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기획] 넥슨의 긴 침묵 깬 ‘액스’, 다른 굵직한 MMORPG와 다른 점은 무엇?

[ 등록일시 : 2017-09-26 03:16:35 ]


넥슨 대작 MMORPG ‘액스(AXE)’가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긴 침묵을 이어온 넥슨에 뜨거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액스’는 지난 19일부터 장기간 매출 상위권을 유지해오던 넷마블의리니지2: 레볼루션을 꺾고 매출 순위 2위에 올랐고, 거의 모든 서버가 종일 포화 상태를 기록 중이다. ‘리니지 IP’ 양강 체제를 무너뜨린액스는 과연 다른 인기 MMORPG와 어떤 다른 매력이 있었을까?

 

국내 유저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끈 MMORPG 시리즈 중에는 불과 얼마 전 세계 기록을 갱신한 넷마블의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2011년부터 지금까지 서비스를 이어오고 있는 스마트폰 1세대 대표 MMORPG인 게임로프트의 오더앤카오스 온라인이 있다.

 

‘액스’를 포함한 세 게임은 모두 MMORPG라는 동일한 장르 게임이지만, 세 게임 모두 각각의 독특한 특징을 가지고 있다.

 

먼저 게임로프트의 오더앤카오스블리자드의 월드오브워크래프트를 그대로 모바일로 이식한 것 같다는 평을 받으며 유저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다. 넓은 대륙과 수많은 던전과 퀘스트, ‘월드오브워크래프트와 유사한 분위기의 그래픽 등 수준 높은 퀄리티로모바일 와우라 불리며 유저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레볼루션’의 경우는 최초의리니지 IP’ 기반 MMORPG로 과거린저씨들의 향수를 자극하는데 성공하며 모바일 게임사에 굵직한 기록을 남겼다. 특히 대규모 유저 대전 콘텐츠인공성전요새전은 기존 MMORPG에서 볼 수 없던 거대한 스케일을 뽐내며 유저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반면월드오브워크래프트리니지 IP’로 간접적인 이득을 본오더앤카오스레볼루션과 달리 넥슨의 신작액스는 자신만의 세계관으로 유저들을 매료시켰다는 점에서 큰 차이가 있다. 비록액스는 다른 인기 IP를 활용하진 않았지만, 다른 게임의 특징을 조화롭게 녹여내면서 새로운 IP를 탄생시킨 것이다.

 

‘액스’는레볼루션의 대규모 유저 대전 시스템을분쟁전으로 구현했고, ‘오더앤카오스의 아쉬운 점으로 꼽히던 진영 시스템을 계승, 발전시켰다. ‘제국군연합군으로 대립된 두 진영 시스템은 모바일 MMORPG 최초의 진영 시스템으로 유저들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받고 있다.

 

세 게임 모두 각각의 개성을 가진 것처럼 게임 내 콘텐츠도 비슷한 듯 사뭇 다르다. ‘오더앤카오스’, ‘레볼루션’, ‘액스모두 유저 간 대전 및 던전을 주요 콘텐츠로 하고 있다.

 

유저 간 대전부터 비교하자면 세 게임 모두 정해진 필드 내에서 자유롭게 PvP를 즐길 수 있다. 다만 대규모 유저 대전 시스템이 있는액스레볼루션과 달리, ‘오더앤카오스는 대규모 유저 대전 콘텐츠가 따로 구현돼 있지 않으며 소규모 전투 시스템 만을 지원한다.

 

또한 PvP 타격감에서도 큰 차이를 보이는데, ‘오더앤카오스에 경우에는 화려하지 않은 스킬 이펙트나 부드럽지 않고 느린 모션으로 인해 PvP의 타격감은 부족하다는 평가를 받았고, ‘레볼루션의 경우는 타격감은 좋으나, 서로 한두 대 때리면 PvP가 종료돼레볼루션역시 제대로 된 PvP의 재미를 즐기긴 어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반면 ‘액스’는 화려한 이펙트와 빠른 모션 등으로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이끌어 냈고, ‘레볼루션처럼 단방에 끝나는 전투가 아닌, 치고 받고 싸우는 재미를 제대로 살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다음은 던전이다. '오더앤카오스'는 던전에서 파티원의 협력이 이뤄지지 않으면 클리어하지 못할 만큼 유저간 협력을 필요로 하며, '레볼루션' 도 보스들의 특정 광역기 및 패턴을 숙지하지 않는다면 파티원들이 궤멸 당할 위기에 처한다.

 

반면 '액스'는 던전의 패턴을 알지 못해도, 자동사냥으로 쉽게 클리어가 가능해 다른 두 게임보다 가볍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PvP와 분쟁전을 핵심 콘텐츠로 내세운 만큼 크게 개의치 않는 유저들이 대다수지만, 던전의 긴장감을 더욱 살렸으면 하는 유저들도 일부 있다.

