텐츠를 많이 추가했다. 그래픽도, 액션도, 시스템도 모든 면에서 4년 이상의 큰 발전이 이루어진 것은 틀림없다.

다만 1편을 다시 즐긴다면, 2편에 비해 떨어지는 부분이 대부분이지만, '액션' 부분에서 만큼은 왜 '액션 하면 블레이드'라 했는지를 몸소 체험할 수 있다. 블레이드 시리즈는 '액션RPG'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8007P
총 덧글수 ( 0개 )

e스포츠로 재기 노리는 '포트리스M'...1주년 키워드는 '글로벌'

핫뉴스 | 2019-10-18 | 이재덕 기자 | 10996

​구글 최고 매출 17위, 현재 160위. 국내 누적 150만DL. 한때 국민게임으로 불렸던 포트리스의 모바일게임 포트리스M의 성적표다. 어플 분석 사이트 앱에이프 자료에 따르면 포트리스M은..

달빛조각사 웹툰 VS 게임...다른 점, 같은 점 4가지

핫뉴스 | 2019-10-16 | 이재덕 기자 | 11042

​달빛조각사. 웹소설 IP 게임이고, 웹툰 IP 게임이다. 웹툰 게임 중에서 가장 성공한 게임은 어떤 것일까?웹툰 게임하면 갓오하, 갓오브하이스쿨이 가장 먼저 떠오른다. 이 웹툰은 두 개..

"1020까지 품었다" 달빛조각사, '형님들' 아닌 '대중 타깃!

핫뉴스 | 2019-10-14 | 이재덕 기자 | 11024

몇 년 전 쯤 기자는 경기도 포천의 한적한 한 가구점에 들른 적이 있다. 2층 규모의 큰 매장에는 사장 혼자였다. 그의 책상 위에서 당시 출시되지 얼마 되지 않은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

"정수기 물도 랜덤인가요?'" '웅진' 인수 노리는 넷마블...말말말

핫뉴스 | 2019-10-11 | 이재덕 기자 | 10987

꿩 대신 닭일까? 10조 규모의 넥슨 인수전에 뛰어들었던 넷마블이 이번에는 2조 규모로 알려진 웅진 인수전에 나섰다. 게임사의 랜털업체 인수 자체가 생소한 듯, 여러 말들이 나오고 있..

'탄력적 근무제' 등 제도적 보완 요청...김택진, 국감 시찰서 게임업계 대변

핫뉴스 | 2019-10-10 | 이재덕 기자 | 11044

"주 52시간제로 생산성이 떨어진다. 제도적 지원을 해달라" 김택진 대표는 이날 "정부 시책을 따라야 하지만 국내 게임 제작사의 콘텐츠 생산성이 떨어져 있는 현실을 고려해야 한다. 중..


[인터뷰] 리니지2M 김남준 PD...인공지능(AI) 보스전이 궁금해?

핫뉴스 | 2019-10-08 | 이재덕 기자 | 10993

올해 최고의 기대작인 리니지2M 개발진의 생각이다. 리니지답다는 것은 '쟁'의 느낌을 제대로 살린다는 것을 말한다. 엔씨소프트 이성구 상무는 8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본사에서 진행된..

"에오스레드가 가장 '화끈'...리니지&에오스&로한 3종 비교

핫뉴스 | 2019-10-07 | 이재덕 기자 | 11009

중소규모 게임사들의 '반란'이 진정됐다. 폭동 수준으로 급등하더니 이제, 안정세에 접어들었다. 기자는 플레이위드 담당자가 곧 선보일 MMORPG가 대박일 것이라는 말을 신경 써서 듣지 ..

VR엑스포 개막...게임은 '뒷전', 5G는 '앞전'

핫뉴스 | 2019-10-02 | 이재덕 기자 | 10956

VR산업을 이끌 핵심 카테고리로 각광받았던 VR게임이 VR산업에서 완전 뒷전으로 밀려나고 있다. 대신 5G등 이통사의 VR 참가가 두드러진다.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VR..

넥슨 V4 쇼케이스...사용자,인플루언서 100명 초대 이유는 '자신감?'

