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액션 지존 '블레이드' 1편과 2편, 무엇이 달라졌나?

[ 등록일시 : 2018-07-05 17:09:38 ]

1편은 ‘투박해도 액션 충만‘, 2편은 ‘세련미 뿜뿜’


모바일 액션게임 지존으로 꼽히는 ‘블레이드’의 후속작인 '블레이드2'가 출시됐다. 매출 7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유지중이다. 4년 전 출시되어 모바일게임 시장을 휘어잡았던 '블레이드'에 비하면 부족한 성적이지만, MMORPG가 대세인 현 시장에서 액션RPG로 이 정도의 성적을 올린다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고, 이마저도 ‘블레이드’ 후속작이라 가능한 일이다.

그렇다면 과연 모바일게임 액션 지존으로 꼽히는 '블레이드' 1과 그 후속작을 비교하면 어떤 느낌일까? 두 개의 게임을 직접 비교해 봤다.


세련미 넘치는 '블레이드2'

◇ 1편과 2편의 4년간의 차이는 '시장의 변화'

두 게임 사이에 4년의 시간동안 생긴 큰 변화는 퍼블리셔다. 개발사는 액션스퀘어로 동일하지만 퍼블리셔가 네시삼십삼분에서 카카오게임즈로 교체됐다. 네시삼십삼분이 퍼블리싱 사업을 축소했기 때문이다.

또 '시장'도 큰 변화 중의 하나로 꼽힌다. ‘블레이드’ 1편은 출시되자마자 매출 1위를 달성했지만 지금은 매출 7위에 그쳤다. 시장이 '액션'에서 'MMORPG'로 바뀐 탓이다. 게임의 재미야 호불호가 갈리겠지만 MMORPG 장르가 매출은 훨씬 앞선다. 이런 시장 흐름 때문에 자칫하면 '블레이드2'가 MMORPG로 나올 뻔도 했지만 개발사는 여전히 '액션'을 고집했다.

‘블레이드’ 1편은 출시 당시, 여러모로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남겼다. 언리얼엔진3를 이용한 화려하고 역동적인 그래픽으로, 출시 8일 만에 양대 마켓 1위를 달성했고, 수 주 동안 매출 1위, 단일 게임 매출 1천억 원 돌파라는 기록을 남겼다.


◇ 그래픽과 UI 등 다양한 1, 2편의 변화

4년간의 차이는 실로 엄청 났다. 스마트폰으로 게임을 보다가 피처폰 게임을 보는 정도의 차이는 아니지만, 일반적인 패키지 게임의 1편과 4편을 보는듯한 느낌이다. 1년에 한 편씩 출시한다 하면 4년 전의 시리즈를 되돌아봤을 때 느껴지는 그 '고루함'이 블레이드 1편에는 있다.

너무 오래 되서 1편의 가물가물하지만 '액션'하나 만큼은 만족스러웠던 기억이 있다. 당시 나왔던 게임에 비해 캐릭터가 큼직큼직하고 스킬의 반경이 커서 보는 즐거움이 있었던 것이다.

2편을 즐기다가 다시 1편을 즐겨보니, 1편의 전체적인 UI는 상당히 복잡하고 복잡한 느낌이다. 실제 플레이를 해보면 2편이 훨씬 복잡한 시스템을 갖추고 있지만, 1편이 더 복잡해 보이는 이유는 그동안 복잡한 것은 감추고 유저가 필요로 할 때만 불러오는 UX, UI가 잘 발달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것도 마을 화면이나 메뉴를 열었을 때만 해당되고, 게임 플레이화면에 들어가면 거의 변화가 없다. ‘블레이’드 1편의 UI도 깔끔하고 심플해서 게임에 집중하기 좋다. 유저가 액션을 충분히 느낄 수 있는 좋은 구조다.

1명의 캐릭터와 '반격' 시스템의 차이

2편에서 유저들에게 가장 많이 들었던 불만 사항 중의 하나가 '여러 명의 캐릭터'다. 또 '반격'도 2편에서 달라진 점으로 꼽힌다. 여러 명 키우기 힘들고, 반격이 잘 안 들어간다는 것인데, 반대로 1편은 1명을 빠르게 키우는 맛이 있고, 반격도 잘 먹힌다.

2편에서는 일반적인 스테이지 전투에서 '반격'을 거의 사용한 적이 없지만, 1편에서는 '반격'이 잘 먹혀서 애용하게 된다. 단점도 있다. 빠르게 콘텐츠가 소모되기 때문에, 다른 캐릭터를 육성할 수 있는 혜택(?)이 없다. 그런데 이렇게 빠른 콘텐츠 소모에도 1편이 4년 이상 서비스를 이어오고 있다는 것 자체가 놀라운 일이다.