 

대다수의 유저들이 호평하고 있는액스지만, 개선 사항으로 꼽히는 몇몇 요소들도 존재한다. 다른 두 게임은 한 전장에 다수의 플레이어들이 게임을 즐길 수 있지만, ‘액스는 한 전장에서 플레이 가능한 유저 수가 40명으로 제한적이라 아쉽다는 지적도 있다.

 

또 부족한 골드 수급과 장비 획득처도 개선해야 될 부분으로 꼽히고 있다. 뽑기로 전설 이상의 아이템을 획득한 유저들은 골드 부담이 비교적 적지만, 대다수의 유저들은 저급 아이템을 승급, 합성을 통해 상위 등급 아이템을 얻는다. 이 과정에서 상당한 골드를 소비하는 반면 게임에서 골드를 획들할 수 있는 콘텐츠는 적다는 것이 유저들의 입장이다.

 

그리고 '액스'에서는 추가 경험치와 장비 획득률을 증가시켜주는 활력이 있음에도 필드 사냥으로 준수한 장비를 획득하기는 매우 어렵고, 현실적으로 영웅 이상의 아이템을 승급이나 합성 없이 얻기 위해선 일부 퀘스트 보상 또는 출석 보상 그리고 뽑기가 유일하다.

 

하지만 영웅 등급이 '궁극 - 전설 - 영웅 - 희귀 - 고급 - 일반' 6단계 중 위에서 세 번째로 높지 않다는 것을 감안하면, 준수한 장비를 승급 없이 바로 획득하는 것은 비교 게임들에 비해 난이도가 높다.

 

'레볼루션'의 경우는 뽑기 이외에 '필드사냥' '정예던전' 파밍으로 장비를 수급할 수 있으며, '오더앤카오스'는 던전 보상과 준수한 퀘스트 보상 그리고 '에픽 제작'으로 강력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다만 두 게임과 달리 아직 거래소 기능이 미구현 상태라는 점에서, 아이템 획득처 부족 문제는 업데이트가 진행되면 크게 우려할 부분은 아닌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최근에는 몇몇 유저들의 불만을 빠르게 파악해 골드 상자 보상 이벤트’, ‘최대 활력 증가등의 업데이트를 진행해 유저들에게 게임성과 운영 능력을 동시에 인정 받고 있다.

 

한편 액스가 현재 다수의 유저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고 있지만, PvP 같은 핵심 콘텐츠들 마저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한 것에 대해 많은 유저들이 아쉬움을 표하고 있다. 넥슨이 차기작에서 더욱 성공하기 위해선 자동과 수동의 적절한 타협점을 찾아 게임의 재미를 극대화해야 될 것으로 보인다.
   유정현기자 | jhyoo@gamey.kr
0

   17  
  유정현기자
  3751P
총 덧글수 ( 0개 )

국정감사發 '배틀그라운드의 황금 프라이팬', 해외서도 관심

핫뉴스 | 21시간 전 | 이재덕 기자 | 25

국정감사에서 등장한 '배틀그라운드의 황금프라이팬'이 국내를 넘어, 해외서도 관심의 대상이 됐다.해외 미디어 코타쿠(kotaku)는 한국 문화부의 정부감사 청문회에서 이동섭 의원이 게..

중국산 일본풍 미소녀게임 '아주르 레인' 일본서 '대박'

핫뉴스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52

중국산 미소녀게임 '아주르레인(중국명 碧蓝航线, 일본명 アズールレーン, 영문명 Azur Lane)이 일본에서 매출 7위까지 오르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그런데 이 게임은 소녀전선이..

"나 TJ(택지니횽)'... ‘리니지M’ 김택진 광고 2탄 공개

핫뉴스 | 4일 전 | 이재덕 기자 | 161

12일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가 직접 출연하여 화제가 됐던 '김택진 광고'의 2편이 공개됐다.엔씨소프트가 16일 공개한 '리니지M' 스페셜 무비V에도 김택진 대표가 등장, 일반 유저들과 ..

좀비액션 '인투더데드2' 글로벌 1위, 어떤 게임?

핫뉴스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125

글로벌 7천만 다운로드, 구글스토어에서만 5천만 다운로드를 넘긴 베스트셀러 좀비 액션게임 '인투더데드'의 속편 '인투더데드2'가 출시되어 인기몰이중이다. 글로벌 앱분석 사이트 ..

'와이디온라인' 갑질논란 서명 글에 와드'행렬... '와드'는 무슨 뜻?

핫뉴스 | 8일 전 | 이재덕 기자 | 162

‘갓오브스쿨’의 와이디온라인이 갑질 논란에 휩쌓였다. 와이디온라인이 서비스하는 갓오브하이스쿨에서 오지급된 패키지 상품 회수를 위해 계정에 임시 제한을 걸고 접속불가 조치를 취..


모바일게임 사전등록 탑5... '테라M' 1위, '파판: 각성' 5위

핫뉴스 | 2017-09-28 | 이재덕 기자 | 582

사전등록 어플 중에서는 가장 많은 게임수를 자랑하는 사전등록 앱 중의 하나인 예약탑10에서 넷마블게임즈의 MMORPG '테라M'이 사전등록 게임 중 1위를 차지했다. 넷마블게임즈가 11월..