핫뉴스 | 2019-09-27 | 이재덕 기자 | 10980

넥슨이 사용자와 인플루언서 100명을 초대한 가운데, 27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호텔에서 성대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신작 발표를 앞두고 기자간담회를 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유..

'달빛조각사'에는 있고, '리니지2M'에는 없는 것 ​

핫뉴스 | 2019-09-25 | 이재덕 기자 | 10979

넥슨이 공개한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의 1996년 버전을 실행하면 만든이들 코너에서 '송재경'이라는 이름을 발견할 수 있다. 송재경은 가장 주체적인 역할을 하며 온라인게임 ‘바람의..


세계 1위 바이낸스 밋업...속도의 '쿼크체인', 확장성의 '엔진' 담았다

핫뉴스 | 2019-09-24 | 게임와이 편집국 | 11052

세계 1위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3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CGV압구정점에서 밋업을 개최했다. 이 자리는 원화 마켓인 코빗 상장을 깜짝 발표하는 자리여서 더욱 의미가 컸다.밋..

애플의 오락실 '애플아케이드' 장단점...업계 평가는?

핫뉴스 | 2019-09-23 | 이재덕 기자 | 10980

​애플이 월정액제 게임을 선보였다. 월 6,500원에 100여개가 넘는 게임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애플은 20일 iOS 13 업데이트를 통해 구독형 게임플랫폼 '애플 아케이드'의 서..

뜬금 없는 中게임 '매출 2위'...릴리스게임즈는 어떤 회사?

핫뉴스 | 2019-09-20 | 이재덕 기자 | 11027

릴리스게임즈 대표 왕신웬(Wang Xinwen) 사진=yicai.com​'라이즈 오브 킹덤즈'라는 타이틀이 구글 매출 2위에 올라, 국내 업계를 의아하게 만들고 있다. 기대도 하지 않았던 타이틀이고,..

블록체인게임판 아이템베이', '플레이댑' 먹힐까?

핫뉴스 | 2019-09-17 | 이재덕 기자 | 10968

크립토도저, 도저버드, 도저트레저스의 블록체인 게임 3종을 개발한 수퍼트리 최성원 대표의 새로운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플래이댑'이 출사표를 던졌다. '플레이댑'은 블록체인게임 ..

"이것이 편안함의 차이" '달빛조각사' 특징 4가지

핫뉴스 | 2019-09-16 | 이재덕 기자 | 10989

추석 명절이 지났다. 추석은 환한 보름달을 온전히 즐기는 날이다. 전기가 없어 모든 것이 캄캄한 옛날, 휘영청 밝은 달 아래서 기마전도 하고 강강술래도 하고 놀았던 날이다. 카카오게..


경기 침체 우려에도 게임업계 추석 이벤트는 '풍성'

핫뉴스 | 2019-09-11 | 이재덕 기자 | 10980

추석 이벤트의 시작은 엔씨였다. 엔씨소프트는 지난 8월 28일부터 아이온에서 추석이벤트를 진행했다. 9월 28일까지 약 한달간 추석 연휴를 기념해 '달토끼의 행복한 송편' 이벤트를 진..

[기자수첩] 리니지 2M에 거는 게임 이상의 기대

핫뉴스 | 2019-09-07 | 이준혁 기자 | 10963

9월 5일, 엔씨소프트는 리니지 2M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리니지 2M은 제작 발표부터 큰 화제를 불러왔고, 이후 조금씩 정보들이 공개될 때마다 기대감은 나날이 상승했다. 리니지..

'리니지2M' 역대급 심리스맵 분석...역대 게임 맵 크기 탑10은?

핫뉴스 | 2019-09-06 | 이재덕 기자 | 11060

5일 '리니지2M'의 정보가 속 시원하게 공개됐다. 김택진 대표는 4K UHD급 그래픽, 충동처리 기술, 심리스맵의 3가지 기술이 집결된 리니지2M의 기술력은 그 어느 게임도 따라올 수 없다..

  1|   2|   3|   4|   5|   6|   7|   8|   9  |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