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공략] 누구나 쉽게 하는 초보 탈출! ’엑소스 히어로즈’ 꿀팁 10가지

[ 등록일시 : 2019-12-02 19:02:18 ]

우주에서 개발하고 라인게임즈에서 서비스 중인 ‘엑소스 히어로즈’는 유니티 엔진 기반의 화려한 그래픽과 전문 뮤지션들이 참여한 아름다운 음악, 그리고 다양한 즐길 거리를 바탕으로 서비스 초반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이 게임만의 독창적인 시스템들과 게임 진행 방식, 그리고 다양한 보조 시스템들은 유저들에게 꾸준히 즐길 수 있는 좋은 게임으로 인식되고 있으며 게임 순위에서도 상위권에 꾸준히 랭크되어 있다. 

하지만 이러한 다양한 즐거움이 어색한 초보 유저들은 익숙해질 때 까지 다소 시간이 필요한 것도 사실인 만큼 초보 유저들이 빠르게 초보탈출에 성공할 수 있는 꿀팁 10가지를 모아보았다. 

팁1. 최초 뽑기가 힘들어도 참고 이겨내자.

‘엑소스 히어로즈’는 최근 모바일게임에서 어렵지 않게 만나볼 수 있는 캐릭터 수집형 게임으로 강력한 캐릭터가 많으면 많을수록 게임의 진행에 큰 도움이 된다. 그렇기에 게임 최초 진행시 튜토리얼 과정에서 주어지는 캐릭터 뽑기 때 최대한 좋은 캐릭터를 얻기 위한 반복 작업(리세마라)은 필수라 할 수 있다. 

이 게임의 경우 한 번의 반복 작업에는 대략 10~15분 정도가 소요되며, 게스트 캐릭터가 없기 때문에 반복 작업의 난이도가 높은 편이기에 커뮤니티에서는 반복 작업이 꼭 필요한지를 묻는 유저들을 어렵게 만나볼 수 있다. 하지만 이런 장르가 늘 그렇듯 이후에 좋은 캐릭터를 얻는 것은 더욱 쉽지 않고, 등급 하나 차이로 스토리 클리어의 여부가 갈리기 때문에 앞으로의 밝은 미래를 위해서라도 반복 작업을 통해 상위 티어의 운명(5성) 등급 캐릭터를 최소한 1~2명 정도 미리 확보하는 것을 권장한다. 

 

팁2. 스토리는 7장까지 최대한 빠르게 진행하자. 

‘엑소스 히어로즈’는 게임의 스토리를 진행하면서 조금씩 갈 수 있는 필드가 늘어나는 형태로 확장하며, 여기에 따라 캐릭터의 성장도 크게 영향을 받게 된다. 특히 탐색 지역이 홀수 단위로 확장되는데, 윗 단계의 필드로 이동해서 탐색을 진행했을 경우 경험치나 골드의 수급량이 전 단계와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높아지기 때문에 게임을 플레이하고 있는 유저들은 최대한 빨리 스토리를 진행하고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는 방식을 추천하고 있다. 

한편 게임의 중후반부 진행을 고려했을 때 어디까지 우선 클리어를 해야 할지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유저들은 우선 7장의 무대인 웨이스트 레드까지 최대한 진행해 후반 플레이를 대비할 것을 권했다.

 

팁3. 속성보다 전투력을 우선시하자.

‘엑소스 히어로즈’는 각 상황을 진행함에 있어 탱커-딜러-힐러의 구성을 갖추거나 속성을 맞추는 것보다 전투력을 높이는 것이 미션 클리어에 더 도움이 될 때가 있다. 전투력이 높아지면 높아질수록 적으로부터 공격을 받았을 때 입는 피해량이 낮아지면서 반격의 기회가 늘어나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한명의 캐릭터만 전투력이 높고 다른 캐릭터를 적당히 끼워넣는 방식으로는 클리어가 어려우며, 실제로 같은 상황에서 클리어 가능성을 보면 속성에 따라 팀을 꾸리는 것 보다 모든 캐릭터의 전투력이 고루 높은 쪽이 더 높음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때문에 미션에 들어가기 전에 팀을 구성하면서 클리어 가능성을 확인한 뒤 최소한 노멀까지는 높인 뒤 미션을 시작하는 것이 조금 더 완벽한 클리어를 위한 방법이 될 것이다.

