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리뷰] 무과금러의 리니지 리마스터 체험기..."전설 속으로"

[ 등록일시 : 2019-06-04 09:39:19 ]

97년만 해도 인터넷으로 연결해서 게임을 한다는 것 자체가 신기했던 시절이다. 당시 유리도시인가 하는 제목의 그래픽 게임이 있었는데, 횡스크롤에 채팅 등 소셜 기능이 메인인 게임인데도 새로운 네트워크기술의 게임으로 주목을 받았다. 당시는 그렇게 대세 온라인게임이 없었다. 얼마 후 8등신 캐릭터에 전투를 하고, 커뮤니티도 있는 MMORPG '리니지'의 등장은 '혁신'을 넘어섰고, 결국 '대세 온라인게임이 됐다. 바람의 나라도 그즈음 성행했던 것 같은데, 당시 기자의 기억에 바람의 나라는 없고, 오직 리니지만 있다. 

두어 해가 지난 99년 만 해도 스타크래프트와 리니지를 안 해본 게임 전문지 기자가 거의 없을 정도로 리니지는 게임업계 대세 게임이 됐다. 이후 엄청난 인기에 폭력배가 엔씨소프트 유리창을 깨고 난입하는 등 리니지는 무시무시한 국민(?) 게임이 되어버렸다. 하지만, 리니지는 십여년을 대한민국 최고의 게임이라는 타이틀을 지켜왔다. 아울러 한국이 '온라인게임의 종주국'이라는 평가를 받는데 가장 큰 공헌을 한 게임 중의 하나가 '리니지'다. 


20년 전 리니지

그런 게임을 20년 만에 다시 마주하고 있다. 그것도 리뉴얼 버전으로, 그것도 무료 버전으로 말이다. 절 대 바뀌지 않을 것 같은 리니지가 강산이 두 번이나 바뀌면서 많이도 변했다. 혹자는 리뉴얼(리마스터 버전)이 되면서 완전 다른 게임이 됐다고도 한다. 20여년의 세월 동안 리니지가 어떻게 바뀌었을까 보다는 초보자의 입장에서 수십 년 전의 게임을 즐긴다면 어떨까 하는 마음으로 게임을 플레이했다. 물론 과금도 없었다. 순수한 초보 무과금러의 리니지 리마스터 체험기다. 

 

◇ 뭐지? 이 어색한 느낌과 불편한 인터페이스는?

얼마전 AK인터랙티브의 PC온라인게임 '거상'을 십여년 만에 플레이하면서 '아, 이런 유저 인터페이스로 어떻게 게임을 즐겼었지?...불편하다'는 생각을 했다. 거상도 2002년 나왔으니 얼추 20년이 다 되어 간다. 그런 기억이 있었기에 너무 오랜만에 마주하는 리니지는 어떤 모습일까 참 궁금했다. 


느낌 있는 시작화면

실제 플레이를 해보니 그간 모바일 리니지M이나 대륙식 MMORPG, 수집형 RPG에 익숙해진 터라 많이 불편했다. 거상처럼 작은 화면이 불편한 것이 아니라 인터페이스가 익숙치 않아 불편했다. 좌상단 유저정보, 좌하단 키패드, 우하단 공격버튼과 스킬, 우상단 기타 메뉴나 맵이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모바일 MMORPG의 모습다. 하지만 온라인게임 '리니지'는 달라도 너무 달랐다. 화면의 1/4을 차지하는 고정 창이 이색적이고, 대화창의 '캐릭터는 또 다른 나입니다'라는 고정 문구가 눈에 띈다. 그렇게 살아 있는 게임의 전설 속으로 들어갔다. 



리니지 리마스터 첫 시작 화면

 

◇ 55레벨 달성하고, 예티 체험해보니 '굳'

퀘스트를 받고 이동하고, 완료하고 보상받고, 습득한 아이템은 장착하면서 점차 레벨업이 반복됐다. 예전 최초로 70레벨을 달성했다고 뉴스까지 나왔지만 이제 리니지 리마스터에서는 55레벨은 걸음마 수준이고, 80레벨부터 진정한 시작이라고 보는 모양이다. 55레벨까지 달성하는 동안 UI상의 불편함은 있었지만 다른 특이사항은 없었다. 자연스러웠다. 55레벨 무렵, 커츠의 부관을 잡으면서 재미가 붙기 시작했다. 그래픽은 엄청난 발전이지만 수십년 전의 리니지 그래픽은 기억이 나지 않기 때문에 얼마나 발전했는지, 와 닿지가 않는다. 그리고 PK 온/오프 설정이 가능해서 그 흔한 PK도 한번 없었다. 


퀘스트의 반복

다만 관심을 끈 것은 '예티'였다. PC의 대형화면으로 보던 것을 모바일로 컨트롤 가능한, 여느 PC게임에서는 보기 힘든 편리한 기능이다. 구글스토어에서 예티를 다운받아 PC 리니지와 연동시키니 잘 돌아간다. 신기하다. 모바일 화면을 PC에서 미러링할 때는 PC에서 조작이 불가능했는데, 이것은 반대다. PC화면을 모바일에서 보는데 조작이 된다는 점은 괜찮다. 화면이 작아서 보기 힘들지만, PC 리니지를 모바일에서 컨트롤 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린저씨들에게는 축복이다. 


