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YJM의 독특한 '삼국지 인사이드' 포지셔닝...성공할까?

[ 등록일시 : 2019-03-29 10:00:56 ]

1년동안 사포질(폴리싱)...유저가 원하는 건 다 넣었다!

와이제이엠게임즈(이하 YJM)가 '삼국지 인사이드'로 인싸가 되기 위한 준비작업을 마쳤다. '삼국지 인사이드'에 거는 기대가 크다. 작년, 두 배 늘어난 영업손실로 더 이상 뒤로 밀릴 곳이 없다.

27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본사에서 진행된 인터뷰는 제대로 된 게임을 내놓겠다는 YJM의 진정성이 느껴진다. 1년 동안 게임을 다듬는 '폴리싱', 일명 '사포질'을 마쳤다. 게임은 삼국지의 본산이라 할 수 있는 대륙에서 가져왔다. 하지만 한 두 가지를 바꾼 것이 아니다. 거의 새 게임을 만들었다 싶을 정도의 과도한 폴리싱은 한국 유저를 위한 것이었다. 그 진정성이 얼마나 힘을 받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장수 키워서 치루는 국가전이 엔드 콘텐츠

그런데 YJM이 공개한 삼국지 인사이드 소개 자료에는 특이한 것이 하나 있다. 삼국지 인사이드의 삼국지 게임 포지셔닝이다. 수 많은 삼국지 게임 중 어떤 곳에 위치를 시킬까 하는 것인데, '삼국지 인사이드'는 특이하게 영지발전 주요도가 ‘낮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상단의 도표에서 '삼국지 인사이드'의 위치를 보면 캐릭터 수집요소가 많고, 영지발전 주요도가 낮다. 둘 다 많고 높은 것이 좋은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지만 일부러 영지발전 주요도가 낮다는 점을 강조한 이유는 무엇일까?

도표에 보이는 아이콘은 좌측부터 삼국지M, 짐의강산, 삼국지 블랙라벨, 신삼국지, 삼국지 인사이드의 순이다. 삼국지M은 캐릭터수집 요소가 많고, 영지발전 주요도도 높다. 반면 삼국지 인사이드는 영지발전 주요도가 가장 낮고 캐릭터 수집 요소는 많다.


6개 삼국지 게임 MAU비교(자료=앱에이프)

모바일 시장 분석 서비스 ‎앱에이프에 따르면 MAU는 삼국지조조전이 군계일학이었다. 삼국지블랙라벨은 100억 이상 블어들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롱런하지 못했다. 짐의강산이나 삼국지M  등 대부분의 삼국지 게임이 마찬가지다. 그러나 삼국지조저전과 짐의강산이 좀비처럼 버티고 있다. 이 둘에게서 힌트를 얻어야 할 것 같다.  

그렇다면 실제 가장 높은 매출을 기록중인 타이틀은? 27일 구글 매출 순위 기준 삼국지M이 36위로 가장 높고, 이어 삼국지 조조전 40위, 짐의강산 72위, 신삼국지는 81위, 삼국지 블랙라벨이 340위다. 수집요소와 영지발전 주요도가 높은 게임이 매출도 높다는 얘기다.

 


좌측 오진영 팀장, 우측 주혜정 실장

그런데도 왜 영지 발전 주요도가 낮다는 점을 특징으로 내세웠냐는 질문에 YJM 주혜정 모바일사업실 사업팀장은 "영지 발전 주요도가 높으면 유저의 피로감이 높다. 보통의 삼국지 게임은 5:5 정도지만 삼국지 인사이드는 8:2 정도로 영지 발전 주요도가 낮다"며 "실제 CBT에서 심플해서 좋다"는 유저들의 피드백을 받았다고 답했다.

주 팀장의 얘기대로 삼국지 인사이드는 영지보다는 장수 수집을 통한 즐거움에 더 신경을 썼다. 영지는 단순히 식량을 수확할 수 있는 장소 정도로만 비중을 뒀다. 그래서 삼국지 인사이드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장수 모집 및 전략적인 덱 구성이다.

기존 전략게임과 달리 장수별 병과에 따른 상성이 존재하기 때문에 전략적인 전투가 가능하다. 이후 군단(길드원)과의 협업을 통해 국가전을 치루는 것이 엔드 콘텐츠다. 사실상 대륙식 MMO와 별반 다를 바가 없다. 하지만 세심함이 다르다.