팁4. 가장 중요한 전투력을 위해 장구류도 잘 챙기자 

게임을 플레이하면서 얻을 수 있는 장구류는 무기, 투구, 갑옷, 장갑, 장화, 목걸이 등 총 6개의 종류가 존재하며 캐릭터의 레벨에 따라 슬롯이 하나씩 열리게 된다. 이 게임의 진행에 있어 가장 중요한 수치로 전투력을 꼽을 수 있는데, 장구류는 이 전투력의 상승에 적지 않은 지분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게임 진행을 위해 캐릭터의 등급만큼이나 많은 신경을 써야 한다.

위에서도 언급했듯 ‘엑소스 히어로즈’는 약간의 전투력 차이로 미션 클리어의 성패가 결정되는 게임이기에, 장구류를 착용시키고 이를 연마 및 제련을 통해 성장시키는 것이 진행에 도움이 된다. 각 장구류의 전투력은 가장 나중에 오픈되는 장화와 목걸이를 제외한 4개를 따지게 되는데, 효율적인 전투력 상승을 위해서는 무기-투구-갑옷-장화 순으로 적용하는 것이 좋기 때문에 한 번에 4개의 슬롯을 모두 채울 수 없다면 무기부터 들려 내보내도록 하자.

 

팁5. 낮은 등급의 캐릭터와 아이템도 계획적으로 활용하면 도움이 된다.

뽑기로 얻을 수 있는 캐릭터나 각종 모험을 통해 들어오는 장구류 아이템의 경우 레벨이 너무 낮거나 필요 이상으로 많이 모였을 경우 처분이 필요하다. 하지만 이 역시 정리 방법에 따라 조금 더 유용하게 재활용할 수 있다. 

먼저 캐릭터의 경우 2성과 3성 캐릭터는 탐사용 캐릭터로 활용하거나 일부 특정 미션에 필요한 경우가 있기 때문에 최대한 합성용 재료로 사용하는 쪽을 추천하며, 1성 캐릭터는 분해를 통해 교환소에서 성장재료로 교환할 수 있는 ‘영웅의 증표’를 확보하도록 하자. 다음으로 아이템의 경우 3성 이상은 무조건 확보, 2성은 3성 아이템이 모일 때까지 20레벨로 연마해서 사용하거나 남는 분량은 1성 아이템과 함께 분해해서 교환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빛나는 가루’를 확보하자. 

 

팁6. 교환소에서는 아무 것이나 막 바꾸지 말자

비공정에서 이용할 수 있는 메뉴 중 교환소는 캐릭터를 분해하면 얻을 수 있는 ‘영웅의 증표’, 아이템을 분해하면 얻을 수 있는 ‘빛나는 가루’, 탐색, 탐사 등을 통해 얻을 수 있는 ‘태양석 인장’을 각각 장구류나 성장용 아이템 또는 캐릭터의 기억 조각 등과 교환할 수 있는 메뉴다. 이 곳에 등록되는 아이템은 시간에 따라 갱신되며, 등급에 따라 다른 가격이 책정되어 있다. 

이 중 ‘영웅의 증표’로 교환할 수 있는 성장 아이템이나, ‘빛나는 가루’로 교환할 수 있는 장구류 아이템의 경우 최대한 높은 등급의 것, 즉 3성 이상의 것과 교환하도록 하자. 낮은 등급의 물건도 요긴할 때가 있지만 이 게임을 오래 플레이하면서 어떤 것을 더 오래 쓰게 될지를 생각해보면 당연히 높은 등급의 것을 고르는 것이 이익일 것이다.

하지만 ‘태양석 인장’과 캐릭터의 기억 조각의 교환은 게임 초반에는 그리 메리트가 없어 보이며, 충전소의 입장권 탭에 있는 경험의 성소 입장권과 교환하는 것이 빠른 캐릭터 성장에 도움이 되므로 초반에는 입장권과 교환하는 쪽으로 진행하도록 하자.