또 다른 체감 상의 차이는 한 스테이지의 플레이 시간이 상당히 짧다는 것. 2편에 비해 약 1/3 정도로 짧은 느낌이다. 따라서 빠른 속도로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수 있다. 어차피 '오토전투'를 사용하는 것은 동일하기 때문에 빨리 끝나는 것이 오히려 장점이다.

한편, 아이템 강화는 같은 부위의 아이템끼리만 강화할 수 있다는 능 강화 재료에 제한이 있다는 점은 불편했다. 또, 스테이지가 끝나고 3개의 상자 중에서 선택을 하는 장면이 존재하는 것도 2편과의 차이점이다. 당시 액션는 대부분 이 방식을 도입했다는 점에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 과연, 블레이드 1편이 더 나은가?

블레이드 2편을 평가하며 '블레이드 1편이 더 나았다'는 유저도 있다. 물론 그럴만한 요소는 있다. 그래픽이나 UI는 조잡하기 그지없지만 액션 자체는 느낌 있게 표현했다. 자동전투로 HP가 간당간당하면 '반격' 버튼이 누르고 싶을 정도로 액션성이 살아 있고, 적을 쓰러트릴 때마다 '토토독' 하는 사운드와 함께 동전이 들어오는 장면은 쾌감을 불러일으킨다.

반면, 2편은 1편의 액션성은 유지하면서도 세련미를 더했다. 이것저것 유저들이 즐길 만한, 그러면서도 에테르 등 과금으로 연결시킬 만한 콘텐츠를 많이 추가했다. 그래픽도, 액션도, 시스템도 모든 면에서 4년 이상의 큰 발전이 이루어진 것은 틀림없다.

다만 1편을 다시 즐긴다면, 2편에 비해 떨어지는 부분이 대부분이지만, '액션' 부분에서 만큼은 왜 '액션 하면 블레이드'라 했는지를 몸소 체험할 수 있다. 블레이드 시리즈는 '액션RPG'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4197P
총 덧글수 ( 0개 )

하늘을 나는 MMORPG… ‘이카루스M’의 새로운 실험

핫뉴스 | 2018-07-31 | 유정현기자 | 11943

위메이드의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이 끝없이 펼쳐진 하늘, 그곳에서 펼쳐지는 대전투를 무기로 모바일 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색적인 분위기와 시스템, 그리고 다양한 콘텐츠로 중..

[인터뷰] 핀콘 유충길 대표 & 최범 이사, "매출 아닌, 재미 탑게임"

핫뉴스 | 2018-07-27 | 이재덕 기자 | 12208

핀콘 유충길 대표액션RPG의 시작 '헬로히어로' 5년만의 신작 '에픽배틀' 출시 직전 인터뷰​​하반기 또 하나의 모바일게임 기대작이 출시된다. 바로 핀콘의 수집형RPG '헬로히어로 에픽배..

'이카루스M' 구글 매출 탑5 달성할까? 출시 초읽기... 업계 관심 'UP'

핫뉴스 | 2018-07-27 | 김효진 기자 | 11832

색다른 재미가 쏠쏠… '이카루스M'의 매력 4가지 위메이드이카루스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이 지난 26일 출시 후 인기를 얻고 있다. 타 모바일 MMORPG와 차별화된 ‘이카루스..

'이카루스M' 출시 전 '펠로우' 완벽 분석... 주신 펠로우 획득방법

핫뉴스 | 2018-07-24 | 이재덕 기자 | 11939

장비 수집보다 4배나 더 중요한 시스템... 펠로우 ‘A to Z’​하반기 첫 모바일 기대작 '이카루스M'이 출시 초읽기에 들어갔다. ‘이카루스M’은 하반기 첫 기대작이고, 위기의 위메이드를 ..

김태곤 상무, “‘불멸의이순신’과 ‘명량‘ 고증 틀렸다!”

핫뉴스 | 2018-07-24 | 이재덕 기자 | 12401

"이런 역사 게임 어때?" 한국사게임 신작 2종 깜짝 발표​"이런 것을 게임으로 만들면 어떨까?" 게임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번쯤 떠올랐을 생각이다. 특히 하기 싫은 공부를 게임으로 ..


'이카루스M', 기자들이 뽑은 2018년 기대작 1위

핫뉴스 | 2018-07-20 | 이재덕 기자 | 11856

위메이드서비스가 준비중인 '이카루스M'이 2018년 출시될 하반기 게임 기대작 1위에 뽑혔다. 게임 관련 기자가 작성한 하반기 게임 기대작 관련 기사 10종을 집계, 분석했다. 주로 PC가..

"VRAR과 블록체인이 만들어낼 미래는?" 글로벌개발자포럼 개막

핫뉴스 | 2018-07-19 | 김민희 기자 | 11418

티모시 정 (Timothy Jung) 맨체스터 메트로폴리탄 대학(MMU) 교수 AVR 센터장VRAR 기술의 미래 전망...VRAR+블록체인컨퍼런스도 열려​ VRAR산업 성장의 핵심 키워드를 논하는 글로벌개발..