예티 사용화면, 모바일에서 게임 컨트롤!

PSS 기능은 오히려 자연스러웠다. 오토 때문에 말도 많고 탈도 많던 리니지인데, PC게임 리니지에 엔씨 스스로 오토를 도입한 것은 일대 사건이었다. 그런데 리니지M이나 대륙식 MMORPG 대부분이 오토를 지원하는 상황에서, 오토를 지원하는 PC게임 리니지를 즐기니 자연스러울 수밖에 없다. 레벨을 좀 더 올려서 더 상세한 오토 셋팅이 가능하다면 더욱 편리할 것으로 보인다. 


◇ 리니지 리마스터는 커뮤니티 게임

'린저씨'라는 단어를 사용하고 보니, 리니지 리마스터의 연령대가 꽤 높았던 것 같다. 혈맹에 가입하고 한 화면에 보이는 혈맹원의 평균 나이를 추려보니 약 41세다. 최고 연장자는 54세, 최하는 32세다. 여성도 있다. 하루종일 혈맹원들끼리의 대화가 올라온다. 시시콜콜한 게임 얘기가 대부분이지만 '형님'이라는 단어가 자연스럽게 나오는 걸 보면 꽤 오랫동안 함께 해 온 사람들인듯 하다. 공식 홈의 커뮤니티에서는 기본 호칭이 '형님'이다. 

20년 세월 동안 공성전하고 싸우다 보면 아무리 미운 적이라도 정이 든다. 그렇게 리니지는 전투를 하는 게임보다는 커뮤니티형 게임이 되어가는 듯 하다. 게임 속 혈맹끼리의 대화도 재미있겠지만 공식 홈의 서버지기가 올리는 이런저런 공략 얘기도 리니지를 하는 유저들에게는 재미 요소 중 하나다. 

스탯 제대로 올리는 거 맞는지 혈맹에 문의!

 

이제 갖 초보 수준을 벗어난 터라, 수박 겉만 핥은 기분이다. 리니지 리마스터가 업데이트 되고, 무료화가 진행되면서 많은 진통을 겪고 있다. 이 진통을 잘 해결하면 20년을 넘어 40년까지 장수할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리니지에는 20년간의 노하우가 그대로 들어 있어 여느 게임과의 비교가 쉽지 않다. 전설 그 자체다. 그리고 리니지 리마스터에는 스탯 올리는 것이 예전 그대로다. 수동이다. 그리고 레벨업을 위한 사냥터도 그대로 존재한다. 사냥터를 두고 싸움까지도 벌어졌던 예전의 일이 아직도 벌어지는 지는 모르겠지만, 리니지는 여러모로 옛날과 현대가 공존하는 그런 게임으로 느껴진다. 회사가 신규/복귀 유저를 위한 다양한 장치를 마련해 두고 있는 만큼, 리니지의 전설 속으로 다시 들어가기를 원한다면 어떤 혜택이 있는지, 어떤 서버를 선택해야 하는지 꼼꼼히 살펴보고 들어갈 일이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5957P
총 덧글수 ( 0개 )

17년 전 그 공룡이 돌아왔다, 스톤에이지

집중분석 | 2016-06-16 | 이재덕 기자 | 4478

지금으로부터 17년 전인 1999년 온라인게임이라는 개념조차 자리 잡지 않은 그 시절, 2년 만에 서비스를 종료를 한 비운의 온라인게임 '스톤에이지'가 있습니다. 일본에서 대만으로, G..

‘가슴 벅찬’ 지렁이 키우기 게임, Snake.io(★★★★★)

집중분석 | 2016-06-16 | 이재덕 기자 | 6249

요즘도 통용되는 얘기인지 모르겠지만 예전에는 '당구에 빠지면 자리에 누워도, 눈을 감아도 공이 보인다'고 얘기합니다. 지금 소개하려는 Snake.io가 그렇습니다. 너무 열심히 한 나머..

길드 형아에게 이를 거야, 원(O.N.E)

집중분석 | 2016-06-02 | 이재덕 기자 | 5490

마치 종이 인형인 냥, 한 서양 여인이 공허한 눈빛으로 설원 위에 누워 있다. 그리고 자막이 흐른다. ‘다시 만나러 갈게,날 이렇게 만든 널’. 처음 공개된 ‘원’의 영상은 이처럼 다소 ..

웹전략 1위 모바일로, 대황제M

집중분석 | 2016-05-18 | 이재덕 기자 | 6609

부족전쟁, 칠용전설 등 웹게임이 한창이던 그때 웹게임의 재미를 제대로 알지 못했는데 지난 해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대황제'라는 웹게임을 시작하면서 웹게임의 중독성에 살짝 빠진 ..