팁7. 도전 콘텐츠는 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활용하자

도전 콘텐츠는 다양한 재료나 골드를 얻을 수 있는 콘텐츠로 시간에 따라 채워지는 형식으로 사용권이 주어진다. 그런데 이 중 일부 도전 요소는 사용권을 지정된 횟수까지 적립할 수 있는데, 이 사용권들을 주어지는 대로 쓰는 대신 모아둬야 할 때도 있기 때문에 자신의 상황에 맞춰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적립이 필요한 상황은 각 모드로 들어갔을 때 스토리 미션의 진행 상황에 따라 개방되는 도전의 다음 난이도가 1~2일 정도 사이에 열릴 수 있을 것이라 판단되는 순간이다. 이 때는 과감히 다음 난이도가 열릴 때 까지 적립해두었다가 상위 난이도가 열린 후 보다 높은 보상을 확보하도록 하자.

 

팁8. 때로는 희귀(3성) 캐릭터가 도움이 될 때가 있다. 

게임을 진행하다보면 캐릭터마다 부여되어 있는 속성이 전투 상황에 필요한 경우 각 속성마다 상황에 맞춰 쓸 수 있는 운명(5성) 등급의 캐릭터가 있다면 좋겠지만, 그러지 못한 경우는 4성 캐릭터를 성장시켜 상황에 맞춰 쓰게 된다. 그런데, 이 때 일부 희귀(3성) 등급 캐릭터가 4성 캐릭터 이상의 활약을 보여주는 경우가 있는데, 전체 공격을 마나 소비 없이 사용하는 캐릭터가 그 주인공이다. 

전체 공격을 사용하는 캐릭터의 경우 특정 속성의 적들이 동시에 등장하는 경우 한 번의 공격만으로 다수의 적을 기절 상태로 만드는 ‘브레이크’를 비교적 쉽게 걸 수 있는데, 마나 소비가 없기 때문에 매 턴마다 사용해서 이 ‘브레이크’의 사용 빈도를 높일 수 있어 효율적인 전투 진행이 가능해진다.

이 조건에 해당하는 캐릭터로는 얼음 속성의 와일러, 기계 속성의 콜린, 숲 속성의 이든 등이 있으며, 이들 캐릭터는 스토리 진행에 쓰지 않는 경우에는 유적 탐사에도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레벨업은 물론, 강화와 축복, 초월 등도 가능한 적용해주며 꾸준히 관리하도록 하자.

팁9. 탐험을 위한 비공석, 꾸준히 모으자

게임을 진행하면서 모을 수 있는 아이템인 비공석은 비공정을 이동시키는데 사용되는 연료 개념의 물건으로, 게임을 플레이하면서 주로 탐색을 하는데 사용된다. 비공석은 시간이 지나면서 자동적으로 회복되기도 하지만 그 제한 수치가 낮기 때문에 퀘스트나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직접 수집해야만 자동 탐색에 활용할 수 있을 만큼의 수치를 모을 수 있다. 

비공석을 모으기 위한 활동으로는 접속 시간을 일정 시간 채운다거나, 필드 상의 여행자와 이야기하는 활동, 유피르의 미로 매일 소탕 등이 있으며, 우정 포인트나 PvP 포인트 등을 비공석과 교환하는 방법도 있다. 모든 활동을 하는 것이 귀찮을 수 있지만 조금 더 많은 비공석을 얻기 위한 활동은 나중을 위해서도 도움이 될 것이다.

 

팁10. 자동 탐색을 위해서는 때로는 설정도 손대야 한다.

유저들이 게임을 플레이하는 동안에는 빠른 게임 진행을 위해 보통 전투 진행 속도를 2배로 높여놓고 환경 설정의 게임 설정-기본 설정에 있는 스킬 연출 배 항목도 On으로 놓고 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자동 탐색을 걸어놓고 쉬거나 잠을 자는 경우에는 각 설정을 꺼두는 것을 추천한다. 

이는 탐험을 위한 비공석이 시간에 따라 조금씩 차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전투 진행 시간을 늦춰서 탐험 진행 시간 동안 자동적으로 채워지는 비공석까지 탐험에 재투자하는 방법으로, 일단 모두 소비된 뒤에는 자동 탐색이 멈추기 때문에 멈추는 상황이 오기 전에 조금씩 채워지는 것을 알뜰하게 활용하는 소소한 팁이라 할 수 있다.

