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창간] 아직도 존버 중인 6년 전 그 게임사...장수(?) 비결은?

[ 등록일시 : 2020-05-11 14:50:45 ]


몇 년 전 게임업계는 태풍이 불었다. 레드오션이 된 모바일게임 업계에서 살아남지 못한 기업들이 줄줄이 폐업을 했다. 게임을 출시하며 여기저기서 자금을 끌어 썼던 게임사 대표들은 신용불량자가 됐다. 

게임에도 수명이라는 것이 있듯이, 게임 기업도 마찬가지다. 일반적으로 식당을 차리든, 회사를 차리든 3년이 고비라고 한다. 반대로 3년의 두 배인 6년을 버틴 회사라면 분명 자리를 잡은 회사고, 금방 망하지 않을, 믿을 만 한 회사라는 공식이 성립된다. 어떤 회사들이 있을까? 아마 5-6군데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으로 조사를 시작했지만 생각보다 꽤 많은 게임사가 버텨주고 있었다. 그 회사들은 어떻게 6년간의 모진 풍파를 견뎠을지 살펴봤다. 


◇ 살아남은 것만으로 880분의 1

게임사를 설립하고 아직 살아 있다면 880분의 1이다. 2019 대한민국 게임백서에 따르면 국내 게임 제작 및 배급업체 수는 880곳이다. 2009년에는 5천개나 되던 게임사가 1년 만에 1/5로 줄었고, 이후 약 900곳을 유지중이다. 

한콘진이 작년 방문 면접조사에서 실제 확인했을 당시 2011-2015년에 창립했다고 응답한 업체가 51.4%로, 가장 많았다. 조사에 응한 450개의 게임사 중 PC게임이 95, 모바일게임이 314, 콘솔게임이 9, 아케이드게임이 33곳이었다. 

이 중 32.8%가 벤처기업으로 지정받았고, 자본금 10억 원 미만이 82.3%로 가장 많았다. 대표자 연령은 40대가 58.5%로 가장 많았으며, 사업장 소재지는 서울 경기가 90%를 넘었다. 기업 형태 부분에서는 회사법인이 88%로 가장 많았다. 




출처=게임백서2019


◇ 2014년 설립 게임사 27곳, 평균 직원 41명

한콘진 조사와는 별도로 자체적으로 500여 개의 게임사를 조사했다. 그중 27개의 기업이 2014년 설립한 기업이었다. 이들이 레드오션인 게임시장에서 6년이라는 시간을 견딘 기업이다. 액트파이브와 하운드13, 달콤소프트, 가이아모바일코리아와 같이 꽤 이름을 알린 기업도 많았지만 코구, 닐, 잼팟, 디엠케팩토리 등 생소한 기업도 많다. 특히 잼팟은 넷마블 자회사로 넷마블고스톱 등 유명 게임을 출시했음에도 기업명은 익숙지 않은 이름이다. 잼팟은 매출 규모가 커서 조사 기업 중 유일하게 공시를 한 기업이다. 

일반적으로 기업의 성공 여부는 매출이나 자본금으로 따지기도 하지만 사원수도 상당히 중요한 지표로 꼽힌다. 평균 연봉이 4천이고, 직원이 50명이면 1년에 20억이면 먹고 살 것 같지만 실제로는 약 40억 정도의 매출이 필요하다. 

27개 기업의 평균 사원수는 41명에 달했다. 6주년을 맞이한 게임사의 평균 사원수가 이 정도면 이들 기업은 대략 40억 정도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는 얘기다. 6년의 세월을 견딘 게임사의 볼륨을 느낄 수 있는 대목이다. 


◇ 특색이 있어야 산다. 6주년 게임사, 어떻게 살았나?

기업별로 차이도 있다. 넷마블 자회사인 잼팟처럼 넷마블고스톱으로 600억 원의 매출을 올린 곳도 있지만 스피드닷컴처럼 3억 원의 매출을 올린 곳도 있으며, 심지어 곤군게임즈처럼 직원 1인 회사에 1억의 매출을 올린 곳도 있다. 

그렇다면 어떤 회사가 가장 가성비가 좋았을까? 직원 1인당 가장 많은 매출을 올린 곳은 잼팟이었다. 150명이 600억 원의 매출을 올렸으니 1인당 4억 원을 번 셈이다. 넷마블이라는 울타리 안에서 고스톱 게임을 서비스 중이니, 이 정도 매출이 안 나는 것이 이상하겠지만 1인당 4억 원이라는 높은 수익성은 인정해 줄 만하다. 

한 우물만 판 달콤소프트

두 번째는 달콤소프트다. 슈퍼스타BTS와 같이 연예기획사와 IP계약을 맺고 관련 게임을 출시하는 곳인데 1인당 2.8억 원을 벌고 있다. 처음에는 SM과 계약을 해거 게임을 냈지만 점차 JYP, BTS 등으로 영역을 확대했지만 '연예인 게임‘이라는 기본 코드는 유지되고 있다. 