‘길건너 RPG’ 느낌 그대로, 루티던전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6783

애플스토어 신규인기게임에 올라왔음에도 썸네일 아이콘이 와 닿지 않아 패스를 했던 타이틀인데 너무 인기가 좋아 다시 한번 살펴보게 된 타이틀입니다. ‘루티던전’은 복셀게임의 새..


미리 즐기는 바캉스, 헝그리샤크 월드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10369

헝그리샤크가 유명하긴 유명한가 봅니다. 신작이 나오자마자 애플 1위에 올라설 만큼 국내에서도 인지도를 확보한 이 타이틀 '헝그리샤크'는 벌써 여섯 번째 시리즈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RPG의 역사, 진화하는 RPG. EVOLAND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5366

드래곤퀘스트 1편과 8편이 한글화되어 출시됐습니다. 그 중에서 드래곤퀘스트 1편을 즐기면서 '아, 태초의 RPG가 이렇게 생겼구나'하는 것을 느꼈습니다. 지금 것에 비하면 그래픽 퀄..

​친구가 추천한 그 게임, 드래곤힐스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6520

애플은 1주일에 한번 우수한 퀄리티의 유료 어플을 한시적 무료로 풀고 있습니다. 드래곤힐스라는 이 게임도 그 우수한 유료게임 중의 하나로 '한시적 무료' 덕분에 많은 유저들에게 ..

‘한국 최고의 웹툰’이 게임으로, 마음의소리 with NAVER WEBTOON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8424

웹툰 작가 중 최고수입', '웹툰 사상 두 번째 1,000화 달성', '가장 오래 연재중인 웹툰' 등 많은 기록을 남긴 조석 작가의 '마음의소리'가 게임으로 나왔습니다. 사실 웹툰 '..

디즈니 버전 ‘모두의마블’, 디즈니 매지컬 다이스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6373

필자는 '모두의마블'을 처음 플레이했을 때 '전율'이라는 것을 느꼈습니다. 룰이 조금 복잡한 것 같은 느낌이 들면서도 게임 자체가 풍기는 포스가 장난이 아니었던 것입니다. 이렇게 '..


믿고 받는 Pixelbite 게임, 스페이스마샬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4921

게임을 즐겨본 유저들은 하나 같이 별점 5개를 주면서 얘기합니다. "최고다. 이런 게임이 홍보가 되어야 하는데 왜 안 알려지는지", "이게 게임이라는 거다" 라며 최고의 찬사를 아끼지..

‘퍼즐’이 좋은 당신을 위한 게임, Sky Charms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6080

애플 베스트 신규게임에 선정된 ‘스카이참스(Sky Chams)’입니다. 요즘 퍼즐 게임 중 가장 핫한 장르는 역시 3매치 퍼즐이죠. 이 3매치 퍼즐 다음으로 인기가 높은 장르는 '문질문질' ..

콘솔 최초의 RPG를 만나다, 드래곤퀘스트(★★★★★)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5579

드래곤퀘스트는 에닉스가 1986년 출시되어 콘솔게임에 있어 하나의 큰 획을 그었을 뿐 아니라 최초의 오리지널 RPG입니다. 1987년에 처음 등장하여 RPG 시장을 양분해온 스퀘어의 '파..

잔혹동화 분위기 방탈출, Rusty Lake Hotel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5946

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처럼 동물들이 나오는 이상한 나라를 여행하고 돌아온 느낌입니다. 토끼와 비둘기, 사슴 등 동물들과 호숫가 호텔에서 함께 지내다 왔습니다. 그들을 도와..

혹시 여자친구 없나요? 3D 여자친구

집중분석 | 2016-05-10 | 이재덕 기자 | 7571

'여자친구'. 말만 들어도 설레는 이 단어. 여자친구가 없는 남성 유저라면 누구라도 공감할 만한 단어입니다. 스마트폰에서 이 '여자친구'를 대체할만한 어플은 많이 있어 왔습니다. ..


클럽을 경영하는 SNG, 모두의불금

집중분석 | 2016-05-04 | 이재덕 기자 | 6165

스마일게이트메가포트(대표 이동훈)가 5월 중 출시할 예정인 <모두의불금>(개발사 블루파이, 대표 최현선)은 소셜 기능을 극대화한 모바일 클럽 경영 SNG다. 이 게임은 기존의 SN..

웹툰을 찢고 나온 디펜스 RPG, '마음의 소리'

집중분석 | 2016-04-14 | 이재덕 기자 | 6517

‘마음의 소리 with 네이버 웹툰(이하 마음의 소리)’은 네이버최장수 인기 웹툰‘마음의 소리’를 원작으로 한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이다. ‘마음의 소리’는 치킨을 좋아하는 외계인이..

야구시즌이 시작됐다, 컴투스프로야구2016

집중분석 | 2016-04-12 | 이재덕 기자 | 5828

야구시즌만 되면 마음이 설렙니다. 추운 겨울은 가고 벚꽃 잎이 휘날리는 완연한 봄이기 때문이죠. 수만 군중과 함께 어울리며 구단을 응원하고 좋아하는 사람과 함께 치맥을 먹는 기..

|   2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