 


장수 잘 키워 전략전투

 

대륙식 느낌이 나는 대부분의 것을 한국 유저가 좋아할 만한 방식으로 다 바꿨다. 단순한 한글화에 그치지 않았다. 플레이에 제한이 있는 건 대부분 풀었고, 무과금도 시간을 두고 장수를 얻도록 했다. 장수 개수도 다르고, 5성 장수 등장 확률도 중국 버전과 다르다. 이 많은 걸 수정하는데 1년의 세월이 걸렸다.

아무리 현지화, 폴리싱라고 해도 개발사 입장에서 이 정도로 게임이 뒤바뀔 정도의 큰 수정 결정을 허락하는 것은 쉽지 않다. 그런데도 많은 부분에서 수정을 가할 수 있었던 것은 개발사 PM이 기획자 출신이었기 때문이다. 주 팀장은 "(개발사가 YJM의 요구를) 많이 받아들여 줬다. 돈독한 신뢰를 구축했기에 가능했다"며 개발사와의 협업이 잘 이루어졌음을 강조했다.

주 팀장은 "사업PM 들의 땀과 영혼을 많이 갈아 넣었다. (이번 삼국지 인사이드의 출시가) YJM에 있어 새로운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했고, 함께 인터뷰에 참가한 오진영 팀장은 "익숙하고 뻔하지 않다. 유저들이 좋아하는 건 다 담았다"며 삼국지 인사이드의 성공을 확신했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5627P
총 덧글수 ( 0개 )

렙업 빨라졌나? 달라진 '아인하사드'...유저 반응은?

핫뉴스 | 2019-03-11 | 이재덕 기자 | 10733

용옥 '비싸다' 의견에 '검토후 조정' 답변...실제 조정 여부는?​​리니지M의 렙업이 빨라진다. 89레벨에서 90레벨이 되는데 4년이 걸리지만 새로운 업데이트를 통해 9개월로 단축시킨다는..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2)-네오위즈

핫뉴스 | 2019-03-10 | 최명진 기자 | 10711

◇ 네오위즈 소개2007년 창립한 네오위즈는 PC온라인 게임 유통사로 시작해 PC게임 포털인 피망을 운영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웹보드 규제 등의 이슈로 자체 개발의 비중을 늘려 가..

'이브'와 사랑에 빠진 펄어비스...행복할까?

핫뉴스 | 2019-03-08 | 이재덕 기자 | 10783

​'검은사막' 하나로 외롭게 십년 세월을 보낸 펄어비스가 새로운 짝을 찾았다.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이브온라인의 개발사 CCP게임즈다. 작년 9월 펄어비스는 2,500억 원에 CCP게임..

[핸즈온] '이오스나이츠' vs '검은사막 모바일'

핫뉴스 | 2019-03-06 | 이재덕 기자 | 10710

블록체인게임 '이오스나이츠'와 모바일게임 '검은사막M'. 도저히 연관성도 없고, 비교할 구석이 없는 이 두 게임의 비교라니....의아할 수도 있다. 두 게임을 비교하는 이유는 공교롭게..

다시 일본 게임 전성 시대. 일본 게임은 어떻게 부활했나?

핫뉴스 | 2019-03-04 | 이준혁 기자 | 10739

◇비디오 게임의 기틀을 만든 일본 게임 1970년대 후반, 스페이스 인베이더를 시작으로 한 일본의 비디오 게임은 전 세계를 휩쓸었다. 반면 1980년대 초반, 미국은 아타리 쇼크의 발..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1)-그라비티

핫뉴스 | 2019-02-28 | 최명진 기자 | 10752

◇그라비티 소개1998년 악튜러스를 개발 중이던 현 IMC게임즈 김학규 대표의 개발팀을 2000년 4월에 김정률 전 회장이 인수해 법인화한 회사가 그라비티다.2002년 서비스를 시작한 라그나..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일본 출시…현지 반응 ‘호평일색’

핫뉴스 | 2019-02-28 | 최명진 기자 | 10734

펄어비스가 26일 모바일MMORPG ‘검은사막 모바일’의 일본 서비스를 시작했다. 반응은 말 그대로 폭발적이다. 검은사막 모바일의 이러한 인기는 출시 전부터 예견됐다. 1월 31일부터 진행..

해외 게임사 탑10 기상도 (1)-텐센트

핫뉴스 | 2019-02-28 | 이재덕 기자 | 10719

​싣는 순서-텐센트 소개-텐센트 2018년 실적 분석-텐센트 2019년 출시 게임-텐센트 종합 전망 ◇ 텐센트 소개텐센트는 세계 1위 게임사다. 작년 상반기 기준, 11조를 벌었으니 연간 23조..