액트파이브는 열혈강호M 하나로 버텼다. 던전앤파이터 개발진이 넥슨의 브랜드를 빌려 액션성을 강조하며 호기롭게 론칭했으니 지금은 그 열기가 많이 식었다. 앱스토어와 원스토어에서만 순위권에 들어 있다. 하지만 룽투로부터 44억이라는 차기작 개발을 위한 실탄도 지급받으면서 생명연장에 들어갔다. 


◇ 외주로 버틴 세월, 스스로를 절제했던 이유는?

다음으로 1인당 매출이 높은 곳은 로켓펀치게임즈다. 이곳은 단순 게임개발사는 아니다. 외주가 많다. 실제 모바일게임을 직접 개발 서비스하지만 게임디자인과 개발, 게임그래픽까지 다양한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게임 개발 수주를 받으면서 성장을 거듭해 왔다. 

자신의 게임만 만들기도 바쁠 텐데, 왜 외주였을까? 이 회사는 게임보다 게임 생태계를 먼저 봤다. 대응이 빠르고 접근이 쉬우며, 콘텐츠 소비시간이 짧고 불규칙적인 것을 고려하여, 스스로 절제하기 시작했다는 것. 만들고 싶은 게임이 있었지만 만들지 않고 시장이 원하는 게임을 만들었다는 얘기다. 

개발의 역사, 수주의 역사

직원이 한명 밖에 없는 곤군게임즈도 게임만 만들지는 않는다. 인디 게임사답게 자체 게임제작 뿐만 아니라 게임플랫폼 홀더, 직무교육 및 콘텐츠 제작 강의, VR/AR개발 외주 등 외주도 많이 하고 있다. 

 

현대는 다양성이 보장되는 사회다. 어떤 회사는 외주를 하면서, 어떤 회사는 카지노게임을 서비스하면서, 어떤 회사는 IP 게임을 내며 6년을 버텼다. 저마다의 방식으로 오랜 세월을 견디며 게임을 만들고 서비스하는 회사가 많이 존재한다는 것 자체가 희망적이다. '이제 한국 게임은 끝났다'고  자책하는 분위기도 있지만 이들이 불씨가 되어 남아 있다면 언젠가는 활활 타오를 날이 있을 터. 이제 6년간 기술을 갈고 닦았다면 이제 더 이상 절제하지 말고, 만들고 싶은 게임을 만들기 위해 도전장을 내밀어보는 것은 어떨까?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7947P
총 덧글수 ( 0개 )

삼성게임즈, '카레나'로 블록체인게임 플랫폼 사업 출사표

핫뉴스 | 2020-04-27 | 이재덕 기자 | 11092

모바일게임 서비스 및 마케팅 대행사였던 삼성게임즈(대표 배치규)가 '카레나'라는 플랫폼으로 블록체인 플랫폼 사업 출사표를 던졌다. 27일 삼성게임즈는 블록체인게임과 블록체인게임..

모여봐요 동물의 숲, 업데이트 후 돈 되는 곤충 등장 확률 줄었다?

핫뉴스 | 2020-04-27 | 김형근 기자 | 11077

​닌텐도의 인기 게임 ‘모여봐요 동물의 숲’에 최근 적용된 1.2.0 업데이트를 통해 많은 콘텐츠가 추가된 가운데 곤충의 등장 확률에도 변화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해외 매체인 폴리..

T1, 3-0 완승으로 2020 LCK 스프링 우승하며 V9 달성

핫뉴스 | 2020-04-26 | 김형근 기자 | 11023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2020년 봄 시즌의 최강자를 가리는 결승전에서 T1이 젠지 이스포츠를 3-0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하며 LCK 우승 9회를 달성했다. 4월 25일 오후 5시..

에픽게임즈가 ‘포트나이트’를 18개월 지나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출시한 이유는?

핫뉴스 | 2020-04-23 | 김형근 기자 | 11074

에픽게임즈의 멀티 플랫폼 슈터 게임 ‘포트나이트’가 최근 안드로이드 버전을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통해서도 출시하며 업계의 관심을 모았다. 그동안 에픽게임즈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

격투 배틀로얄 '헌터스 아레나', 섀도우 아레나와 같은점 vs 다른점

핫뉴스 | 2020-04-22 | 이재덕 기자 | 11025

​금일 오후 2시부터 2차 CBT에 돌입하는 헌터스 아레나가 주목받고 있다. 액션성이 강조된 스팀 기반의 배틀로얄게임이기 때문이다. 이미 3시장에서는 호가가 3만원까지 올랐고, 제 2의 ..


'섀도우 아레나' 풀리지 않는 숙제 '밸런스'...마지막 CBT 반응

핫뉴스 | 2020-04-20 | 이재덕 기자 | 11034

표지를 장식한 이유가 있다?섀도우 아레나의 초반 이미지는 배틀그라운드처럼 '총'이 아닌 RPG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칼'로 싸우는 '배그'의 느낌이었다. 하지만 지금은 사용자들에게 '..