   김형근 기자 | noarose@gamey.kr
0

   16  
  김형근 기자
  2920P
총 덧글수 ( 0개 )

[핸즈온] 스위치로 만나는 페르소나 5 스크램블

집중분석 | 14시간 전 | 이준혁 기자 | 20

아틀러스의 페르소나 시리즈는 어느덧 일본을 대표하고, 세계를 대표하는 JRPG 중 하나가 됐다. 5탄은 세계적으로도 대단한 호평을 받았고, 그 덕분에 속편격인 스크램블 더 팬텀 스트라..

[리뷰] 액션과 퍼즐의 조화! 미스터 드릴러 드릴랜드

집중분석 | 2일 전 | 이준혁 기자 | 150

스마트폰이 대중화되면서 많은 인기를 얻은 게임 중 하나가 퍼즐이다. 게임을 전혀 즐기지 않을 것 같던 아주머니, 아저씨가 스마트폰으로 퍼즐 게임을 즐기는 모습은 더 이상 어색..

[핸즈온] 다양한 게임 방식 조합하며 새로운 재미 노린 ‘히어로볼 Z’

집중분석 | 2일 전 | 김형근 기자 | 103

모히또게임즈에서 개발하고 조이시티가 최근 선보인 ‘히어로볼 Z’는 5천만 글로벌 다운로드를 기록한 모바일 보드 게임 ‘주사위의 신’의 IP를 활용한 신작 모바일게임이다. 이 게임에서 ..

[공략] 초반부터 강력해지는 방법, '스톤에이지 월드' 꿀팁 

집중분석 | 6일 전 | 최명진 기자 | 186

추천 되는 펫들을 구했다더라도 조련사의 레벨이 낮으면 펫들도 그 레벨에만 머무를 수 밖에 없는 스톤에이지 월드의 시스템상 빠른 레벨링도 필수적이다. 경험치를 가장 빠르게 얻을 수..

[리뷰] 크로스벨의 새로운 이야기, 영웅전설 벽의 궤적 Kai

집중분석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166

시리즈의 8번째 게임인 영웅전설 벽의 궤적은 과거 2011년, PSP로 발매됐던 게임이다. 전작인 제로의 궤적에서 이어지는 스토리로, 전작처럼 크로스벨이 주요 배경이며, 주인공 역시 ..


[프리뷰] 플레이스테이션 VR로 즐기는 아이언맨 시뮬레이터? ‘마블스 아이언맨 VR’

집중분석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198

7월 3일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 코리아(이하 SIEK)를 통해 출시된 ‘마블스 아이언맨 VR’은 플레이스테이션 VR용 액션 어드벤처 게임으로, 잠입형 액션 어드벤처 ‘리퍼블리크(RÉPUBL..

[리뷰] 시원한 물가에서 힐링 게임! 릴 피싱 로드 트립 어드벤처

집중분석 | 7일 전 | 이준혁 기자 | 165

릴 피싱 시리즈는 플레이스테이션 시절에 탄생한 인기 낚시 게임이다. 특히 낚시만이 전부가 아니라 어드벤처나 육성 요소도 함께 포함하고 있어 낚시 게임으로는 보기 드물게 장수하..

[리뷰] 포획, 펫, 커뮤니티 3가지 특징 '스톤에이지 월드'

집중분석 | 8일 전 | 최명진 기자 | 321

넷마블이 18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모바일 MMORPG 스톤에이지 월드가 유저들의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원작의 장점과 스톤에이지 비긴즈의 수집요소를 결합한 모습인 스톤에이지 월..

[핸즈온] 새로운 국민 게임 될까? ‘로얄’ 모드로 대전 재미 더한 ‘애니팡 4’

집중분석 | 2020-06-30 | 김형근 기자 | 275

선데이토즈의 퍼즐 모바일게임 ‘애니팡’은 귀여운 캐릭터와 간단한 규칙, 그리고 스피디한 게임 진행으로 많은 유저들로부터 ‘국민 게임’으로 사랑을 받은 게임이다. 이후 넘버링 후속작..