최초의 블록체인 MMORPG, '에이지오브드래곤' 시동

핫뉴스 | 2018-07-18 | 이재덕 기자 | 11378

넥슨 퍼블리싱 ‘배틀오브탱크’의 중국 개발사가 주축​블록체인게임 '에이지오브드래곤(Age of Dragons)'이 주목받고 있다. 장르가 MMORPG인데다, 대작 모바일 MMORPG '오더앤카오스'의 ..

6년 만에 반등한 PC 시장, 아직 웃을 수 없는 이유 3가지

핫뉴스 | 2018-07-17 | 유정현기자 | 11276

최근 시장 조사 기관인 ‘인터내셔널 데이터 코퍼레이션(IDC)’과 ‘가트너(Gatner)’는 지난 2분기의 전 세계 PC 선적량이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2012년 1분기 이후로 ..

‘스팀’ PC방 진출 아냐, 사회 모든 곳 진출 목표로···

핫뉴스 | 2018-07-16 | 유정현기자 | 11285

(출처: 스팀 공식 홈페이지)작년 여름 전 세계를 강타한 ‘배틀그라운드’ 열풍 덕에 스팀 게임의 국내 PC방 서비스는 업계에도 유저들에게도 관심 소식 중 하나였다. 지난 14..


"위메이드의 절박함"... '이카루스M' CBT 평가는?

핫뉴스 | 2018-07-16 | 이재덕 기자 | 11438

'그래픽과 타격감' 장점, '렉과 발열' 단점​넷마블에 계약 파기선언을 할 정도로 자체 서비스와 빠른 출시가 절박했던 위메이드의 '이카루스M'의 뚜껑이 열렸다. 13일과 14일 '미들라스 ..

세계 2위 무료 PC게임 '던파'... "올 여름, 확 바뀐다"

핫뉴스 | 2018-07-13 | 이재덕 기자 | 11348

올해로 13주년을 맞이한 세계 2위 PC게임 '던전앤파이터'가 올 여름 대변신을 계고했다.넥슨이 13일 강남 넥슨아레나에서 미디어데이를 개최하고, 새로운 로고와 새로운 업데이트, 던파..

'리니지M' 매출 4천억 원... 2018 상반기 1.7조 구글 매출 견인

핫뉴스 | 2018-07-11 | 이재덕 기자 | 12222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4-5배 매출 급등 원인은 ‘배틀패스’​펄어비스의 '검은사막'과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이 2018년 상반기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전체 매출의 약 1/3에 해당하는 비..

"흥이라는 것이 폭발한다!" 리듬액션 게임 최강자는?

핫뉴스 | 2018-07-06 | 이재덕 기자 | 11282

방탄소년단의 '슈퍼스타BTS'에서 1천만DL ‘리듬스타’까지​​살다보면 힘들 때가 있다. 그럴 때는 위로가 필요하다. 의외로 주변에는 '음악'에서 위로를 찾는 이들이 많다. 우리의 심신을 ..

액션 지존 '블레이드' 1편과 2편, 무엇이 달라졌나?

핫뉴스 | 2018-07-05 | 이재덕 기자 | 11177

1편은 ‘투박해도 액션 충만‘, 2편은 ‘세련미 뿜뿜’​모바일 액션게임 지존으로 꼽히는 ‘블레이드’의 후속작인 '블레이드2'가 출시됐다. 매출 7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유지중이다. 4년..


수수료 5%로 낮춘 원토스어, 매력도 '후끈?'

핫뉴스 | 2018-07-04 | 이재덕 기자 | 11193

기존 30% 기득권 포기하고, 삼성갤럭시앱스와 '글로벌'로 유혹​손님도 얼마 없는 장터가 수수료도 백화점 수준으로 받는다하여 이용자들의 원성이 컸던 원스토어가 변신을 시도한다. 입..

사이다 ‘타격감’에 롱런 위한 ‘디테일’ 추가... '블레이드2' 리뷰

핫뉴스 | 2018-07-02 | 이재덕 기자 | 11495

구글 매출 7위 기염... '액션RPG' 자존심 지켰다​카카오게임즈의 '블레이드2'가 매출 10위권에 안착했다. 최근 대작이 없어 고민이었던 카카오게임즈가 '음양사' 이후 다시 대작 시동을 ..

블록체인 게임 '크립토키티'의 몰락, 이유는?

핫뉴스 | 2018-06-28 | 이재덕 기자 | 11492

'고크립토봇' 성적도 부끄러운 수준... "그러나 의미 있는 도전"​ 게임 속 고양이 한 마리의 거래 금액이 1억 원을 호가, 성공한 블록체인 게임으로 꼽히는 '크립토키티'가 서서히 거품..

  1|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