엔씨소프트, 8천억대 판교구청 예정 부지 사업의향서 제출

핫뉴스 | 2020-04-17 | 김형근 기자 | 10999

엔씨소프트가 지난해 12월 이후 두 차례 매각이 유찰됐던 경기도 성남시의 판교구청 예정 부지에 대한 사업의향서를 최근 제출했다. 판교구청 예정부지는 현재 주차장으로 사용 중인 분..

서비스 한 달 '캐러밴스토리', 반복되는 운영 문제로 유저들 분통

핫뉴스 | 2020-04-16 | 김형근 기자 | 10999

일본 게임사 에이밍에서 개발하고 X.D. 글로벌이 3월 18일부터 서비스를 진행 중인 신작 롤플레잉 모바일게임 ‘캐러밴스토리’가 운영상 문제가 반복되며 유저들로부터 많은 항의를 받고 ..

게임 분야 투자 1위는 '텐센트'...게임 투자의 절반, "한국을 흔들었다"

핫뉴스 | 2020-04-14 | 이재덕 기자 | 11021

​게임 분야에 가장 많은 투자를 한 회사는 텐센트인 것으로 확인됐다. 텐센트는 지금까지 총 투자건수가 11건에 불과했지만 굵직굵직한 대규모 투자로 총 투자 집행규모는 1조 3519억 원..

땅으로 내려앉은 '엘리온(구 에어-A:ir)'...이름 바뀐만큼 바뀌었을까

핫뉴스 | 2020-04-13 | 이재덕 기자 | 10992

크래프톤이 만들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엘리온의 CBT가 11일 12시부터 24시까지 진행됐다. CBT 치고는 빠르게 치고 빠지는 상당히 짧은 CBT였지만 이벤트 덕분인지 수 많은 후기..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게임계에 미친 영향

핫뉴스 | 2020-04-09 | 이준혁 기자 | 10995

사상 유례없는 강력한 전염성을 가진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전 세계로 확산됨에 따라 게임 업계도 커다란 영향을 받고 있다. 그래서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현재까지 게임 업계에 미친 여..

이스트게임즈 '카발온라인' 유저가 '빡친' 이유...황당 오류 탓

핫뉴스 | 2020-04-07 | 이재덕 기자 | 10986

​최근 '프로즌 캐니언' 업데이트를 선보이며 대대적인 마케팅에 나선 이스트게임즈의 장수 PC온라인게임 '카발온라인'에서 사건이 하나 터졌다. 롤백을 해야 할만한 황당한 오류 탓인데,..

모여봐요 동물의 숲, 유저들 불만에 부활절 이벤트 확률 조정해

핫뉴스 | 2020-04-07 | 김형근 기자 | 11032

최근 시작된 부활절 이벤트로 인해 유저들의 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던 닌텐도 스위치용 게임 ‘모여봐요 동물의 숲’의 밸런스가 조정됐다. 닌텐도는 최근 ‘모여봐요 동물의 숲’에 1.1.4 업..

인도에서 아스팔트8 보다 잘 나가는 국산 게임...도대체 어떤 게임?

핫뉴스 | 2020-04-06 | 이재덕 기자 | 10960

-앱에이프, 인도 모바일 시장 백서 발행....국산 게임 분야 분석앱에이프가 3일 작년 1월부터 12월까지의 모바일 앱 데이터를 분석한 모바일 마켓 백서 2019 인도 편을 발행했다고 발표..

[컬럼] 경험치는 쌓이는데 레벨은 안오르는, 재미 없는 22년차 게임에 남아 있는 이유는?

핫뉴스 | 2020-04-03 | 이재덕 기자 | 11083

​한국에서는 잘 다뤄지지 않는 '게임'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화가 곧 나온다. 넥슨 고전 RPG '일랜시아' 사용자인 박윤진씨는 오는 5월 29일과 31일 양일 홍대 롯데시네마에서 열리는 '제..


100만원 육박 닌텐도 스위치 가격 본 네티즌 반응 "X창렬"...소프라노 10만명 '폭주'

핫뉴스 | 2020-04-02 | 이재덕 기자 | 11094

지난 1일까지 국내 한 쇼핑몰에는 '닌텐도 스위치 HAD 신형 동물의숲 에디션 정발 본체+ 동물의 숲 포함 새제품'이라는 상품이 올라왔다. 해당 상품의 문의 글에는 문의보다는 욕에 가..

인터넷 최대명절 만우절...게임업계 만우절 이벤트는?

핫뉴스 | 2020-04-01 | 최명진 기자 | 11014

라인게임즈가 서비스하는 '엑소스 히어로즈'는 만우절 기념 페이트코어를 업데이트했다. 앞서 지난 12월 라인게임즈는 엑소스히어로즈의 팬아트 공모전을 진행했지만, 상대적으로 낮았던..

WHO-게임 업체, ‘Play Apart Together’ 캠페인으로 손 맞잡았다

핫뉴스 | 2020-03-31 | 김형근 기자 | 10985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COVID-19)가 전 세계로 확산되어가는 가운데 세계보건기구(WHO)와 게임 업계가 힘을 합쳐 캠페인을 진행한다.‘Play Apart Together(따로 또 같이 놀자)’라는 명칭..

  1|   2  |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