[리뷰] 다시 뭉친 마음의 괴도단 페르소나 5 스크램블

집중분석 | 2020-06-26 | 이준혁 기자 | 230

이제 페르소나 시리즈는 가장 완성도가 높은 JRPG 중 하나로, 특히 페르소나 5는 대단한 인기를 얻었다. 그리고 이번에는 장르를 바꿔 사실상 페르소나 5의 후속편격인 페르소나 5 스크..


[리뷰] 오랜 기다림 끝에 탄생한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집중분석 | 2020-06-23 | 이준혁 기자 | 356

너티독은 플레이스테이션 1 시절부터 크래쉬 밴디쿳으로 그 완성도를 인정받았던 개발사다. 크래쉬 밴디쿳 이후 잭 & 덱스터 등 저연령 타겟의 게임을 개발해 왔고, 2001년, 소니..

[프리뷰] 라그M이 있는데, 왜 라그 오리진이 나왔냐고?

집중분석 | 2020-06-22 | 최명진 기자 | 392

그라비티가 라그나로크 IP의 최신작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2차 CBT를 무사히 성료했다. 라그나로크M 이후로 오랫만에 출시되는 모바일 MMORPG로 많은 유저들의 기대가 이어졌던 라그나..

[핸즈온] 존 쿠퍼와 동료들의 새로운 전설 경험할 수 있는 ‘데스페라도스 3’

집중분석 | 2020-06-19 | 김형근 기자 | 399

2001년 첫 작품 ‘데스페라도스: 원티드 데드 오어 얼라이브’의 출시 이후 ‘코만도스’ 시리즈와 함께 실시간 전략 잠입 게임을 대표해 온 ‘데스페라도스’가 3번째 넘버링 작품으로 돌아왔..

[프리뷰] 턴제로 MMORPG를? ‘스톤에이지 월드’ 전투방식 분석

집중분석 | 2020-06-18 | 김형근 기자 | 469

​넷마블엔투가 개발하고 넷마블에서 서비스하는 신작 모바일게임 ‘스톤에이지 월드’는 많은 인기를 누렸던 온라인게임 ‘스톤에이지’의 IP를 이용해 모바일로 선보인 턴제 MMORPG다. 이 ..

운동과 재미를 모두 잡는 스위치의 피트니스 게임

집중분석 | 2020-06-16 | 이준혁 기자 | 513

세상에는 놀랍게도 건강과 재미를 동시에 추구하는 게임도 있다. 90년대에 코나미의 DDR 같은 리듬 게임이 운동이 되는 게임으로 유행했지만 이보다 더 체계적인 운동 게임을 만든 곳이..


[프리뷰] ‘왕좌의 게임: 윈터 이즈 커밍’, 드라마와 닮은점? 다른점?

집중분석 | 2020-06-15 | 김형근 기자 | 471

유명 미드(미국 드라마)인 ‘왕좌의 게임’을 주제로 한 전략 모바일게임 ‘왕좌의 게임: 윈터 이즈 커밍’이 국내 서비스를 앞두고 6월 9일부터 사전 예약을 시작했다. 유주게임즈코리아가..

[리뷰] 축구의 다양한 재미 모두 담은 ‘피파 모바일’

집중분석 | 2020-06-12 | 김형근 기자 | 476

최근 출시된 넥슨의 새로운 모바일게임 ‘피파 모바일’은 EA가 서비스 중인 ‘피파 축구(FIFA Soccer)’의 아시아 버전으로, 넥슨과 EA의 협업으로 중국에 이어 한국에도 출시됐다.이 게임..

[핸즈온] 프랜차이즈 25주년 기념할 만한 귀환 ‘커맨드 앤 컨커 리마스터 컬렉션’

집중분석 | 2020-06-11 | 김형근 기자 | 424

웨스트우드 스튜디오의 대표 프랜차이즈 중 하나로 실시간 전략 게임 장르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던 ‘커맨드 앤 컨커(Command & Conquer, 이하 C&C)’의 첫 작품인 ‘C&C 타이..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