"게임 영역 넘어선다" 엔씨 '리니지M'이 보여줄 미래는?

핫뉴스 | 2019-02-27 | 이재덕 기자 | 10751

-기술 혁신 '장점'...신규 유저 유입 콘텐츠 부족이 '문제'엔씨소프트가 모바일 1위 게임 리니지M의 '진화'를 천명했다. 시간과 공간, 조작의 한계를 넘는 진화를 이루겠다는 것. 구체적..

블리자드, 오버워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 공개...불사필드 활용법은?

핫뉴스 | 2019-02-27 | 최명진 기자 | 10714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의 하이퍼FPS 오버워치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가 모습을 드러냈다.블리자드코리아는 2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


압도적 긍정적 ‘환원(Devotion)’, 하루만에 평가 곤두박질 이유는?

핫뉴스 | 2019-02-24 | 유정현기자 | 10695

공포 게임 ‘반교’로 유명한 대만 ‘레드 캔들 게임즈(RedCandleGames)’의 신작 ‘환원’이 출시 후 스팀에서 ‘압도적으로 긍정적’ 평가를 유지하며 순탄한 행보를 보이던 중 23일 갑작스러..

하이엔드 MMORPG ‘트라하’, 신규 IP 장기흥행 노린다

핫뉴스 | 2019-02-21 | 이준혁 기자 | 10706

오래가는 MMO….넥슨의 절실함, 통할까? 모아이 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트라하의 완성이 코 앞에 다가왔다. 트라하는 언리얼 4 엔진을 사용하고, PC용 고퀄리티 게임..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10)-카카오게임즈

핫뉴스 | 2019-02-20 | 최명진 기자 | 10719

◇카카오게임즈 소개남궁훈 대표가 2015년 7월 엔진을 인수하면서 카카오의 지원을 통해 1년 동안 다음게임을 비롯한 여러 기업들과 합병을 추진했다. 이에 2016년 4월 통합법인을 출범..

[인터뷰] 엔진코인 이단비 대표 "엔진유니티SDK 3월 출시"

핫뉴스 | 2019-02-18 | 이재덕 기자 | 10793

"게임만 가져오세요. 블록체인을 붙여드립니다"게임에 블록체인을 붙이는 일이 쉬울 줄 알았다. 하지만 실제 기존 게임에 블록체인이 연동된 게임은 많지 않다. 이는 기존 게임에 블록체..

진성(眞成) 유저 절실한 넥슨 '트라하'...과연 헤비유저 비율은?

핫뉴스 | 2019-02-14 | 이재덕 기자 | 10718

플랫폼을 막론하고 게임에서 진성 유저는 게임을 움직이는 코어(Core)와 같다. 게임의 정책이 진성 유저 몇명에 의해 바뀔 수도 있는 이유는 상위 1%의 진성 유저가 매출의 90%를 좌지우..


배그·포트나이트 제쳤다..'에이펙스레전드' 폭발적 인기 비결은?(영상)

핫뉴스 | 2019-02-13 | 이재덕 기자 | 10723

EA 산하 리스폰엔터테인먼트의 신작 에이펙스레전드(Apex Legends)가 폭발적 인기다. 2월 5일 깜짝 등장힌 에이펙스레전드는 출시 1주일만에 플레이어수가 2,500만 명, 동접은 200명까지..

넥슨, 2018년 매출 2.5조 원, 순이익 1.1조...실적도 몸값도 최대치?

핫뉴스 | 2019-02-12 | 이재덕 기자 | 10751

회사 매각 이슈로 뜨거운 넥슨이 작년 매출을 공개했다 넥슨은 작년 매출 2조 5,296억 원에 영업이익 9,806억 원, 순이익은 1조 735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8%, 영업이익은 ..

WOW필?...웹젠 '마스터탱커(我叫MT4)' 짤막 리뷰 & 해외 성적 분석

핫뉴스 | 2019-02-12 | 이재덕 기자 | 10754

웹젠의 신작 마스터탱커가 2월 출시될 전망이다. 인지도 있는 마스터탱커 시리즈 최신작인데다 장르가 MMORPG여서 국내 출시 및 웹젠 주가에 어떤 영향을 끼칠 지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1|   2|   3|   4|   5|   6  |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