'당신만의 게임을...' 지스타2017 한 단계 진화!

핫뉴스 | 2017-09-26 | 이재덕 기자 | 492

국내 최대의 게임쇼인 지스타가 한 단계 더 진화한다. 역대 최대 부스가 예약된 가운데, '당신만의 게임을 완성하라'는 슬 로건을 내세우고 한 단계 진화된 지스타를 예고했다.지스타조..

[기획] 넥슨의 긴 침묵 깬 ‘액스’, 다른 굵직한 MMORPG와 다른 점은 무엇?

핫뉴스 | 2017-09-26 | 유정현기자 | 493

넥슨 대작 MMORPG ‘액스(AXE)’가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긴 침묵을 이어온 넥슨에 뜨거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액스’는 지난 19일부터 장기간 매출 상위권을 유지해오던 ..

[기획] 가치관의 대립, 액스가 남긴 것...액스 흥행 지표 분석

핫뉴스 | 2017-09-22 | 이재덕 기자 | 602

최근 시장에서 가장 핫한 이슈는 단연 넥슨이 출시한 MMORPG '액스'다. 처음부터 대박일 것이라는 기대는 없었다. 그 흔한 IP도 없이, FPS를 개발했던 회사가 개발한다 하여 기대보다는 ..

카카오게임즈 ‘배틀그라운드’, 이중 과금 논란에 ‘시기상조’ 일축

핫뉴스 | 2017-09-22 | 유정현기자 | 859

최근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의 이중 과금 이슈가 불거지면서 ‘배틀그라운드’의 이중 과금 가능성에도 유저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7월 15일 출시된 ‘스타크..


잘 나가는 매출 100위권 인디게임, 무엇이 다른가?

핫뉴스 | 2017-09-20 | 이재덕 기자 | 822

솜 키우기, 총 키우기, 거지 키우기, 근육 키우기 등 인디게임이 구글 인기 순위에 오르는 것은 흔히 있는 일이지만 매출 순위 탑100 안에 드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게임성은 물론, ..

'검은사막' 펄어비스, 코스닥 상장

핫뉴스 | 2017-09-14 | 이재덕 기자 | 873

온라인게임 '검은사막' 개발사 펄어비스가 14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펄어비스는 세계 1위 게임 '배틀그라운드'의 개발사 블루홀과 함께 하반기 '코스닥 상장'과 관련, 업계 관계자..

넥슨 액스(Axe) 양대마켓 1위 "레볼루션 같다" 평가

핫뉴스 | 2017-09-13 | 이재덕 기자 | 583

넥슨의 모바일 3D MMORPG 야심작 액스(AxE)가 프리오픈 하루만에 구글스토어와 애플스토어 무료게임 인기 순위 1위를 달성했다. 애플스토어 매출 순위는 '리니지M'과 '리니지2레볼루션'..

넥슨 하반기 전망... '듀랑고', '액스', '열강M'으로 선두그룹 쐐기

핫뉴스 | 2017-09-08 | 이재덕 기자 | 1337

넥슨이 하반기 선보일 모바일 게임은 넥슨왓스튜디오의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땅: 듀랑고'와 액트파이브의 '열혈강호M: 강호쟁패', 넥슨레드의 '액스(AXE)', 씨스타게임즈의 '탱크커..

‘탱/딜/힐’의 역할수행 내세운 '테라M' 전격 출격

핫뉴스 | 2017-09-08 | 이재덕 기자 | 650

'진영전'에 포커싱을 맞춘 넥슨의 '액스'와 달리, 넷마블은 '파티전'에 포커싱된 '테라M'으로 제2의 모바일 MMORPG 대전에서 패권을 노린다.넷마블게임즈가 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


잘나가던 앱이 스토어에서 안 보이는 이유는... 바로 이것!

핫뉴스 | 2017-09-07 | 이재덕 기자 | 761

잘 나가던 게임이나 앱이 갑자기 구글스토어에서 안 보이는 경우가 있다. 평소 잘 이용하던 게임이 안 보이면 유저도 당황스럽지만 개발사는 더욱 당황스럽다.구글이 이 문제를 해결하..

정식 출시 너무 빨랐나··· 트리오브라이프 출시 전보다 관심 적어

핫뉴스 | 2017-09-06 | 유정현기자 | 777

콘텐츠 부족과 과도한 반복 노동으로 유저들이 다 떠난 ‘트리오브라이프’가 정식 출시로 돌파구를 마련하는 듯 했지만, 다시금 불안한 행보를이어가고 있다. 출시 후 약 3주가 다 돼가는..

'붕괴3rd' vs '소녀전선' 매출 비교

핫뉴스 | 2017-09-05 | 이재덕 기자 | 950

최근 룽첸에서 이름을 바꾼 엑스디글로벌(X.D Global)이 '소녀전선'의 차기작으로 확정한 '붕괴3rd'의 출시가 임박한 가운데, ‘붕괴3rd’가 구글스토어 매출 3위의 ‘소녀전선’만큼의 파괴..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